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41-4550 / 4,7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도토리>전 유명탤런트 우연정씨,고스톱치다 돈 뜯겨

    ... 전유명탤런트 우연정씨(본명 박희자. 45.인천시 북구 산곡동 현대아파트 109동104호)가 친구집에서 주 부들과 고스톱을 치다 형사를 사칭한 청년들에게 7백80여만원을 강취당했다. 우씨는 지난31일 오후4시30분쯤 인천시 북구 부평2동 김모씨(여) 집에서 친구3명과 함께 고스톱을 치던중 청원경찰복장을 하고 인 천시경 형사를 사칭한 정태준(33.노동.인천시 동구 송림동16).이 운용(35.노동.인천시 남구 주안3동854)씨등 3명에게 ...

    한국경제 | 1994.02.01 00:00

  • 서울 마곡동서 오늘 새벽 17번째 3인조 강도 발생

    ... 강도로 돌변, 운전사 김씨를 흉기로 위협해 현금 15만원을 빼앗아 달아났다. 이번 사건은 연쇄 떼강도사건으로 경찰의 방범비상령이 내련진 가운데 서 울에서 일어난 17번째 3인조 강도사건이다. 운전사 김씨에 따르면 전날인 30일 ... 앞길에서 20대로 보이는 남자 3명을 태운뒤 김포공항쪽으로 가던 중 세영창고뒷길에 이르자 조수석에 탔던 스포츠머리의 청년이 흉기를 얼굴 에 들이댄뒤 "돈을 내놓으라 "고 위협, 현금 15만원을 빼앗았다는 것이다. 이어 이들은 운전사 ...

    한국경제 | 1994.01.31 00:00

  • 3인조강도 탈취차량 광명시서 발견

    30일 새벽 경기도 시흥시 신천동에서 서울 연쇄강도범으로 추정되는 청년 들에게 탈취당했던 김한만씨(37)의 에스페로 승용차가 이날 오후 10시께 경 기도 광명시 광명7동 광명남국교 뒷담옆에서 발견됐다. 이 사건 공조수사를 벌이고 있는 광명경찰서는 이날 "강도피해 차량으로 보이는 승용차가 세워져 있는 것을 순찰중 발견했다"는 도곡파출소 112순찰 요원의 보고에 따라 현장에 출동,시흥에서 3인조 강도가 탈취했던 경기3오 1975호 에스페로 ...

    한국경제 | 1994.01.31 00:00

  • 비상 비웃듯 강도 활개...어제도 3건 발생

    3인조 강도 검거를 위한 경찰의 총동원령이 내려진 가운데 29일 또다시 올해 들어 16번째 3인조 강도사건이 일어나는 등 3건의 강도사건이 발생 했다. 29일 새벽 4시25분께 서울 은평구 역촌1동 2-25 신탁은행 뒤쪽 ... 해 현금 1백70여만원을 빼앗아 달아났다. 종업원 심아무개(19)군에 따르면 이날 키 170 가량의 20대 청년 3명 이 들어와 음식을 사먹는 척하다가 갑자기 2명이 계산대로 다가와 흉기를 꺼내 자신과 다른 종업원 박아무개(25)씨를 ...

    한국경제 | 1994.01.30 00:00

  • ""3인조강도 꼭 잡아라""...시민들 불안/경찰은 비상

    경찰에 3인조강도 검거비상이 걸렸다.경찰청은 서울경찰청에 통합수사본부 (본부장 서정옥 형사부장)를 설치하고 산하 형사기동대와 일선서 외근형사, 전,의경등 2만5천여명의 전경찰을 동원,무기한 비상방범활동에 들어갔다. 이는 경찰의 ... 오후 7시부터 오후 11시까지 사건발생 경찰서 9개소를 중심으로 배 치,검문검색등 방범활동에 나서기로 했다. 경찰은 사건발생 관할경찰서별로 편성돼 있는 특별전담반을 15~20명으로 보강해 20~30대 청년층 3~4명이 동행할 ...

