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3,5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해적2' 강하늘·한효주·이광수·권상우·채수빈·세훈 '황금 라인업'…흥행 정조준

    ... 발상의 스토리와 매력 넘치는 캐릭터 군단, 바다를 무대로 펼쳐지는 스펙터클한 볼거리까지 삼박자를 고루 갖춘 유일무이의 사극 액션이다. 젊고 새로워진 막강 캐스팅을 완료하고 새롭게 출항한다. 영화 '동주' '청년경찰' '기억의 밤' 등 드라마, 코미디, 스릴러 장르를 오가며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한 데 이어 최근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을 통해 명실상부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한 강하늘이 자칭 고려 제일검이지만 ...

    텐아시아 | 2020.06.18 09:43 | 노규민

  • thumbnail
    총맞고 쓰러진 흑인 발로 차…미 애틀랜타 백인 경찰에 11개혐의

    ... 17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과 CNN방송 등에 따르면 지난 12일 애틀랜타 패스트푸드 매장 앞에서 달아나는 흑인 청년 레이샤드 브룩스(27)에게 총을 쏴 숨지게 한 개럿 롤프 경관에게 검찰이 중죄모살(Felony murder) 등 ... 롤프 경관은 총격 영상이 공개된 다음날 해임됐으며 브로스넌은 휴직에 들어간 상태다. 애틀랜타에서 발생한 흑인 청년 피격 사건은 백인 경찰의 무릎에 목이 짓눌려 숨진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 사건과 맞물려 미국의 인종차별 반대 시위에 ...

    한국경제 | 2020.06.18 08:20 | YONHAP

  • thumbnail
    마스크 받은 LA 독립유공자 후손 "모국의 깜짝 선물에 감사"

    ... 박 회장의 부친 박관준 지사는 평안남도 개천교회 장로로서, 일제의 신사참배 강요에 반대하는 운동을 펼치다 일제 경찰의 고문으로 숨을 거뒀다. 배국희 전 미주 광복회 회장도 페이스북 등에 글을 올려 "뜻밖에 마스크를 받고 깜짝 놀랐다. ... 배려에 감사드린다"며 "국가가 기억하는 아버지가 크게 자랑스럽다"고 밝혔다. 배 전 회장의 부친 배경진 지사는 신의주 위화청년단을 결성해 독립군을 지원했고, 광복군에 입대해 국내파견 공작대원으로 큰 활약을 펼쳤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6.17 05:07 | YONHAP

  • thumbnail
    뉴욕 사복경찰 해체…"구시대 모델, 지역사회와 신뢰구축"

    부적절 총격사건 연루 '사복 방범단속반' 재배치…시의회, 예산삭감 제안 미국 뉴욕 경찰 당국이 각종 부적절한 총격 사건에 연루돼 온 강력 범죄를 전담하는 사복경찰 부대를 해체한다고 발표했다. 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으로 압박에 ... 여파로 2002년 해체된 사복 거리범죄 부대의 잔재를 흡수했다. 당시 노점상인 디알로는 지갑을 총으로 착각한 경찰 단속반의 총격에 숨졌다. 지난 2006년엔 23세 흑인 청년이 그의 결혼식 날 사복 경관 총격에 숨졌다. 방범단속반은 ...

    한국경제 | 2020.06.16 11:47 | YONHAP

  • thumbnail
    김기현 “통합당, 대형 태풍이 와 밑에서부터 다 뒤집어야”

    ... 여당 소속 송철호 후보(현 울산시장)를 당선시키기 위한 '청와대 하명 수사 의혹'에 휩싸이면서 낙마했다. 울산지방경찰청은 지방 선거를 3개월 앞두고 김 의원의 동생과 측근 비리 의혹과 관련해 울산시청을 전격 압수 수색했다. 앞서가던 ... 그런데도 못 이긴 것은 스스로 준비가 안 돼 있다는 뜻입니다. 과감하게 우대해 키우는 제도를 만들어야 합니다. 지금 청년 아카데미를 운영하고 있지만 전문성이 매우 떨어집니다. 중앙당이 재원이 없어 감당하기 어려운 지경입니다.” ▶여러 ...

