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71-4780 / 4,8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청년 지하철역서 전동차에 머리 부딪혀 중태

    1일 상오 9시10분께 서울 마포구 노고산동 지하철 2호선 신촌역 승각장 내에서 신원을 할 수 없는 20대 청년 1명이 역구내로 진입하던 전동차에 머리 부분을 부딪혀 병원으로 옮겼으나 중태다. 이날 사고는 시속 50km의 ... 일어났다. 이 사고로 전동차 발차시간이 6분간 지연, 승객들이 몰리는 바람에 지하철 이용객들이 큰 혼잡을 빚었다. 경찰은 이 청년이 소지하고 있던 승차권의 개표시각이 상오 8시17분으로 나타나 사고발생시각과 상당한 시간차가 있는 점으로 ...

    한국경제 | 1990.03.02 00:00

  • 난지도 움막집에 불, 2명 중화상

    ... 백숙자씨(47)집 별채(2.5평) 가건물이 부탄가스폭발로 무너져 이방에 세들어 사는 김태성군(19. 무직)이 숨지고 함께 있던 청년 1명이 부상했다. 이 집 세입자 임현기씨(38. 점술가)에 따르면 "펑"하고 소리가 나 마당에 나가보니 별채가 완전히 무너진채 한쪽 모퉁이에서 불길이 치솟고 있었다는 것이다. 경찰은 김군이 28일 저녁 부탄가스 4통을 갖고 들어왔고 빈 부탄가스통 한개를 코에 댄채 숨져있었던 사실등으로 미뤄 가스흡입중 새어나온 ...

    한국경제 | 1990.03.01 00:00

  • 4월부터 비사업용 차량 영업허가 제한

    ... 하오8시50분께 서울구로구가리봉1동 89-156 준카페에 샛별룸살롱 살인사건의 범인 조경수(24)/김태화(22)로 보이는 청년 2명이 나타나 이 카페에서 일하는 조의 애인 이은주씨(21)를 승용차에 태우고 달아났다. 카페 종업원 박모양(18)에 ... 청년은 번호를 알수 없는 흰색 스텔라승용차 운전석 옆자리에 이씨를 태우고 안양쪽으로 달아났다는데 뒷자리에는 다른 청년 1명이 앉아 있었다. 당시 경찰은 살인사건 발생이후 조씨등이 나타날 것에 대비, M15소총 등으로 무장한 경찰관 ...

    한국경제 | 1990.02.27 00:00

  • 상습 대마 흡연자 12명 구속영장 신청...서울시경

    ... 잠적했다. 26일 하오 8시50분께 서울 구로구 개봉1동 89-156 준카페에서 일하던 조의 애인 이양이 찾아온 청년 2명과 흰색 스텔라를 타고 안양쪽으로 사라졌다. 준카페의 종업원 박모양(18)에 따르면 이날 카페 문이 열리는것 ... 나갈때는 별로 의심하지 않고 있다 밖에 기다리고 있던 손님과 같이 떠났다는 박양의 말을 듣고 뛰어 나갔으나 이미 청년과 이양은 사라지고 없었다. 경찰은 카페밖에 승용차 2대를 대기시켜 놓고 있었으나 스텔라 승용차를 추격하지 못했다. ...

    한국경제 | 1990.02.27 00:00

  • "룸살롱" 살인사건 사건발행 1개월 행방 묘연

    ... 사건발생 1개월 가까이 되는데도 해결의 기미가 보이지 않고 있다. *** 제보, 연고선 수사도 헛탕 *** 경찰은 지난달 29일 사건발생이후 지금까지 연수사인원 1만3,500명을 동원, 범인들의 연고선 99명에 대한 탐문수사를 ... 나가 부산 지역에 잠적해 있을 것이라는 막연한 추측만 하고 있다. 지난 13일에는 조경수로 자처하는 20대 청년이 부산 동래경찰서 상황실 부실장과의 전화통화에서 "부산인근에 숨어 있으며 자수할 뜻이 있다"고 밝혀 이들의 부산지역 ...

