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8,9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선거법 위반' 정정순 내달 1심 선고 전 석방될 듯

    ... A씨로부터 선거자금 명목으로 2천만원의 현금을 받은 혐의를 비롯해 선거운동원에게 780만원의 차량 렌트비를 대납시킨 혐의, 1천627만원 상당의 회계 보고 누락 혐의 등을 받는다. 또 자신의 운전기사와 공모해 청주시자원봉사센터 직원으로부터 선거구민인 상당구 자원봉사자 3만1천300여명의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를 위법하게 취득한 혐의도 있다. 정 의원은 21대 국회 첫 체포동의안 가결의 불명예를 쓴 채 지난해 11월 3일 구속수감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4 19:11 | YONHAP

  • thumbnail
    '수십㎞ 스토킹' 30대 남성 구속…타지역 범행 추가

    전날 이유 없이 도로 가로막았다가 현행범 체포 휴게소에서 만난 여성을 수십㎞ 떨어진 곳까지 스토킹한 30대 남성이 이번에는 도로 한가운데를 가로막는 등 상습적으로 불법 행위를 저질렀다가 결국 구속됐다. 광주 서부경찰서는 14일 경범죄처벌법상 불안감 조성 혐의를 포함해 일반교통방해 등 5개 죄목으로 A(39) 씨를 구속했다. A씨는 전날 오전 10시 40분께 광주 서구 치평동의 일반도로를 자신의 차량으로 가로막아 다른 차량의 통행을 방해한 혐의다. ...

    한국경제 | 2021.04.14 17:41 | YONHAP

  • thumbnail
    한국교민 다수 거주 모스크바 아파트 단지 총격 살해범 체포

    "조직범죄 거물 저격한 당일 저녁 검거"…교민 피해는 없어 한국 교민들이 다수 거주하는 러시아 모스크바의 고급 아파트 단지 내 총격 사건 용의자가 체포됐다고 인테르팍스 통신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앞서 전날 오후 모스크바 북서쪽 아비아치온나야 거리의 고급 아파트 단지 '알리예 파루사' 내 헬스클럽에서 운동 중이던 현지 범죄 조직 거물 알리 게이다로프(별명 알베르트 리쥐ㆍ40)가 괴한의 총에 맞아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총격범은 범행 ...

    한국경제 | 2021.04.14 16:39 | YONHAP

  • thumbnail
    전도유망한 미 청년간 살인극…MIT 대학원생 인터폴 적색수배령

    ...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 대학원생 킹수안 판(29)에 대한 수배령이 전 세계로 확대됐다. 국제형사기구(인터폴)는 미국 연방보안청(USMS) 요청에 따라 판에 대해 '적색수배령'(Red Notice)을 내리고 회원국 사법기관에 판을 찾아 체포·인도해줄 것을 당부했다고 시카고 선타임스가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판은 지난 2월 6일 코네티넛주 뉴헤이븐에서 예일대 대학원생 케빈 장(26)에게 여러 차례 총을 쏴 숨지게 한 뒤 딜러샵의 차량을 탈취해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4.14 14:44 | YONHAP

  • thumbnail
    '복직 요구' 아시아나 하청업체 농성자 4명 경찰 연행

    ... 연행됐다. 서울 남대문경찰서와 공공운수노조 공항항만본부 아시아나케이오지부에 따르면 경찰은 이날 서울시의 퇴거 및 협조 요청을 받고 농성자 3명과 시민단체 관계자 1명 등 모두 4명을 농성 현장인 서울시청년일자리센터 카페에서 체포했다. 노조는 무기한 단식 농성을 시작한 전날 오후 6시께부터 이날 오전까지 서울시가 자진 철수를 요구하는 계고장을 4차례 보냈다고 밝혔다. 노조가 공개한 공문에서 서울시는 "서울시청년일자리센터는 서울시에서 구직청년을 대상으로 취업상담 ...