    한경Business | 2020.06.15 09:23

  • thumbnail
    백인경찰에 또 흑인사망…'무력사용 과잉' 논란에 격렬시위(종합2보)

    ... 발생한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는 분노한 주민들이 건물에 불을 지르고 고속도로를 가로막으며 폭력시위에 나섰다. 애틀랜타시는 사건발생 24시간이 지나기도 전에 경찰서장의 사임과 현장 경찰의 해고를 발표했다. 이는 앞서 조지 플로이드 사망사건을 계기로 미국 전역으로 확산한 인종차별 반대시위 때문에 미국 경찰이 공권력 사용에 더 강력한 견제를 받고 있다는 방증으로 읽히고 있다. ◇ 백인경찰, 몸싸움 뒤 달아나던 흑인청년 등뒤에 격발 13일(현지시간) AP통신, ...

    한국경제 | 2020.06.14 19:00 | YONHAP

  • thumbnail
    반 인종차별 시위 둘러싸고 런던·파리서 폭력 사태 발생

    런던 극우 과격주의자 폭력 시위에 100명 이상 체포 파리서는 반 인종차별 시위대 경찰과 충돌…최루가스 등장 미국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46) 사망 사건으로 촉발된 반 인종차별 시위가 유럽 대륙에서 확산하고 있다. 영국에서는 ... 인종차별 시위가 프랑스에서는 아다마 트라오레(2016년 사망 당시 24세) 사건과 맞물려 확산하고 있다. 흑인 청년인 트라오레는 2016년 파리 근교 보몽쉬르우아즈에서 경찰의 추격을 받고 한 주택에 숨어있다가 체포돼 연행된 뒤 갑자기 ...

    한국경제 | 2020.06.14 17:47 | YONHAP

  • thumbnail
    [포토] 경찰 총격에 또 흑인 사망…'제2 플로이드' 비화 조짐

    ...squo;조지 플로이드 사망 사건’으로 인종차별 항의 시위가 전 세계로 확산한 가운데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흑인 청년 레이샤드 브룩스(27)가 경찰이 쏜 총에 맞아 숨지는 사건이 지난 12일(현지시간) 발생했다. 브룩스는 패스트푸드점 웬디스의 드라이브스루 통로를 차량으로 가로막은 채 잠을 자다가 경찰의 음주단속에 걸리자 테이저건(전기충격기)을 빼앗아 달아나는 과정에서 총에 맞았다. 에리카 실즈 애틀랜타 경찰서장은 책임을 지고 13일 ...

    한국경제 | 2020.06.14 17:05

  • thumbnail
    베이징 신규확진 36명 늘어 확산 비상…"우한 초기와 비슷"(종합2보)

    ... 하이뎬(海淀)구는 모든 지역사회에서 방역 2급 대응 조치를 다시 해 단지 진입 시 체온 검사 등을 요구하기로 했다. 베이징청년보 등에 따르면 수입 연어를 취급하는 신파디 시장 내 상점 도마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검출됐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 걸렸다. 둥청구는 최근 14일 동안 신파디 시장을 방문한 모든 주민이 검사를 받도록 했다. 베이징시 보건당국은 경찰과 협력해 지난 3월 30일 이후 신파디 시장과 밀접하게 접촉한 모든 사람의 샘플을 채취할 예정이다.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6.14 13:09 | YONHAP

  • thumbnail
    비무장 흑인, 또 경찰 총격 사망…애틀랜타 시위로 긴장 고조(종합)

    차 안 잠자던 흑인, 음주측정 후 몸싸움 벌이고 도주 중 총 맞아 애틀랜타 경찰국장 사임…시위대-경찰 대치·사건현장 패스트푸드점 불 백인 경찰의 폭력에 희생된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 사건이 미국 전역을 뒤흔든 가운데 경찰의 총격에 비무장 흑인 청년이 또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사건이 발생한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는 수백명이 곳곳에서 항의 시위를 벌이며 경찰과 대치해 긴장감이 커지고 있다. 13일(현지시간) AP통신과 CNN방송에 따르면 흑인 ...

    한국경제 | 2020.06.14 12:5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