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1-40 / 5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美버지니아서 총기난사 사건…로이터 "11명 사망"

    ... 총격 사건이 발생해 최소 11명이 숨졌다고 로이터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사건은 이날 오후 4시께 버지니아비치 도심의 시 청사 단지 내 한 건물에서 발생했다. 용의자는 건물에 들어서자마자 곧바로 사람들을 향해 무차별적으로 총기난사했다고 현지 경찰은 전했다. 용의자는 시 산하 기관에서 오랫동안 재직한 직원으로 신원이 확인됐다. 현지 경찰은 트위터를 통해 버지니아비치 시청 건물 주변에서 격렬한 총격 상황이 발생했다면서 시민들에게 해당 지역 진입을 ...

    한국경제 | 2019.06.01 08:24

  • thumbnail
    데니스 홍 미국 UCLA 기계항공공학과 교수 "로봇이 꼭 사람 모양일 필요 있나…인간 이롭게 하면 그만"

    ... 4대(代)’라고 한다”고 했다. 홍 교수는 박사과정 직후 버지니아공대의 러브콜을 받아 옮긴 뒤 내리 11년을 일했다. 로멜라(로봇공학연구소) 명칭이 탄생한 곳도 여기다. 2007년 4월 버지니아공대 조승희 총기난사 사건 때 아비규환의 현장에서 기지(奇智)를 발휘한 일화는 유명하다. 로봇 눈에 있는 카메라를 뽑아 곳곳에 던져놓고, 프로그램을 급조해 동영상을 찍으며 어디로 대피할지 학생들에게 알려준 것이다. 이는 당시 현지 언론 사이에서 큰 화제가 ...

    한국경제 | 2019.05.20 17:37 | 이해성

  • thumbnail
    美 콜로라도 '학교'서 총격 사건…최소 7명 부상

    ... 총격 사건이 발생해 최고 7명이 다쳤다. 이 곳은 1999년 미국 전역에 충격을 안겨준 콜로라도주 컬럼바인 고교 총기참사가 발생했던 지역 인근 이다. AP,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콜로라도주 덴버 남부 하이랜드 랜치의 과학&m... 콜로라도주 리틀턴의 컬럼바인 고교 재학생인 에릭 해리스(당시 18세), 딜런 클리볼드(당시 17세)가 교정에서 총탄 900여 발을 무차별 난사, 13명의 목숨을 앗아간 사건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05.08 09:59

  • 올해의 퓰리처상 '로힝야'·'예멘내전'·'트럼프 재산형성'

    미국 내 총기난사 참사와 미얀마 로힝야족, 예멘 내전에 따른 인권문제를 다룬 보도들이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올해 퓰리처상 수상작에 뽑혔다. 15일(현지시간) AP통신과 뉴욕타임스(NYT) 등 미 언론들에 따르면 퓰리처상 이사회는 ... 부문 퓰리처상 수상자로 선정했다. 퓰리처상 이사회는 사우스 플로리다 선 센티널 기자들은 당시 17명이 희생된 총기난사 사건 이후에도 수개월간의 지속적 취재를 통해 지역사회에 미친 충격과 총기 권리 및 규제 관련 논쟁에 미친 영향 등을 ...

    한국경제 | 2019.04.16 09:12

  • 호주, SNS '범죄 영상' 유통 땐 중형

    호주 의회가 ‘혐오 콘텐츠’ 유포를 못 막으면 소셜미디어에 막대한 벌금을 물리고 경영진에 구금형까지 내릴 수 있는 법안을 4일 통과시켰다. 지난달 15일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시 내 이슬람 사원에서 발생한 총기난사 테러가 페이스북으로 생중계된 지 20일 만이다. 이 법에 따르면 혐오 콘텐츠는 테러, 살인, 강간, 유괴 등의 범행 현장을 보여주는 동영상이다. 페이스북, 유튜브 등 정보기술(IT) 플랫폼 기업이 이 같은 콘텐츠를 ...