    한국경제 | 2021.04.14 13:43 | YONHAP

  • thumbnail
    배낭 주머니에 휴대폰 넣어 여성 불법촬영, 10대 입건

    ... 버스정류장 인근에서 배낭 주머니에 휴대전화 카메라를 켠 채 넣고 걸어 다니며 여성들의 신체 일부를 촬영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피해자가 수상함을 느끼고 휴대전화를 보여달라고 요구하면서 A씨의 불법 촬영 사실이 발각됐고, 즉시 경찰에 신고해 A씨는 현행범 체포됐다. 그는 경찰조사에서 "앞서 걸어가는 여성을 보고 충동적으로 범행했다"며 혐의를 시인했다.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를 포렌식해 또 다른 불법 촬영물이 있는지 확인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4 13:37 | YONHAP

  • thumbnail
    태국서 필로폰 밀반입해 국내 제조·유통…24명 구속

    ... 경찰은 검거 과정에서 A씨가 국내에서 제조해 보관중이던 필로폰 완제품 730g을 포함해 필로폰 1.2㎏와 제조에 사용되는 약품·기구 등을 압수했다. 또 동남아 현지에 있는 필로폰 해외공급 총책의 신원을 현지 경찰에 알리고 체포를 요청했다. 경찰은 지난해 4월 국정원과 공조해 관련 첩보를 입수한 뒤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은 앞으로도 국제공조 수사를 통해 해외에 있는 밀반입 사범을 수사하는 한편 범죄수익 환수를 위해 기소 전 몰수·추징보전을 적극적으로 신청하겠다고 ...

    한국경제 | 2021.04.14 12:00 | YONHAP

  • thumbnail
    경찰, 마약 제조·판매한 국내 총책 등 81명 검거

    ... 필요한 약품 및 기구 등을 검거 현장에서 압수했다. 총 40억원 상당의 필로폰 1.2㎏을 압수했다. 필로폰 1.2㎏은 4만 명이 동시에 투약할 수 있는 양이다. 경찰은 동남아 현지에 있는 필로폰 해외공급 총책을 특정해 현지 경찰에 체포를 요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 조직은 밀반입·제조·판매총책, 제조·관리책 및 판매책 등으로 역할을 분담했다. 총책 A씨는 경찰의 수사망을 피하기 위해 항상 수행원을 대동하고, 상대방 신원을 ...

    한국경제 | 2021.04.14 12:00 | 최한종

  • thumbnail
    美 여대생 실종사건 용의자 25년만에 체포돼…시신은 어디에?

    ... 사건의 유력한 용의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13일(현지시간) AP,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폴 플로레스(44)라는 미국 남성이 1996년 캘리포니아 주립 폴리테크닉 대학 여학생이었던 크리스틴 스마트를 살해한 혐의로 이날 경찰에 체포됐다. 플로레스의 아버지인 루빈 플로레스(80)도 이 사건에 연루된 혐의로 검거됐다. 경찰은 지난달 플로레스 부친의 자택을 수색한 끝에 살인과 관련한 증거를 발견했지만 아직 그녀의 시신을 찾지 못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구체적으로 ...

    한국경제 | 2021.04.14 11:56 | YONHAP

  • thumbnail
    "도와달라고 했는데"…'뇌출혈' 2개월여아 출생 모텔주인의 탄식

    ... 도와달라고 여러 번 얘기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A양은 전날 인근 다른 모텔에서 아버지 B씨, 오빠와 함께 지내던 중 뇌출혈 상태로 발견됐다. 경찰은 A양을 학대해 머리를 심하게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 아버지 B씨를 긴급체포했으며 구속영장을 신청하기로 했다. B씨 부부는 A양이 태어나기 한참 전인 지난해 6∼7월부터 20여 차례 박씨의 모텔을 찾아 매번 1∼2일 정도를 머물렀다. 어린아이와 자주 모텔을 찾는 것을 이상하게 여긴 박씨가 ...

    한국경제 | 2021.04.14 11: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