전체뉴스 3241-3250 / 4,7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9초 영화제' 시상식] (대상) '무단투기' 장진성 감독 "자살 1위 우울한 현실…희망 전하고 싶었다"

    ... 세상과의 마지막 소통수단인 휴대폰을 지상으로 던지면서 반전이 시작된다. 하늘에서 떨어진 휴대폰 때문에 차량들이 충돌하고 경찰 사이렌이 울리면서 당혹스런 상황에 몰리게 된 것. 심각했던 자살 의지는 간데 없고 신발을 황급히 챙겨신고 도망가기 바쁘다. 죽으려는 의지와 삶에 대한 집착이 뒤섞이는 순간이다. “취업 스트레스 등으로 청년 자살률 세계 1위인 우리 현실을 다뤄보고 싶었어요. 그렇다고 자살을 우울하게 그려내면 공감을 얻기 힘들 거라고 생각해 페이소스를 ...

    한국경제 | 2011.12.16 00:00

  • thumbnail
    심상찮은 중국…광둥성 2만명 격렬 시위

    중국 광둥성에서 무려 2만여명의 농촌 주민들이 경찰에 맞서 나흘째 격렬한 시위를 벌이고 있다. 집회와 시위가 철저히 금지된 중국에서 이례적으로 큰 규모여서 광둥성 정부도 초긴장 상태다. 15일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 이번 시위가 왕양(汪洋) 광둥성 서기의 진로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왕 서기는 공산주의청년단 출신인 후진타오 주석 계열의 정치인으로 내년 지도부 개편 때 상무위원 진입이 유력한 인물이다. 그러나 최근 광둥성에서 ...

    한국경제 | 2011.12.15 00:00 | 김태완

  • thumbnail
    北간부 사생활 들여다보니 마약장사·불륜

    ... 물고 이어지고 있다.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은 북한 내부소식통을 인용해 최근 함경남도 보위부와 검찰소, 청년동맹 간부 여러 명이 20대 여성과 부화관계(불륜관계)를 맺고 마약장사를 한 사건이 당국에 적발됐다고 15일 전했다. ... 투약할 수 있는 10㎏이나 된다고 RFA는 전했다. 이 여성은 마약장사로 당국에 체포됐을 때도 검찰소 검사나 도 청년동맹 간부를 매수해 풀려난 것으로 알려졌다. RFA는 지난 1일에는 혜산시에서 가정불화를 겪던 한 보안원(경찰)이 ...

    연합뉴스 | 2011.12.15 00:00

  • [2011사회조사] 국민 45% "나는 하층민"

    ... 종교단체 28.7% 순이었다. 공정사회를 위해 우선하여 개선할 부문으로는 조세(27.8%), 취업(25.2%), 경찰·사법(19.7%), 방송·신문(14.7%), 교육(11.6%) 등을 꼽았다. 직업 선택 때 가장 중요한 요소는 ...%)를 가장 중요한 요소로 봤다. 20대 이후부터는 수입을 주된 직업선택 요인으로 생각했다. 13~29세의 청년층이 가장 선호하는 직장은 국가기관(28.7%)이었다. 이어 대기업(21.6%), 공기업(15.6%) 순이었다. ...

    연합뉴스 | 2011.12.15 00:00

  • 시민단체 "물대포 발사는 위헌" 헌법소원

    한국청년연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 한미 FTA 저지 범국민운동본부는 최근 경찰이 한미 FTA 반대 집회 참가자에게 물대포를 발사한 행위에 위헌 소지가 있어 헌법소원을 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들 단체는 "추운 날씨에 ... 침해한 위헌적 행위"라며 "이 같은 일이 반복될 것이 확실시되고 있어 헌법소원을 냈다"고 밝혔다. 이들은 또 "경찰은 물대포 사용에 대한 아무런 사용 기준을 정하지 않고 있다"며 "인권위가 구체적 기준을 만들도록 권고했으나 무시했다"고 ...

