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 / 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럭셔리 SUV들의 초호화 전쟁

    ... 되면서 쉽게 상상하기 어렵던 일이 현실이 됐다. 럭셔리 SUV가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대당 가격이 수억원에 달하는 고가에도 희소가치를 앞세워 고객층을 늘려가고 있다. SUV의 세계적인 인기는 롤스로이스, 벤틀리, 람보르기니 등 초고가차 브랜드로 이동하고 있다. ◆롤스로이스 최다 주문 ‘컬리넌’ 롤스로이스모터카가 지난달 국내에 공개한 ‘컬리넌’은 롤스로이스 역사상 최초 SUV로 연예인, 사업가 등 고소득층의 관심을 끌고 ...

    한국경제 | 2018.07.13 17:27 | 김정훈

  • thumbnail
    [이슈+] '억소리' 나는 럭셔리카 마케팅 들여다보니…

    ... 과시욕과 안전에 대한 욕구가 강한 고급차 소비자들의 명품 선호 경향을 절묘하게 마케팅에 활용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 "나만의 차 만들어 주세요"…'맞춤제작'은 필수 초고가차 메이커들은 주문제작 서비스를 통해 브랜드 충성도를 높이고 있다. 똑같은 차를 거부하는 고객을 위한 '맞춤제작' 방식을 따른다. 차별화한 외관뿐 아니라 내부가죽 색상이나 시트 종류 등을 주문 고객이 선택할 수 있다. 롤스로이스는 ...

    한국경제 | 2015.08.09 08:40 | 김정훈

  • thumbnail
    수입차, 차종과 크기 따라 남녀 선호 달라

    ... 전체 평균보다 높았고, 상대적으로 작은 차가 많은 해치백에선 여성이 강세였다.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올해 500대 이상 판매된 세단(단, 판매량이 500대 미만인 캐딜락, 시트로엥, 피아트는 주력 기준, 롤스로이스, 벤틀리 등 초고가차는 제외)의 성별 비중은 남성 72.1%, 여성 27.9%로 업계 평균보다 남성은 2.0%P 높았고, 여성은 2.0%P 낮았다. 다만 가격별, 크기별로는 약간의 차이가 있었는데, 같은 3,000만원대지만 중형인 혼다 어코드 2.4, ...

    오토타임즈 | 2015.07.21 16:36

  • thumbnail
    마세라티·롤스로이스 등 초고가 럭셔리카 중국 부자 덕에 '불티'

    대당 평균 2억~3억원에 달하는 초고가 럭셔리 자동차 메이커의 전세계 판매량이 올해 30만대에 달할 전망이다. 26일 블룸버그에 따르면 메이저 7개 초고가차 브랜드(포르쉐, 벤틀리, 페라리, 마세라티, 애스턴마틴, 람보르기니, 롤스로이스)의 지난해 판매량은 전년 대비 27% 성장한 25만5000대에 달했다. 자동차 전문조사기관 IHS오토모티브는 앞으로 2년간 이들 7개 업체들의 두자릿수 성장이 기대된다며 올해는 29만대 이상 팔릴 것으로 내다봤다. ...

    한국경제 | 2015.02.26 17:02 | 김정훈

  • thumbnail
    불황 속 대형 고급차 판매 '씽씽' 달리는 까닭 … 한국인에 자동차는 아직도 명함!

    ... 판매는 20~30% 증가했다. 수 억 원대의 몸값을 자랑하는 럭셔리카도 불황을 잊었다. 고급 세단 S클래스와 E클래스를 앞세운 벤츠는 1억 원 이상 모델에서 2246대를 판매했다. 전체 판매량의 16%를 차지하는 비중이다. 초고가차로 꼽치는 롤스로이스와 벤틀리 역시 올 들어 적게는 30%부터 많게는 170%까지 판매량을 키웠다. ◆ 고급차 파이 키우는 車 업계 … 무리한 과시적 소비 지적도 대형차에 대한 소비자의 구매 욕구가 높아지면서 자동차 ...

    한국경제 | 2014.06.13 15:42 | 최유리

  • thumbnail
    불황 속 '억'소리 나는 럭셔리카의 진격…"희소성 찾는 국내 소비자 덕"

    ... 팔렸다"며 "한국은 럭셔리카 수요가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시장 중 하나"라고 말했다. 지난달 1억원대 스포츠카 'F-타입'을 출시한 재규어코리아 역시 같은 기간 1166대를 판매, 지난해보다 47.4%의 증가세를 보였다. 초고가차로 꼽히는 롤스로이스와 벤틀리 역시 판매량이 5~10% 이상 늘어났다. BMW, 메르세데스-벤츠, 아우디 등 독일산 프리미엄 브랜드에서도 1억원 이상 모델의 판매량이 돋보인다. 올 들어 지난달까지 1억원이 넘는 BMW 차량은 전체 ...

    한국경제 | 2013.09.24 15:57 | 최유리

  • thumbnail
    초고가車 벤틀리, 작년 국내 사상 '최대' 135대 판매

    작년 글로벌 판매대수 8510대…전년比 22%↑ 벤틀리가 2006년 한국 시장 진출 이후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벤틀리모터스는 작년 국내 시장에서 전년 동기(102대) 대비 32.4% 증가한 135대를 팔아 역대 최대 실적을 냈다고 14일 밝혔다. 글로벌 판매대수는 8510대로 전년 동기(7003대) 대비 22% 성장했다. 모델별로는 국내 시장에서 '콘티넨탈 플라잉스퍼 6.0'(2억6401만 원)이 37대로 가장 많이 팔렸다. '콘테넨탈 ...

    한국경제 | 2013.01.14 00:00 | genie

  • thumbnail
    불황에도 잘 팔리는 초고가車 ··· '세계 3대 명품카' 성적표는?

    ... 이명희 신세계 회장, 배우 배용준 송승헌 권상우 씨 등 유명 연예인과 기업가들이 주로 타면서 국내에서도 널리 알려진 이들 럭셔리카의 한국 판매량은 어떨까. 28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에 따르면 올 1~10월 수퍼 럭셔리(초고가차)라고 부르는 이들 3개 차종의 국내 판매량은 작년 동기간 보다 12대 많은 123대로 집계됐다. 총 판매대수의 차값을 추산하면 약 375억 원 정도. 경기 불황에도 고급 명차구매자는 꾸준히 늘었다. 차종별로 보면 벤틀리가 가장 많은 ...

    한국경제 | 2012.11.28 00:00 | janus

  • 名車 속속 선보여 … 벤틀리.알파로메오 시판

    ... 스포티함도 함께 갖추고 있다는 평을 듣는 벤틀리가 국내에 수입되면 BMW 및 벤츠의 최고급 모델과 마세라티, 마이바흐, 롤스로이스 등 최고급 수입차 브랜드와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벤틀리가 한국 시장 진출을 결정한 것도 수억원대 초고가차의 판매 실적이 최근 급성장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벤틀리의 대표 모델은 컨티넨탈 GT로 미국프로풋볼(NFL) 스타 하인즈 워드가 타는 차이기도 하다. 업계 관계자는 "알파로메오와 벤틀리의 국내 진출로 이제 웬만한 럭셔리 수입차는 ...

    연합뉴스 | 2006.05.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