    한국경제 | 1994.01.28 00:00

  • 3인조 강도 15번째...서울서 대낮에 가정집 금품털어

    최근 잇따라 발생하고 있는 3인조 강도사건으로 경찰의 방범비상령이 내려진 가운데 27일 오후 서울시내에서 올들어서만 15번째의 3인조 강도 사건이 발생, 시민들을 공포에 떨게하고 있다. 이날 오후 1시50분께 서울 강서구 ... 위해 정수기회사 직원 백모씨(28/여)를 불러 부엌에서 교체작업을 하고 있던 중 갑자기 스포츠머리를 한 20대 청년 3명이 들이닥쳐 흉기로 위협한뒤 안방의 넥타이로 손발을 묶고 테이프로 입을 막은해 이불을 뒤집어 씌워 놓고...

    한국경제 | 1994.01.28 00:00

  • 살인혐의 2심서 무죄판결...피의자 ""물고문에 구타당했다""

    고물행상 청년경찰의 강압수사에 의해 살인강도로 지목돼 1심에서 무기징역을 선고받고 복역하던 중 항소심의 무죄판결로 풀려났다. 서울고법 형사3부(재판장 이규홍)는 지난 15일 지난해 2월27일 새벽 서울 성동구 화양동 광장오락실 ... 항소 한 김영복씨(30.주거부정)에 대해 무죄를 선고, 석방했다. 재판부는 김씨가 최씨를 살해할때 사용했다고 경찰이 제시한 빠루 (못빼는 연장)가 김씨가 가지고 있던 것과 다르며 김씨의 옷에서 피 해자의 혈흔이 발견되지 않았고 ...

    한국경제 | 1994.01.19 00:00

  • 3인조강도 활개...서울서 열흘새 11건 잇따라

    ... 3인조 강도가 들어 금품을 요구하다 C상사직원 나지태씨(35)를 흉기 로 찔러 중상을 입히고 달아났다 D교역 직원 강모씨(23,여)는 "20대 청년 3명이 옆건물을 통해 들어와 사무 실을 뒤졌으나 돈이 나오지 않자 옆사무실로 옮겨가 나씨를 칼로 지른뒤 달 아났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경찰청은 19일 경찰서에 전언통신문을 하달,"8일 삼풍주유소 강 도사건을 시작으로 열흘동안 3인조 강도가 11건으로 상당수가 동일범으로 보이니 공조수사를 ...

    한국경제 | 1994.01.19 00:00

  • 대낮 가정집에 가스총 강도...서울종로구신영동

    20일 오후 1시께 서울 종로구 신영동 구아무개(63.여)씨 집에 가스총을 든 20대 청년 1명이 열린 현관문을 통해 들어와 현금과 수표 등 1백50만원을 털어 달아났다. 구씨는 경찰에서 "이웃에 사는 3명의 계원들과 함께 계모임을 하고 있던 중 갑자기 검은 가죽잠바를 입은 남자 1명이 들어와 가스총을 들이대고 곗 돈으로 받은 현금 90만원과 수표 60만원을 빼앗아 달아났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3.11.21 00:00

  • [TV 하이라이트] 주말극장 '일과 사랑' 등

    ... 한다. 루돌프는 우연히 만난 마리아 베체라 남작부인과 사랑에 빠진다. "사건25시" (KBS1TV 밤 8시)=경찰관을 사칭,전국 을 무대로 30여회에 걸쳐 범죄행각을 벌여온 일당을 공개수배한다. 검문을 이유로 승용차를 세워 ... 시골 처녀 마리 안은 뉴욕에 와서 디자이너로 취직하고 여사장 실비아를 친어머니처럼 따른 다. 우연히 만난 미남청년 변호사 에디를 사귀면서 그의 다정다감한 성격과 엄청난 부에 감동하고 자신이 신데렐라나 된 것처럼 환상에 빠진...

    한국경제 | 1993.11.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