    연합뉴스 | 2011.12.15 00:00

  • 美 22세 시장…캘리포니아주 최연소

    ... 있으면 열심히 알아본다"면서 "경험 부족은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그를 시장으로 선출한 이유를 설명했다. 야마구치는 시정에 청년들의 의견을 반영하겠는 포부를 밝혔다. 대학을 졸업하면 법과대학원에 진학해 변호사의 길을 걷겠다는 야마구치는 공화당 캘리포니아주 중앙위원회에서 일하는 등 정치인이 되겠다는 꿈을 갖고 있다. 한편 경찰관인 아버지 브라이언은 공식적으로는 아들의 지휘를 받게 됐다.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권 훈 특파원 khoon@yna...

    연합뉴스 | 2011.12.14 00:00

  • 美 할리우드 총격범은 '실연남'

    지난 9일 (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 거리에서 지나가는 차에 총을 쏴대다가 경찰에 사살된 청년은 실연의 충격 때문에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고 현지 언론이 10일 보도했다. 사살된 범인 타일러 브렘(26)의 ... 앨리굿은 브렘이 "인간적인 사람이었고 세상을 좀 더 좋은 곳으로 바꾸고 싶어했다"고 말했다. 한편 로스앤젤레스 경찰은 브렘이 처음에 40구경 권총을 허공에 쏘았지만 곧이어 지나가는 자동차를 향해 조준 사격을 시작했고 20발 들이 ...

    연합뉴스 | 2011.12.11 00:00

  • 美 할리우드에서 총격…범인 사살

    ... 사건이 발생한 지 하루만에 이번에는 미국 로스앤젤레스 번화가인 할리우드 거리에서 대낮에 총격전이 벌어져 범인은 경찰에 사살되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 9일 (현지시간) 오전 10시30분 께 아크라이트 극장 앞에서 한 남자가 권총을 ... 희생자는 범인과 아무런 관련이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 목격자들은 검은색 바지에 흰색 민소매 셔츠를 입은 20대 청년이 "죽고 싶다"고 외치며 거리를 달리다 시피 돌아다니며 총을 쐈다고 말했다. 데이브 페퍼라는 목격자는 총에 맞을 ...

    연합뉴스 | 2011.12.10 00:00

  • 美 애틀랜타 여아 성폭행ㆍ살인범 잡고보니…

    기독교 사립학교 나온 성실하고 과묵한 청년 미국 애틀랜타에서 여자 어린이를 잔인하게 살해하고 시신을 쓰레기통에 유기한 범인은 이웃에 사는 평범한 청년인 것으로 드러났다. 용의자는 특히 성범죄 전과가 없고 기독교 사립학교를 나온 ... 수리공으로 일해왔다. 그는 범행 후 실종자 수색작업에 참여해 소녀의 얼굴 사진이 담긴 전단지를 돌리는가 하면 경찰에 잠긴 아파트 문을 여는 방법도 가르쳐준 것으로 알려졌다. 브런은 그가 이전에도 놀이터 주변을 서성거리면서 어린이들을 ...

    연합뉴스 | 2011.12.08 00:00

  • 中 농민들, 관리 인질로 잡고 토지수용 항의

    ... 사실이 알려지며 시작됐다. '애국자 1호'라는 대화명을 쓰는 한 촌민은 여러 차례 정부에 청원서를 냈고 '우칸 열혈청년단'이라는 온라인 조직을 만들어 활동해 왔다. 공안은 지난 4일 중산(中山)시에서 그를 체포했으며 '범죄 소탕'을 ... 관리들을 인질로 잡고 애국자 1호의 석방과 토지 반환을 요구했다. 이 소식이 알려지자 당국은 즉시 공안과 무장 경찰을 현지에 파견했다. 현지에는 방공 경보가 울렸으며 촌민들은 공포에 떨고 있지만 대부분 주민은 목숨을 걸고라도 끝까지 ...

    연합뉴스 | 2011.1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