    한국경제 | 2019.04.04 17:48 | 추가영

  • '이민자 천국' 뉴질랜드, 최악의 反이민 테러…최소 49명 사망

    ... 소행으로 파악되고 있다. 크라이스트처치엔 한인 교민이 많이 살고 있지만 직접적인 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총격은 이날 오후 1시40분께 시작됐다. 무장 남성들이 크라이스트처치 중심부의 마스지드 알누르 모스크를 습격해 총을 난사했다. 총격범 중 한 명은 헬멧에 카메라를 고정시키고 차량 이동부터 총을 쏘는 장면까지 모두 페이스북으로 생중계했다. 범인들은 또 린우드 마스지드 모스크로 이동해 추가로 총격을 가했다. 뉴질랜드 경찰은 3명의 남성과 1명의 여성 등 ...

    한국경제 | 2019.03.15 17:08 | 이상은

  • thumbnail
    "왕따 소년부터 마약사범까지"…트럼프 연설에서 박수받은 일반인들 누구?

    ... 부부의 친척 3명을 소개했다. 또 어린시절 도미니카 공화국에서 합법적으로 이민을 와서 미 국가안보국(NSA) 밀입국 담당 부서에서 특별요원이 된 이에게도 감사를 남겼다. 또한 지난해 10월 있었던 피츠버그주 유대회당(시너고그) 총기 난사 사건 현장에서 총격을 입어 부상한 경찰 특수기동대(SWAT)대원 등을 초청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이름이 같다는 이유로 학교에서 놀림받아온 11세 소년 조시 트럼프도 초대손님으로 왔다. 한편 이날 트럼프 대통령의 부인 멜라니아 ...

    한국경제 | 2019.02.06 11:50

  • thumbnail
    '봄이 오나 봄' 이유리·엄지원 몸이 바뀐다고? 첫 방송부터 '순삭'

    ... 인상을 남기는 데 성공했다. 23일 첫 방송된 MBC 새 수목드라마 '봄이 오나 봄'에서는 캘리포니아 양자역학 연구소의 유전자 치환 실험실에서 사람의 몸이 바뀌는 실험에 성공해 즐거워하는 과학자들 사이에서 갑자기 총기난사가 일어났고 어수선한 틈에 봄일(김남희 분)이 약을 훔쳐 나오는 장면이 그려지며 첫 장면부터 시청자들을 극에 집중하게 만들었다. '봄이 오나 봄'은 자신밖에 모르는 앵커와 가족에게 헌신하는 배우 출신 국회의원 사모님의 ...

    HEI | 2019.01.24 11:59 | 김소연

  • thumbnail
    김상호 PD "'봄이 오나 봄', 틈새시장 노렸다"

    ... 두 여자의 몸이 체인지 된다는 신선한 소재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집중시키는 등 쾌조의 출발을 알렸다. 캘리포니아 양자역학 연구소의 유전자 치환 실험실에서 사람의 몸이 바뀌는 실험에 성공해 즐거워하는 과학자들 사이에서 갑자기 총기난사가 일어났고 어수선한 틈에 봄일(김남희 분)이 약을 훔쳐 나오는 장면이 그려지며 첫 장면부터 시청자들을 극에 집중하게 만들었다. 이어 장면이 전환되자 지저분하지만 나름의 규칙을 가진 김보미(이유리 분)의 집과 깔끔하고 체계적인 습관으로 ...

    HEI | 2019.01.24 08:49 | 김예랑

  • thumbnail
    '봉화 엽총 난사' 70대 무기징역 선고…"30명 죽이려고 했다"

    국민참여재판으로 열린 '봉화 엽총 난사' 사건의 70대 피고인에게 법원이 무기징역을 선고했다. 대구지법 형사11부(손현찬 부장판사)는 16일 살인과 살인미수, 살인예비 혐의 등으로 구속기소된 김모(78)씨에 대한 국민참여재판을 열어 무기징역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치밀하게 준비해 저지른 범행으로 피해자 유족과 국민들을 정신적 충격에 빠뜨렸지만 천벌을 받아 마땅한 사람인지 확신이 서지 않는다"고 밝혔다. ...

    한국경제 | 2019.01.17 11:28 | 강경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