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3,0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총선 D-13] 상반된 유세…민주 '조용ㆍ차분' 통합 '고공전ㆍ각개격파'

    ... 주요 인사들의 지원 유세 등을 통해 분위기를 끌어올린다는 방침이다. 먼저 이 위원장은 이날 오전 지하철 1·6호선 동묘앞역에서 출근 인사를 하던 중 예정을 바꿔 유세차에 올라 마이크를 잡고 첫 거리유세에 나섰다. 특히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이 출마하는 서울 광진을에는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이 등판, 화력 지원에 나섰다. 특히 이 위원장이 전날 임 전 실장에게 직접 전화를 걸어 "많이 뛰어달라"고 요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위원장은 경우 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으로서 ...

    한국경제 | 2020.04.02 12:21 | YONHAP

  • thumbnail
    [총선 D-13] 임종석 "문대통령 철학 가장 정확히 이해하는 사람 뽑아야"

    ... 더불어민주당 고민정(서울 광진을) 후보가 자양사거리에서 개최한 출정식에 참석해 "대한민국 정치에 작은 희망의 나무를 심고 가꾸는 선택을 해줄 것을 믿고 호소드린다"며 이같이 밝혔다. 임 전 실장은 또한 고 후보에 대해 "대통령을 모시고 청와대 가장 지근거리에서 일했다"며 "문 대통령의 철학, 정책, 숨결을 가장 정확히 이해하는 사람"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고 후보는 청와대에 있으면서 넘치도록 배우고 준비했다"며 "그냥 준비가 아니라 넘치도록 준비된 사람"이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4.02 12:16 | YONHAP

  • thumbnail
    [총선 D-13] 통합당, '선거법 위반' 공세…"민주·시민 노골적 연대"

    ... "그 점에서 민주당은 저희보다 더 노골적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다만 이는 결국 "잘못된 선거법 때문에 만들어진 특수한 선거운동 환경"이라면서 "선관위가 이 점에서 명확히 기준을 세워줘야 한다"고 요청했다. 김용갑 상임고문은 청와대가 발표한 '코로나19 재난지원금'을 조준하고 나섰다. 김 상임고문은 이날 서면으로 낸 '현 정부의 재난구제자금에 대한 입장'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총선 선거 중에 '우한코로나 재난지원금'을 국민 70%를 지원하겠다고 발표했다"면서 ...

    한국경제 | 2020.04.02 12:12 | YONHAP

  • thumbnail
    [총선 D-13] '1번지'서 출발한 여야 지도부…동선 보면 전략 보인다

    ... 총선의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2일 서울 한복판이자 '정치 1번지'인 종로에서 첫 유세에 나섰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의 잠룡(이낙연·황교안)이 맞붙은 지역이면서, 이번 총선의 최대 승부처인 서울, 그 서울의 중심부이자 청와대와 광화문 광장이 있는 종로에서 상대방의 심장부를 노리겠다는 전략이다. 민주당 이낙연 공동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이날 0시 첫 공식 선거운동으로 종로구의 한 마트를 방문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의 '직격탄'을 ...

    한국경제 | 2020.04.02 12:04 | YONHAP

  • 정부 "김재중 만우절 코로나19 농담, 감염병예방법 처벌 어려워"

    ... 국민이 코로나 19로 인해 상당히 민감해 있는 상황"이라며 "이를 감안해서 발언이나 SNS 표현 등은 가급적이면 신중을 기하는 것이 더 바람직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씨는 앞서 1일 '코로나19에 감염됐다'는 글을 SNS에 올렸다가 이 내용이 만우절 농담이었다고 뒤늦게 고백했다. 김씨의 SNS에는 "도가 지나쳤다", "경솔했다"는 누리꾼들의 비판이 쏟아졌고, 김씨의 과한 장난을 처벌해 달라는 청와대 국민청원까지 등장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2 12:03 | YONHAP