    한국경제 | 1990.02.27 00:00

  • 김대중총재 국회연설..."지자제/총선 동시실시 민의묻자"

    ... 잠적했다. 26일 하오 8시50분께 서울 구로구 개봉1동 89-156 준카페에서 일하던 조의 애인 이양이 찾아온 청년 2명과 흰색 스텔라를 타고 안양쪽으로 사라졌다. 준카페의 종업원 박모양(18)에 따르면 이날 카페 문이 열리는것 ... 나갈때는 별로 의심하지 않고 있다 밖에 기다리고 있던 손님과 같이 떠났다는 박양의 말을 듣고 뛰어 나갔으나 이미 청년과 이양은 사라지고 없었다. 경찰은 카페밖에 승용차 2대를 대기시켜 놓고 있었으나 스텔라 승용차를 추격하지 못했다. ...

    한국경제 | 1990.02.27 00:00

  • 27일 새벽 방화추정 화재 3건

    치안본부는 27일 올들어 북한 김정일을 찬양하는 불온 유인물이 서울, 부산, 광주, 마산등 전국 각지에 뿌려지고 플래카드까지 공공연히 나붙은 사실을 중시하고 해당지역 경찰들로 수사 전담반을 편성, 범인검거를 위한 전국적인 공조수사에 나섰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15일부터 20일까지 전국 21곳에 김정일의 생일을 축하하는 "반제청년동맹" 명의의 유인물 295매가 발견됐으며, 또 지난 1월13일에는 마산의 한일합섬 정문옆에 "남도주체사상연구회" ...

    한국경제 | 1990.02.27 00:00

  • 청년2명 신림동서 현금 5만원등 빼앗아

    23일 하오11시30분께 서울관악신림12동 탄호연립 7동 앞길에서 20대로 보이 는 청년 2명이 일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던 임순옥씨(24.여.다방종업원)를 흉기로 위협, 현금 5만원과 손목시계등을 빼앗아 달아났다. 임양에 ... 들이대고 "소리치면 죽인다" 며 위협, 부근에 주차된 화물차 뒤로 끌고 간뒤 금품을 빼앗아 달아났다는 것 이다. 경찰은 이 지역이 평소 인적이 드물어 불량배들의 행패가 심했다는 주민들 의 말에 따라 부근 불량배의 소행으로 보고 수사를 ...

    한국경제 | 1990.02.24 00:00

  • "호국청년연합" 자진해산 결의..."용팔이" 이승완씨가 총재

    지난 87년의 통일민주당지구당 창당 방해사건으로 수배중인 이승완씨 (49)가 총재로 있던 호국청년연합회가 22일 일부 일간지에 해산성명서를 냄으로써 창립 1년반에 우리나라 대표적인 우익행동단체로서의 간판을 내리게 됐다. ... 폭력을 휘두른 창당행사를 방해한 사건을 가리킨다. 이 사건의 행동책인 김용남씨등이 사건 1년만인 88년9월 경찰에 검거되고 지난해 2월에는 배후인물로 지목된 이택희 전의원이 구속됨으로써 이승완씨가 배후 실세로 세간에 알려지게 ...

    한국경제 | 1990.02.23 00:00

  • 심야 영업 유흥업소 다시 극성

    ... 3-4시까지 영업을 하고 있다. *** 12시 넘으면 술, 안주값 더 받아 *** 특히 연쇄 방화사건이 터져 경찰은 물론 관할 구청 단속직원까지 비상방범 근무에 총동원된 이후부터 유흥업소들의 심야 영업은 더욱 극성을 부리고 ... 알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로 같은 시각 강남구 역삼동 B룸살롱에서는 밤12시이후 종업원으로 보이는 20대 청년 1명이 망을 보고 있다 손님이 찾아오면 은밀한 통로로 안내하는 모습이 목격됐으며 영등포구 영등포2가 Y스탠드바(주인 ...

    한국경제 | 1990.02.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