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16,9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희관 '아쉬운 초반 실점'[포토]

    [엑스포츠뉴스 수원, 박지영 기자] 17일 오후 경기도 수원케이티위즈파크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KT 위즈의 경기, 1회말 종료 후 두산 선발투수 유희관이 더그아웃으로 향하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7 18:56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日스가시대] "새 내각 지지율 64%"…아베 재집권 때보다 높아

    ... 엇갈렸다. 고노 다로(河野太郞) 행정개혁 담당상에 관해 기대한다는 의견은 76%에 달했지만 아소 다로(麻生太郞) 부총리 겸 재무상을 유임한 것을 부정적으로 평가한다는 의견은 54%였다. 가토 가쓰노부(加藤勝信) 관방장관의 역할을 기대한다는 의견은 39%였고 29%는 기대하지 않는다고 반응했다. 총재 선거 초반에 스가 지지를 표명한 니카이 도시히로(二階俊博) 자민당 간사장을 유임시킨 것을 긍정적으로 평가하지 않는다는 의견은 56%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7 18:10 | YONHAP

  • thumbnail
    LG 윙 써보니…폰 하나로 '가로+세로' 화면 동시사용 '유용'

    ... 팝업 카메라를 내장하면서까지 '풀스크린'을 구현하려고 했지만, 메인 디스플레이와 특히 보조 화면에 베젤(테두리)이 다소 두껍다는 점, 프리미엄폰에 들어가는 칩셋보다 한 단계 낮은 스냅드래곤 765G 칩셋을 사용했다는 점도 아쉽다. 오래 써도 망가지지 않을 정도의 내구성을 갖췄는지는 실사용을 통해 확인해야 한다.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가격 설정이 중요해 보인다. LG 윙의 가격은 100만원대 초반에서 중반 사이로 결정될 전망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7 17:00 | YONHAP

  • thumbnail
    '미씽: 그들이 있었다' 허준호, 진정성 있는 연기로 그려낸 '장판석'

    ... 허준호는 영혼이 사는 두온마을의 미스터리 중심 ‘장판석’ 캐릭터로 연기력을 폭발시키고 있다. ‘미씽: 그들이 있었다’에서 가장 큰 반전은 허준호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허준호는 극 초반 살인 현장을 맴돌고 시체를 찾아다니는 미스터리한 모습으로 극에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출연한 작품마다 굵직하고 무게감 있는 캐릭터로 존재감을 뽐냈던 허준호였기에 이번 캐릭터도 강렬할 것이라는 반응이 많았다. 하지만 허준호는 ...

    스타엔 | 2020.09.17 16:55

  • thumbnail
    '깜깜이 확진자' 늘어나는데…추석연휴·개천절집회 어쩌나

    ... 최고치를 경신했다. 추석이 코앞인 데다 다음달 3일 개천절 집회까지 예고돼 있어 방역 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17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는 153명으로 집계됐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 11일 176명을 기록한 뒤 100명대 초반으로 떨어졌지만 이날 다시 100명대 중반으로 상승했다. 확진자 수가 늘어난 것도 문제지만 감염경로를 알 수 없는 환자들이 늘어나고 있는 것이 더 심각한 문제다. 이달 3일부터 2주간 방역 당국에 신고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한국경제 | 2020.09.17 16:28 | 김기운

  • thumbnail
    "6·25 영웅 밴플린트 아들, 북·중·러 포로 생활" 새 증언

    ... 소련으로 이송돼 강제수용소인 시베리아 '굴락'에 수용됐다. 맥크리스천은 이같은 내용은 미국 육군 정보국 참모차장을 지냈던 자신의 아버지가 확인한 정보라고 소개했다. 군 복무 시절 정보장교로 근무했던 맥크리스천은 1990년대 초반 옛 소련의 내무인민위원회(NKVD) 관계자가 미국 4성 장군의 아들(밴틀리트 2세)이 수용소 죄수로 수감돼있다는 사실을 자신에게도 확인해줬다고 전했다. 맥크리스천은 "북한, 중국, 러시아는 외삼촌을 포로로 붙잡았다는 것을 공식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9.17 15:55 | YONHAP

  • thumbnail
    코스피, 외국인·기관 매도에 1.2% '하락'…LG화학 6%↓

    코스피지수가 2400선 초반까지 밀려났다. 외국인과 기관이 동반 매도에 나서면서 동학개미들의 매수도 역부족이었다. 17일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29.75포인트(1.22%) 하락한 2406.17에 거래를 마쳤다. 장 초반 코스피지수는 0.21% 하락 출발했지만, 장중 기관과 외국인 매도가 확대되면서 하락 폭이 커졌다. 이날 코스피시장에서 기관과 외국인은 각각 3340억원, 1270억원 순매도했다. 개인은 4581억원 순매수로 맞섰다. 프로그램 매매는 ...

    한국경제 | 2020.09.17 15:54 | 고은빛

  • thumbnail
    '코로나19 직격탄' 마카오, 中여행완화에 10월 황금연휴 기대

    ... 마카오의 카지노 업계에 다소 숨통이 트일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17일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모건스탠리가 마카오의 카지노호텔 23곳을 대상으로 호텔 예약률을 조사한 결과 5곳의 호텔이 국경절 연휴 초반 5일간 '풀 부킹(full-booking·예약완료)'된 것으로 나타났다. 작년 국경절 연휴 초반 5일에는 이들 23개 호텔 가운데 16곳이 '풀 부킹'된 것에 비하면 미약하지만, 의미 있는 개선의 신호라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다. ...

    한국경제 | 2020.09.17 15:25 | YONHAP

  • thumbnail
    [종합] LG화학, 12월 1일 전지사업부 분사…"지금이 분할 적기"

    ... 개발에 주력하고 있다. 기술이 한 단계 진보하는 시기에 주도권을 유지하려면 차세대 배터리를 먼저 상용화하고 막대한 생산능력으로 경쟁자를 제압해야 한다. 산업계 한 관계자는 "현재 세계 전기차 배터리 시장은 2000년대 초반 반도체 시장을 연상시킨다"며 "LG화학이 성공적으로 분사와 투자금 확보를 이룬다면 경쟁자들을 압도하는 세계 1위 기업으로 자리잡을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LG화학의 물적분할에 개인투자자들은 반발하고 ...

    한국경제 | 2020.09.17 11:43 | 오세성

  • thumbnail
    '도핑방조·뇌물수수' 디아크 전 국제육상연맹 회장 징역 4년형

    ... 디아크 전 회장은 1999년부터 2015년까지 세계육상연맹을 이끌었다. 아들 파파 디아크는 연맹의 행정에 깊숙하게 관여했다. 현재 디아크 부자는 '세계육상 비리의 온상'으로 불린다. 디아크 부자와 러시아 육상은 2000년대 초반부터 도핑테스트와 관련해 부적절한 거래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4년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과거 올림픽의 소변 샘플을 검사하면서 디아크 부자와 러시아 육상 간의 거래 정황이 드러났다. 디아크 부자는 도쿄올림픽유치위원회로부터 ...

    한국경제 | 2020.09.17 11: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