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9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확진 발생 강남 유흥업소는 'ㅋㅋ&트렌드'…박원순, 업소명 공개 '초강수'

    ... 우려를 증폭시킨다"고 강조했다. 'ㅋㅋ&트렌드'에서는 손님→종업원→종업원 룸메이트로 번지는 코로나19 감염이 발생했다. 일본 방문 뒤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보이그룹 초신성 출신의 윤학(36·본명 정윤학)이 종업원 A(36·여)씨와 접촉한 뒤 A씨가 또다시 룸메이트인 B(32·여)씨와 접촉하면서 코로나19가 확산됐다. 서울시는 직원, 손님, 룸메이트 등 접촉자 118명에 ...

    한국경제 | 2020.04.08 14:17 | 강경주

  • thumbnail
    윤학 코로나19 나비효과, 박원순 시장 유흥업소 영업정지 선언

    ... 영업을 못하도록 막겠다"고 말했다. 박원순 시장의 발표는 지난 8일 강남구 역삼동 소재 대형 유흥업소 여직원 A 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집담 감염에 대한 우려가 커진 상황에서 나왔다. A 씨는 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과 접촉 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또한 A 씨와 함께 살고 있는 B 씨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3차 감염까지 발생했다. 윤학은 일본 활동을 마치고 지난달 24일 귀국했다. 이후 27일 증상이 나타났고, ...

    HEI | 2020.04.08 13:56 | 김소연

  • thumbnail
    박원순 "유흥업소 422곳 영업중…4월 19일까지 영업중단 명령"

    ... 하루 전까지만 공개하므로 이 업소는 공개 대상은 아니다"라면서도 "'가능한 한 공개'가 원칙이므로 해당 업소명이 'ㅋㅋ&트렌드'라는 것을 지금 공개한다"고 밝혔다.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감염된 보이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본명 정윤학·36)에 이어 그와 접촉한 유흥업소 여성 종업원, 종업원의 룸메이트 여성이 잇따라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이 전날 밝혀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8 12:16 | YONHAP

  • thumbnail
    "만난 건 YES, 유흥업소는 NO"…윤학 해명에 비난 폭주 '입국 후 자가 격리는?'

    “만나긴 했지만 유흥업소는 가지 않았다”는 슈퍼노바 윤학의 해명에 대중의 비난이 거세지고 있다. 지난 7일 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이 일본에서 귀국한 후 만난 유흥업소 여직원 A 씨가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사실이 알려졌다. 더불어 A 씨의 룸메이트인 B 씨 역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윤학으로 시작된 코로나19가 3차 감염까지 일으켰다는 점에서 집단 감염의 우려까지 나오고 있다. 특히 A 씨가 근무하는 유흥업소는 직원만 100여 ...

    텐아시아 | 2020.04.08 10:36 | 태유나

  • thumbnail
    슈퍼노바 윤학, 해명에도 비난 폭주…"자가격리 안하나"

    "유흥업소만 안가면 괜찮은 건가요?" 슈퍼노바 윤학의 해명에도 비난의 목소리는 높아지고 있다. 지난 7일 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이 일본에서 귀국한 후 다음날 만난 유흥업소 여직원 A 씨가 코로나19 확진을 받은 사실이 알려졌다. 더불어 A 씨의 룸메이트인 B 씨 역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윤학으로 시작된 코로나19가 3차 감염까지 일으켰다는 점에서 집단 감염의 우려까지 나오고 있다. 더욱이 A 씨가 근무하는 유흥업소는 직원만 ...

    HEI | 2020.04.08 09:20 | 김소연

  • '초신성' 윤학 직간접 접촉 유흥업소 2명 확진…100여명 추적(종합3보)

    확진 여성 2명은 같은 유흥업소서 일하는 룸메이트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감염된 보이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본명 정윤학·36)에 이어 그와 직간접으로 연결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 2명은 하룻밤에 수백명의 손님이 드나드는 강남의 대형 유흥업소에서 여종업원으로 일하는 사실이 드러나 방역당국이 접촉자 파악에 나섰다. 지금까지 파악된 접촉자는 유흥업소 관계자, 고객, 윤학과 여성 2명의 ...

    한국경제 | 2020.04.07 20:29 | YONHAP

  • thumbnail
    초신성 출신 윤학 측 "강남 44번째 확진자는 지인, 유흥업소 출입 NO"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이 강남 유흥업소 출입을 부인했다. 7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강남 대형 유흥업소에서 일한 코로나19 확진자(강남 44번째 확진자) A씨의 접촉자가 윤학이라는 의혹이 불거졌다. A씨는 지난 2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윤학의 소속사 측은 이러한 의혹에 대해 "업소를 출입한 것 아니고 A씨가 지인이라 만났다"고 입장을 밝혔다. 윤학은 지난 3월 24일 일본에서 돌아와 27일 처음으로 ...

    텐아시아 | 2020.04.07 18:40 | 우빈

  • '초신성' 윤학 접촉한 강남 유흥업소 종업원 등 여성 2명 확진(종합2보)

    확진 여성 2명은 룸메이트…방역당국 접촉자 파악 나서 일본에 다녀와 코로나19에 감염된 보이그룹 초신성 출신 윤학(본명 정윤학·36)에 이어 그와 접촉한 서울 강남구 논현동 거주 여성 2명이 잇따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 2명은 하룻밤에 수백명의 손님이 드나드는 강남의 대형 유흥업소에서 여종업원으로 일하는 사실이 드러나 방역당국이 접촉자 파악에 나섰다. 서울시와 서초구에 따르면 양재1동에 사는 윤학은 지난달 24일 일본으로부터 ...

    한국경제 | 2020.04.07 18:38 | YONHAP

  • thumbnail
    "유흥업소 방문 NO" 윤학 해명에도…귀국 후 자가격리 무시 '비판' [이슈+]

    ... 만났다"고 밝혔다. 이어 "윤학이 유흥업소에 간 것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윤학은 일본 귀국 후 2주간의 자가격리를 하지 않은 채 지인인 여성들을 만나 비판을 피할 수 없게 됐다. 2007년 초신성으로 데뷔한 윤학은 한국보다 일본에서 더 큰 인기를 끌면서 활동을 이어갔다. 특히 2018년엔 '슈퍼노바'라는 이름으로 활동을 재개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HEI | 2020.04.07 18:19 | 김예랑

  • thumbnail
    윤학 측 "코로나 확진 종업원은 지인…업소 방문은 아냐"

    ... "확진 판정을 받기 전에 만났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윤학이 유흥업소에 간 것은 아니다"라고도 덧붙였다. 지난달 24일 일본에서 귀국한 윤학은 27일 최초 증상이 나타났다. 지난달 31일 검사를 통해 이달 1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현재는 입원 치료 중이다. 윤학은 2007년 데뷔한 보이그룹 초신성 리더로 활동했다. 초신성은 2018년 '슈퍼노바'라는 새 그룹명으로 활동을 재개했으며 주로 일본에서 활동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7 17: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