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81-90 / 50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가 다음 차례? 총기 규제 강화하라"…백악관 앞서 학생 시위

    미국 플로리다주 한 고교에서 발생한 총격 참사로 희생자가 발생한 가운데 19일(현지시각) 백악관 앞에서 총기규제 강화를 요구하는 학생 시위가 열렸다. 버지니아주 등에서 모인 수십 명의 학생과 학부모들은 워싱턴DC 백악관 앞 광장에 ... 주의 소도시 파크랜드의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교를 다니다 퇴학당한 크루스는 이 학교에서 AR-15 반자동소총을 난사해 학생과 교직원 등 17명이 숨지고 최소 16명이 다쳤다. 이후 많은 학생과 교사, 정치인들이 총기 규제 강화를 ...

    한국경제 | 2018.02.20 10:01 | 김나정

  • thumbnail
    美 의원 "트럼프, 17명 아이 죽음 이용…당신은 정말 사이코패스" 맹비난

    ... "아이들의 장례가 오늘 치러진다. 최소한 그들을 위해 대통령처럼 행동해주지 않겠느냐. 정말 부끄러움이라는 걸 느낄 줄 모른다"고 꼬집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7명의 목숨을 앗아간 플로리다 고등학교 총기 참사 및 '러시아 스캔들'과 관련해 주말 사이 '폭풍 트윗'을 올린 것을 놓고 루벤 갈레고 의원 뿐만아니라 야권 일각에서 비난이 잇따라 제기됐다. 특히 연방수사국(FBI)이 이번 사건에 대한 제보를 ...

    한국경제 | 2018.02.19 07:44 | 이수아

  • "악령의 지시 들었다"…美 플로리다 총기난사범 경찰 진술

    미국 플로리다주 고교 총기 난사범이 이미 수개월 전 범행을 예고한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의 한 고교에서 중징계를 받은 한 학생이 총기난사해 17명의 목숨을 앗아갔다. ... 전부터 범행을 계획하며 이를 유튜브에 과시해 온 것으로 밝혀져 더욱 충격을 전했다. 그는 검은 복면을 쓴 채 총기와 도검을 들고 "내가 곧 사격수가 되겠다"며 참사를 암시했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

    한국경제 | 2018.02.17 16:44 | 뉴스룸

  • "플로리다 총격범, 과거 총탄 들고 등교했다가 쫓겨나"

    ... 니콜라스 크루스(19)는 미국 플로리다 주 파크랜드의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교에서 AR-15 반자동 소총을 난사해 학생과 교사 등 17명을 숨지게 하고, 15명의 사상자도 냈다. 크루스는 아직 밝혀지지 않은 교칙 위반 사유로 ... 다른 포스트에는 모스버그 매버릭 88 슬러그 샷건 광고를 붙여놨다. 이번 미국 내 학교 총격 사건은 버지니아공대 총기 난사, 샌디훅 초등학교 총기 난사에 이어 미국 내 학교 총격 사건으로는 세 번째로 많은 인명 피해를 냈다. 경찰과 ...

    한국경제 | 2018.02.15 19:45 | 뉴스룸

  • thumbnail
    미국 총기참사 단골 등장 'AR-15'…개조 용이해

    14일(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의 한 고교에서 발생한 총기 참사에 또 반자동소총 'AR-15'가 등장했다. 이번 참사를 포함해 최근 미국에서 발생하는 대규모 총기 사건에는 어김없이 'AR-15'가 등장하고 있다. 외신에 따르면 현대 미국에서 발생한 최악의 총기 난사 사건 10건 중 7건은 2007년 이후 발생했다. 58명이 숨져 미국 현대사 최악으로 기록된 지난해 10월 라스베이거스 콘서트장 난사 사건을 포함해 상위 ...

    한국경제 | 2018.02.15 16:16

  • thumbnail
    미 플로리다 총기난사 용의자는 퇴학생…반자동소총 소지

    미국 플로리다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14일(현지시간) 오후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17명이 사망했다. 이 학교 출신으로 알려진 범인은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교에서 반자동 소총인 AR-15를 마구 쏘았다. 스콧 이스라엘 브로워드 카운티 셰리프 국장은 사망자 17명 가운데 12명은 학교 안, 2명은 학교 밖에서 또 다른 1명은 인근 거리에서 발견됐으며 2명은 병원에 옮겨져 치료를 받다가 숨졌다고 전했다. 브로워드 카운티 현지 병원 관계자들은 총격 ...

    한국경제 | 2018.02.15 14:22

  • thumbnail
    미국 플로리다 고교서 총기 난사로 17명 사망

    미국 플로리다 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14일(현지시간) 오후 총기 난사 사건이 발생해 17명이 사망했다고 현지 보안관이 밝혔다. CNN 방송도 관리들의 말을 인용해 최소 16명이 사망했다고 전했으며 ABC 뉴스는 현장의 관리 2명의 말을 빌려 최소 15명이 숨졌다고 보도했다. 이 학교 출신으로 알려진 범인은 플로리다 주 마이애미 북쪽 72㎞ 지점의 파크랜드에 있는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교에서 반자동 소총인 AR-15를 이용해 마구 쏘았다고 CNN은 ...

    한국경제 | 2018.02.15 08:53

  • thumbnail
    [Global CEO & Issue focus ] 러시아의 마크 저커버그, 파벨 두로프 텔레그램 CEO

    ... ‘영웅’이라고 부른다. ◆“테러 위협보다 사생활 침해가 더 무서워” 러시아에서 두로프는 ‘사생활 보호’의 상징적 인물로 통한다. 미국 연방수사국(FBI)이 애플에 총기 난사 사건 용의자의 스마트폰 암호를 풀라고 요청하자, 두로프는 “테러리즘의 위협을 막는 것보다 더 중요한 것은 사생활 보호”라고 말하기도 했다. 또 2015년 프랑스 파리에서 발생한 연쇄테러 당시에도 테러범들이 ...

    한국경제 | 2018.01.25 16:45 | 추가영

  • thumbnail
    美고등학교 15세 소년 총기 난사…최소 2명 사망 17명 부상

    미국 켄터키 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한 학생이 총기난사해 최소 학생 2명이 숨지고 17명이 다쳤다. CNN·CBS 등 현지 언론은 23일(현지시간) 오전 켄터키 주 벤턴에 있는 마샬 카운티 고교에서 15세 소년이 ... 대해서는 알려지지 않았다. 이날 사건은 전날 텍사스 주 고교 총격 사건에 이어 이틀 연속 학교 구내에서 벌어진 총기 사건이어서 학생과 교직원들을 불안에 떨게 하고 있다. 앞서 전날 아침에는 텍사스 주 댈러스에서 남쪽으로 80㎞ ...

    한국경제 | 2018.01.24 08:53

  • thumbnail
    [사이언스] "샌디훅 사건 이후 60명 총기 사고로 숨져"

    ... 코네티컷주 뉴타운 샌디훅초등학교에서 애덤 란자가 6~7세 어린이 20명과 성인 6명을 총으로 쏴 숨지게 하는 최악의 총기 난사 사건이 일어났다. 비극은 거기서 멈추지 않았다. 사건 후 이듬해 4월까지 새로 총기를 구입하거나 총기를 청소하는 ... 일어난 사고로 희생자가 연이어 발생했다. 미국 웰즐리대와 미국립경제연구소 연구진은 샌디훅 사건 이후 60명이 총기 사고로 의도하지 않게 숨졌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국제학술지 ‘사이언스’가 7일자에 공개했다. ...

    한국경제 | 2017.12.11 15:59 | 박근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