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5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2017년 가장 주목받은 SNS 화제의 순간

    ... 국내에서 화제가 된 ‘제 51회 슈퍼볼’이 뒤를 이었다. 올해 페이스북을 통해 재생된 슈퍼볼 관련 영상 조회수는 2억 6,000만 회 이상에 달한다. 50명 이상의 사망자가 발생한 ‘라스베이거스 총기난사 사건’이 올해 세 번째로 많은 관심을 받은 순간으로 기록됐다. 당시, 약 3,300명의 사람들이 페이스북이 제공하는 ‘위기 대응(Crisis Response)’을 사용해 서로 도움의 손길을 나눈 바 있다. ...

    HEI | 2017.12.07 10:51 | 이미나

  • thumbnail
    이집트, 이슬람 사원 테러로 최소 235명 사망…IS소행 추정

    ... 곳이다. 폭발 직후 모스크 바깥에서 대기하던 무장 괴한 무리는 모스크에서 달아나려는 이들을 향해 무차별적으로 총기난사했다. 이집트 정부는 이 사건이 발생한 뒤 사흘간을 국가 애도 기간으로 선포했다. 엘시시 대통령은 긴급 ... 성명도 잇따랐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엄청난 사상자를 낸 이집트 폭탄·총기 테러를 두고 "예배를 보던 무고하고 방비가 안 돼 있는 사람들에 대한 끔찍하고 비열한 테러 공격"이라고 ...

    한국경제 | 2017.11.25 08:57

  • 이집트 이슬람 사원서 테러… 최소 155명 사망

    이집트 동북부 시나이반도에 있는 한 이슬람 사원에서 24일 최악의 폭탄과 총기 테러 공격이 벌어져 최소 155명이 사망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이집트 일간 알아흐람과 관영 메나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시나이반도 북부 비르 ... 사원(모스크)에서 금요 예배 진행 중 대형 폭발이 일어났다. 이어 무장 괴한들이 모스크 내부로 진입해 무차별적으로 총을 난사하고 폭탄을 터뜨렸다. 이들은 현장에 출동한 구급차를 향해서도 발포했다고 목격자는 말했다. 이번 공격으로 사망자가 ...

    한국경제 | 2017.11.25 00:46 | 허란

  • thumbnail
    美 라스베이거스 총격 피해자, MGM 리조트 등에 집단소송

    미국 역사상 최악의 총기 사건으로 기록된 라스베이거스 총격 사건 피해자와 유족 450여 명이 총격범 스티븐 패덕(64)이 묵은 만델레이베이호텔 소유주 MGM리조트 등을 상대로 집단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 21일 미 언론에 ... 라스베이거스 스트립지역의 만델레이베이호텔 32층 스위트룸에서 길 건너편 루트91 하베스트 콘서트장에 있는 청중을 향해 자동화기를 난사해 58명이 숨지고 500여 명이 다쳤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11.22 07:21 | 이수아

  • thumbnail
    트럼프 복사해 붙였나?…캘리포니아 참사에 '엉뚱' 텍사스 애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캘리포니아 초등학교 총기 난사 사건에 대해 엉뚱한 트윗을 올려 논란이 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캘리포니아 초등학교 일대에서 무차별 총기 난사가 발생한 14일(현지시간) 트위터에 9일 전 일어났던 ... 5명이 사망하고 10명이 부상한 날에 지난 5일 텍사스 주 샌안토니오 인근 서덜랜드 스프링스의 한 교회에서 발생한 총기 참사를 거론하며 애도를 표시한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텍사스 교회 총기 참사 당시 일본에서 14일과 사실상 거의 ...

    한국경제 | 2017.11.16 09:34 | 뉴스룸

  • thumbnail
    미국 캘리포니아 초등학교서 총기난사…최소 5명 사망

    ... 확인됐다. 사망자는 모두 어른이며, 부상자 가운데 최소 2명은 어린이로 전해졌다. 부상자 가운데 6살 어린이 한 명은 몸에 두 군데 총상을 입고 헬기로 후송됐고, 다른 아이는 다리에 총을 맞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용의자는 50대 남성으로, 사건 현장에서 경찰에게 사살됐다. 경찰은 일단 용의자가 가정 불화로 집에서 싸움을 시작한 뒤, 홧김에 난사 사건을 벌였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수사 중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11.15 09:40 | 김나정

  • thumbnail
    [윤성민의 데스크 시각] 실리콘밸리가 주목하고 있는 재판

    ... 대형 IT 기업이 NSA의 서버 접속에 협력해 왔다고 폭로했다. ‘권력의 시녀’로 내몰린 실리콘밸리 기업들은 이후 고객 신뢰 회복을 위해 정부의 개인정보 접근 요구에 대해 공세적으로 전략을 바꿨다. 애플이 총기 난사 사건 범인의 휴대폰 잠금장치 해제와 관련해 FBI와 첨예한 대립각을 세운 것도 같은 맥락이다. 또 이번 재판은 IT 기업의 성장동력으로 부상하고 있는 클라우드산업에도 상당한 영향을 미칠 것이다. 1심 판결대로 해외에 있는 MS의 ...

    한국경제 | 2017.11.12 18:16 | 윤성민

  • thumbnail
    텍사스 총격범 옛동료 "사격연습용으로 강아지 샀다고 말해"

    ... 농담식으로 말하곤 했다"면서 "계속 이상한 말을 해서 언제부터인가 그와 의사소통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켈리는 가는 곳마다 말썽을 일으킨 동료였다고 에드워즈는 기억했다. 한편, 지난 6일 미국 텍사스 주 샌안토니오 인근 서덜랜드 스프링스의 제1침례교회에서 괴한이 총기난사해 26명이 사망했다. 총격범은 인근 과달루페 카운티 방향으로 달아나다가 얼마 가지 못해 사살됐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11.10 09:54 | 김나정

  • thumbnail
    미국 '텍사스 참사' 희생자 절반이 어린이

    지난 5일 미국 텍사스주 소도시 서덜랜드 스프링스 제1침례교회에서 발생한 총기 난사로 미 전역이 충격에 빠진 가운데 주민 모녀가 6일 교회 앞에 세워진 십자가에서 손을 맞잡고 희생자를 추모하고 있다. 지역 경찰당국은 이번 사고로 숨진 26명 중 절반가량이 어린이라고 밝혔다. 서덜랜드스프링스A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7.11.07 18:59

  • thumbnail
    한 달 만에 또… 잇단 '총기 참사'로 충격에 빠진 미국

    미국 텍사스주의 한 교회에서 5일(현지시간) 괴한이 총기난사해 26명이 사망하고 20여 명이 부상하는 참극이 벌어졌다. 지난달 1일 58명의 목숨을 앗아간 라스베이거스 총격 사건 이후 불과 한 달여 만에 또다시 참사가 발생해 미국 사회가 충격에 빠졌다.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인근 마을인 서덜랜드 스프링스의 한 교회에 이날 무장괴한이 난입해 총기난사했다. 그레그 애벗 텍사스 주지사는 사망자 수가 26명이라고 확인하면서 “텍사스 역사상 ...

    한국경제 | 2017.11.06 19:17 | 김동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