  • thumbnail
    막 오른 '13일 열전'…여야, 수도권 무대로 '기선잡기' 총력전

    ... 문재인 대통령의 핵심 측근으로 통하는 민주당 양정철 민주연구원장과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도 서울에서 선거 지원에 나섰다. 양 원장은 서울 광진을, 중구·성동을 등을 찾아 정책 협약식을 맺고 지지를 호소했다. 특히 그는 전 청와대 대변인인 고민정 광진을 후보에 "대통령이 아끼는 사람으로 당선되면 참 좋아하실 것"이라면서 '문심(문재인 대통령 마음) 마케팅'도 했다. 지난해 11월 정계 은퇴를 선언했던 임 전 실장도 고민정 후보를 시작으로 선거 지원 유세에 ...

    한국경제 | 2020.04.02 11:48 | YONHAP

  • thumbnail
    김재중 코로나 확진 농담…"만우절이니 봐줘야" vs "방역에 혼선, 처벌해야"[이슈+]

    ... 코로나19 확진 고백에 팬들은 물론 대중의 관심이 쏠렸지만 만우절 농담이었다. 논란이 일자 김 씨는 곧바로 사과하며 "만우절 농담으로 상당히 지나쳤다. 이 글로 인해 받을 모든 처벌 달게 받겠습니다"라고 했다. 이날 오후 청와대 청원 게시판에는 코로나19 관련 만우절 농담을 한 김재중을 처벌해달라는 내용의 국민청원도 올라왔다. 코로나19로 인해 1만 명에 육박하는 확진자가 발생했고, 100명이 넘는 사망자도 발생했다. 이들을 치료하기 위해 다수의 의료진이 ...

    한국경제 | 2020.04.02 11:26 | 김명일

  • thumbnail
    [총선 D-13] 열린민주 약진에 민주 골머리…이해찬 "통합·연대 고려안해"

    ... 18세 이상 유권자 1천514명 대상·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2.5%포인트·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에서 지난주보다 2.6%포인트 오른 14.3%의 지지율을 기록했다. 열린민주당은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 최강욱 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 황희석 전 법무부 인권국장 등을 비례대표 후보로 내세워 강성 '친문'(친문재인) 지지자들을 공략하면서 상승세를 타고 있다. 시민당 공격과 선거 후 민주당과의 통합 가능성 홍보에도 적극적이다. ...

    한국경제 | 2020.04.02 11:14 | YONHAP

  • thumbnail
    [총선 D-13] 양정철 "김의겸·최강욱, 노무현·문재인 정신 살펴봤으면"

    개별후보와 잇따라 정책협약…"문대통령, 고민정 당선되면 참 좋아할 것" 더불어민주당의 싱크탱크인 민주연구원의 양정철 원장은 2일 4·15 총선에서 열린민주당 후보로 나서는 김의겸 전 청와대 대변인과 최강욱 전 공직기강비서관을 향해 "매우 안타깝다"고 말했다. 양 원장은 이날 고민정 전 청와대 대변인의 서울 광진구 사무실에서 열린 '고민정 후보-민주연구원 공약이행 정책협약식'에 참석해 이들에 대한 생각을 묻는 말에 이같이 답했다. 양 원장은 "무엇이 ...

    한국경제 | 2020.04.02 11:13 | YONHAP

  • thumbnail
    향군정상화추진위, 향군회장 고발…"라임 측에 상조회 졸속매각"

    ... 회장 후보의 유착이 반복돼왔다"며 "관련 비리를 철저하게 파헤쳐 달라"고 말했다. 향군 상조회 매각에 관여한 의혹이 불거진 김봉현 전 회장은 이미 스타모빌리티 회삿돈 517억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은 채 잠적한 상태다. 그는 최근 언론에 공개된 라임자산운용 판매사인 대신증권 장 모 반포 WM센터장의 녹취록에서 "로비를 어마무시하게 하는 회장님"으로 지목된 바 있고, 금융감독원 출신 청와대 행정관에 로비했다는 의혹도 제기된 상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2 10: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