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44,1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개천절 집회 신고 798건…경찰청장 "현장체포 등 반드시 엄중처벌"

    김창룡 경찰청장은 다음달 3일 개천절에 일부 단체가 도심 집회를 강행하겠다고 나서는 데 대해 강경 대응하겠다고 21일 밝혔다. 현장 체포뿐 아니라 채증을 통해 처벌도 하겠다는 방침이다. 김 청장은 이날 서울 미근동 청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금지 통고된 집회를 강행한다면 집회 장소에 경찰을 사전 배치하고 폴리스라인이나 철제펜스를 설치해서라도 집결 자체를 원천 차단하고 제지하겠다”고 말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까지 ...

    한국경제 | 2020.09.21 15:36 | 정지은

  • thumbnail
    군산 발전소 건설현장 고공농성 플랜트건설노조원 3명 영장

    30m 위 철골 구조물 점거농성 한달여만에 자진 중단…경찰 체포 전북 군산의 한 발전소 건설현장 철골 구조물을 점거해 고공농성을 벌이던 민주노총 전국플랜트건설노조 전북지부 조합원들이 농성을 중단하고 내려와 경찰에 연행됐다. 전북지방경찰청은 전국플랜트건설노조원 A씨 등 고공농성자 3명을 업무방해와 건조물침입 등 혐의로 체포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 등은 발전소 건설현장 철골 구조물에 올라가 고공농성을 하며 사측의 공사를 방해한 ...

    한국경제 | 2020.09.21 15:30 | YONHAP

  • thumbnail
    `시위진압 항의' 해커들, 벨라루스 경찰 1천명 정보 유출

    해커들 "체포 지속시 대규모 공개 지속"…정부 "처벌할것" 벨라루스에서 알렉산드르 루카셴코 대통령의 대선 승리에 불복하는 시위가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시위 진압에 대한 항의로 익명의 해커들이 현지 경찰의 신상정보를 해킹, 공개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영국 일간 가디언은 20일(현지시간) 익명의 해커들이 약 1천명의 벨라루스 경찰 개인정보를 유출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야권의 텔레그램 뉴스채널인 '넥스타 라이브'를 통해 공개된 성명에서 해커들은 ...

    한국경제 | 2020.09.21 15:20 | YONHAP

  • thumbnail
    경찰청장 "'디지털 교도소' 주범들 인적사항 특정"

    "개천절 집회 원천 차단…해산 불응하면 현장 체포" 김창룡 경찰청장은 일부 단체가 계획 중인 개천절 도심 집회를 원천 차단하겠다는 방침을 21일 밝혔다. 김 청장은 이날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에 있는 본청에서 가진 기자 간담회에서 이같이 밝혔다. 김 청장은 "금지 통고한 집회를 강행한다면 경찰을 사전에 배치하고 철제 펜스를 설치해 집결 자체를 원천적으로 차단·제지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9.21 14:24 | YONHAP

  • thumbnail
    김창룡 경찰청장 "분당 살인용의자 석방, 사실확인 뒤 조치"

    ... 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그는 "수사결과에 따라 조치할 계획"이라면서 "고인의 명복을 진심으로 빈다"고 덧붙였다. A 씨는 지난 20일 분당에서 70대 여성 2명을 살해한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전날 피해자 2명을 포함한 주민 5~6명과 B 씨(76·여)의 아파트에서 화투를 치던 중 이들과 시비가 붙었다. 그는 당일 오후 8시58분께부터 3차례에 걸쳐 경찰에 도박 신고를 접수했고, ...

    한국경제 | 2020.09.21 12:51 | 이보배

  • thumbnail
    경찰청장 "개천절 집회 원천 차단…해산 불응하면 현장 체포"

    ... 사전에 배치하고 철제 펜스를 설치해 집결 자체를 원천적으로 차단·제지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금지 장소 이외에서 미신고 불법 집회를 강행하면 즉시 해산 절차를 진행하고, 불응하면 현장에서 체포하겠다. 체포가 어려우면 채증 등을 통해 반드시 엄중 처벌하겠다"고 말했다. 경찰이 이날 오전까지 신고를 접수한 개천절 집회는 총 798건이다. 경찰은 이중 집결 신고 인원이 10명이 넘는 집회에 대해서는 예외 없이 금지를 ...

    한국경제 | 2020.09.21 12:01 | YONHAP

  • thumbnail
    여성 2명 살해 피의자, 사건 직전 협박 혐의로 체포됐다 풀려나

    경찰에 체포됐다가 풀려난 60대 남성이 이후 70대 여성 2명을 살해한 혐의로 다시 붙잡혔다. 21일 경기 분당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살인 혐의로 체포된 A씨(69)는 범행 전인 지난 19일 B씨(76·여), C씨(73·여) 등 이웃 주민 5∼6명과 함께 성남시 분당구 금곡동의 한 아파트에서 화투를 쳤다. 화투를 친 장소는 B씨의 집으로, A씨는 함께 화투를 치던 이들과 시비가 붙었고 같은 날 오후 8시 57분부터 ...

    한국경제 | 2020.09.21 11:45 | 이미경

  • thumbnail
    "정신병 아닌가"…여성의당 당직자 비판 인헌고 졸업생 檢 송치

    ... 제출했다. 경찰은 최씨가 유튜브 영상에서 쓴 표현이 모욕에 해당한다고 보고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넘겼지만, 명예훼손 혐의에 대해서는 구체적인 사실 적시가 없었다며 불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수사 과정에서 경찰은 지난달 14일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자택에서 최씨를 체포한 뒤 조사를 마치고 석방했다. 하지만 최씨 측 변호인단은 "최씨는 경찰과 일정을 계속 조율하고 있었고, 12일에는 이틀 후 자진 출석하겠다는 확인을 받기도 했다"며 불법 수사라고 ...

    한국경제 | 2020.09.21 11:43 | 조준혁

  • thumbnail
    호주 앵커 구금으로 본 중국의 '인질 외교' 전술

    ... 라트로브대 아시아 전문가 벡 스트레이팅은 "중국 공산당이 정치적 목적으로 자의적 구금을 포함해 강압적인 외교술을 쓰는 경향이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스트레이팅은 캐나다가 미국의 요청으로 멍완저우(孟晩舟) 화웨이 부회장을 체포하자 중국이 2명의 캐나다인을 간첩혐의로 기소한 사례를 예로 들었다. 그는 "캐나다가 멍 부회장을 석방하면 중국도 두 캐나다인에 대해 대화를 할 것이라는 메시지를 준 것"이라고 설명했다. 호주 전략정책연구소가 지난 1일 발간한 ...

    한국경제 | 2020.09.21 11:04 | YONHAP

  • thumbnail
    뉴욕 지하철 탈선, 3명 부상…"누군가 선로에 물건 던져"

    30대 남성 노숙자, 용의자로 체포 미국 뉴욕에서 20일(현지시간) 오전 지하철이 탈선하는 사고가 발생해 3명이 다쳤다. 이날 오전 8시 15분께 뉴욕 맨해튼 지역을 지나던 지하철 A노선 북행 전동차가 14번가에 있는 지하철역에서 선로를 이탈했다고 미국 일간 뉴욕타임스(NYT) 등이 보도했다. 이 사고로 탑승자 3명이 경상을 입었다. 이 중 한 명은 병원으로 옮겨졌으며 나머지 두 명은 이송을 거부했다. 세라 파인버그 뉴욕 메트로폴리탄 교통국(MTA) ...

    한국경제 | 2020.09.21 09:5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