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221,2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文 "강제징용 최적 해법 찾길"…스가 "미래지향 관계 희망"

    문재인 대통령이 스가 요시히데 신임 일본 총리에 "강제징용 등 양국 간 현안 해결을 위한 소통 노력을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가속화해 나가자"고 전했다. 아울러 "강제징용 문제와 관련 양국 간 입장에 차이가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양국 정부와 모든 당사자들이 수용할 수 있는 최적의 해법을 함께 찾아나가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스가 총리도 현안 해결을 위한 대화 노력을 독려하겠다고 답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스가 일본 총리와 24일 ...

    한국경제TV | 2020.09.24 14:47

  • thumbnail
    정부 "최근 대마 등 마약류 관련 범죄 증가…강력 대응 방침"

    ... 정부서울청사에서 '마약류대책협의회'를 개최해 2020년 마약류 관리 종합대책 이행상황을 점검하고 불법 마약류 유통 근절방안을 논의했다. 마약류대책협의회는 마약류 문제에 대한 관련 기관 간 협조체제를 구축하고 대책을 협의·조정하는 국무총리 소속 협의회다. 정부는 오는 10월까지 다크웹과 가상통화를 악용한 마약류 거래를 집중단속 할 계획이다. 마약류 범죄수사 조직과 인력을 확대해 체계적인 수사시스템도 구축한다. 또 하수처리장에서 시료를 채취해 잔류 마약류의 양을 ...

    한국경제 | 2020.09.24 14:38 | YONHAP

  • thumbnail
    스가 "K방역 성과" 평가에…文 "도쿄올림픽 성공개최" 화답

    문재인 대통령이 23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와 첫 전화통화를 통해 한일관계 발전방향과 한반도 정세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번 통화는 스가 총리 취임축하 차원에서 우리 정부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문 대통령은 이날 통화에서 “스가 총리가 99대 총리로 취임한 것을 축하하면서 한·일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까운 친구이자 동북아와 세계평화에 함께 협력할 동반자”라고 평가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

    한국경제 | 2020.09.24 14:29 | 김형호

  • thumbnail
    [2보] 문대통령, 日스가에 "강제징용 최적의 해법 찾아야"

    문대통령 "한일, 가장 가까운 친구"…스가 "한국, K방역 성과" 문대통령·스가, 첫 통화…코로나 대응·한반도평화 협력키로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에게 "강제징용과 관련해 양국 입장에 차이가 있는 것은 사실이나, 양국 정부와 모든 당사자가 수용할 최적의 해법을 찾아 나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1시부터 20여분간 진행된 스가 총리와의 첫 통화에서 이같이 언급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

    한국경제 | 2020.09.24 14:23 | YONHAP

  • thumbnail
    [속보] 문 대통령, 스가 총리와 통화…"한·일 가장 가까운 친구"

    문재인 대통령이 스가 요시히데 신임 일본 총리와 24일 오전 11시부터 20분간 통화를 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다. 정원우기자 bkjun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0.09.24 14:15

  • thumbnail
    [속보] 文 대통령 "한일 가장 가까운 친구"…스가 "코로나 과제 함께 해결"

    文 대통령 "한일 가장 가까운 친구이자 동반자", 스가 "코로나 과제 함께 해결하자" 文 대통령, 스가 총리와 첫 정상통화…“한·일 가장 가까운 친구”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한·일이 기본적 가치와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가까운 친구이자 동북아 및 세계 평화와 번영을 위해 함께 협력해 나가야 할 동반자”라고 강조했다. 문 ...

    한국경제 | 2020.09.24 14:09 | 강영연

  • thumbnail
    [속보] 문 대통령, 스가와 통화…"한일 가장 가까운 친구"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에게 "양국 간 입장 차가 있는 것은 사실이지만 양국 정부와 모든 당사자들이 수용할 수 있는 최적 해법을 함께 찾아나가자"고 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이날 오전 11시 스가 총리와의 전화 통화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이번 통화는 스가 총리 취임 후 첫 정상 통화다. 스가 총리는 "과거사에서 비롯한 여러 현안들로 여러운 상황이지만 문 대통령과 함께 양국 ...

    한국경제 | 2020.09.24 14:08

  • thumbnail
    日관방 "강제징용 등 한국 관련 현안에 일관된 입장"

    ... 정부 대변인인 가토 가쓰노부(加藤勝信) 관방장관은 24일 징용 피해자 문제 등 한일 양국 간 현안에 대해 일관된 입장에 근거해 한국 정부에 적절한 대응을 계속 요구하겠다고 말했다. 가토 장관은 이날 오전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와 문재인 대통령이 첫 전화회담을 하는 동안 개최한 기자회견에서 "한국은 중요한 이웃나라이고, 또 북한 문제를 포함한 지역안정을 위해 일한(한일), 나아가 일미한(한미일) 협력이 불가결하다는 것에 대한 인식에는 변함이 없다"고 ...

    한국경제 | 2020.09.24 14:00 | 하헌형

  • thumbnail
    "가덕신공항 약속 지켜라"…부산시민단체 청와대 앞 삭발

    ... 청와대 앞에서 추석 이전에 동남권 신공항과 관련해 정부의 입장을 밝혀달라고 촉구했다. 가덕도신공항유치국민운동본부는 "부·울·경 신공항 입지를 둘러싼 문재인 대통령과 정부의 좌고우면이 안타깝다"며 삭발식을 진행했다. 이들은 정세균 총리의 '가덕 신공항이 문 대통령 공약이 아니다'라는 발언을 규탄했다. 이 단체는 "부·울·경 시민들은 동남권 신공항과 관련해 더는 농락 당하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24시간 항공화물 운송이 불가능한 부산 울산 경남은 지자체가 ...

    한국경제 | 2020.09.24 13:5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폭증에도…모디 인도 총리 "경제회복에 더 힘써야"

    "각 주의 지역봉쇄 재고 필요…감염자 늘었지만, 회복률은 높아" 철도 부문 부장관, 코로나 감염 사망…신규 확진 8만6천명 인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폭증세가 계속되는 상황에서도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는 봉쇄보다는 경제 활성화에 더 주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24일 이코노믹타임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모디 총리는 전날 각 주(州) 총리와 화상회의에서 이 같은 요지의 입장을 밝혔다. 모디 총리는 여러 주에서 시행하는 지역 ...

    한국경제 | 2020.09.24 13:4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