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21,2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관광 오세요' 태국, 입국자 격리 때 마사지 허용 검토

    ... 관광업을 살리기에는 역부족이기 때문이다. 26일 일간 방콕포스트에 따르면 태국 정부는 해외에서 들어오는 방문객의 의무격리 기간을 기존 14일에서 10일로 줄인 뒤 궁극적으로 7일로 단축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쁘라윳 짠오차 총리는 "경제적 문제가 있기 때문에 정부가 일부 조치가 완화될 수 있는지 고려 중"이라고 전날 밝혔다. 쁘라윳 총리는 "기업들은 태국으로 직원들을 보내 생산 시설을 감독하기를 원하고 있다"며 "우리가 어떻게 그들의 단기 방문을 다뤄야 ...

    한국경제 | 2020.09.26 11:26 | YONHAP

  • thumbnail
    박의장, 스웨덴·독일 공식방문…의회외교 재가동

    "'방역 모범국' 초청받아…코로나 재확산 체코는 연기" 한-스웨덴 수교이후 첫 국회의장 방문…국왕·총리 예방 獨대통령·상하원 의장들과 통일경험 공유, 남북 해법 모색 박병석 국회의장이 26일부터 스웨덴과 독일을 공식 방문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지난해 11월 이후 중단된 의회외교를 재가동하는 것이다. 박 의장은 이날 출국해 27∼29일 스웨덴을 방문한다. 곧바로 30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독일도 방문한 뒤 이튿날 ...

    한국경제 | 2020.09.26 10:00 | YONHAP

  • thumbnail
    일 방위상 "한일·한미일 협력 중요…한국에 적절한 대응 요구"

    기시 노부오(岸信夫) 일본 방위상(장관)이 한국과의 협력이 중요하다는 견해를 밝혔다. 지난 16일 출범한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총리 내각에서 방위성을 맡은 기시 방위상은 26일자 요미우리신문 인터뷰에서 "일한(한일), 일미한(한미일)의 연휴(連携·협력)가 중요하다"며 양국 간 여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한국 측에 적절한 대응을 요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국의 국방·방위 당국은 ...

    한국경제 | 2020.09.26 09:46 | YONHAP

  • thumbnail
    日 스가, 첫 국제무대 연설서 "北 김정은 무조건 만나겠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가 첫 국제 외교무대 연설인 유엔 총회 연설에서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위해 조건 없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겠다는 뜻을 거듭 전했다. 스가 총리는 26일 미국 뉴욕에서 열린 유엔 총회 일반토론의 비디오 연설을 통해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 문제는 국제사회의 중요한 관심 사항"이라며 "피해자 가족이 고령이 된 상황에서 납치 문제 해결을 잠시도 미뤄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0.09.26 09:26 | 오정민

  • thumbnail
    日 스가 “납치문제 해결 위해 北 김정은 만날 것”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26일(이하 한국시간) 유엔 총회 연설에서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위해 조건 없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혔다. 지난 16일 취임한 스가 총리가 국제 외교무대에서 연설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스가 총리는 이날 오전 미국 뉴욕에서 열린 유엔 총회 일반토론의 비디오 연설을 통해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 문제는 국제사회의 중요한 관심 사항"이라며 "피해자 가족이 고령이 된 ...

    한국경제TV | 2020.09.26 09:03

  • thumbnail
    日스가 "납치문제 해결 위해 北 김정은 위원장 무조건 만나겠다"

    ... 연설…"북일관계 수립, 지역 평화·안정에 기여" "도쿄올림픽, 인류 전염병 극복 증거로 개최 결의…안전대회에 전력"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26일(이하 한국시간) 유엔 총회 연설에서 북한의 일본인 납치 문제 해결을 위해 조건 없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만나겠다는 뜻을 거듭 밝혔다. 지난 16일 취임한 스가 총리가 국제 외교무대에서 연설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한국경제 | 2020.09.26 07:47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태국 '레드불 유전무죄'와 싱가포르 '백만장자 갑질'

    ... 역시나"라며 냉소적 반응도 나타냈다. 적지 않은 싱가포르인은 이번 사건을 부자와 엘리트 계층이 가난하고 힘없는 사람들을 괴롭힌 전형으로 보고 있다는 지적도 있다. 양국 정부는 유사 사건 재발 방지를 다짐한다. 태국의 쁘라윳 짠오차 총리는 법을 개정하겠다고 밝혔고, 싱가포르의 K. 샨무감 법무부 장관은 경찰과 검찰 수사 과정을 점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주노동자와 같은 사회적 약자에 대한 '선입견'이 공정성 훼손에 영향을 줬는지도 되새겨봐야 할 부분이다. 이런 ...

    한국경제 | 2020.09.26 07:07 | YONHAP

  • thumbnail
    그리스 총리, 터키에 "일단 만나서 대화하자"…외교적 해법 강조

    유엔총회 화상 연설…"접점 못 찾으면 국제재판소 지혜 빌려야" 동지중해의 천연자원 개발을 놓고 터키와 갈등을 빚고 있는 그리스의 키리아코스 미초타키스 총리가 외교적 해법을 재차 강조했다. AFP 통신에 따르면 미초타키스 총리는 25일(현지시간) 유엔총회 화상 연설에서 "만나서 대화하자. 그리고 서로 받아들일 수 있는 해결책을 찾아보자"고 터키 측에 제안했다. 미초타키스 총리는 이어 최근 중동의 아랍에미리트가 70여년 만에 이스라엘을 인정한 사실을 ...

    한국경제 | 2020.09.26 04:40 | YONHAP

  • thumbnail
    EU 정상회의 상임의장, 유엔총회 연설서 영국 우회 비판

    ... 최근까지 그것의 역사적인 보증인이었던 이들에게조차 선택적인 것으로 여겨지게 됐다"면서 "이 모든 것은 당파적 이익을 명목으로 한다"라고 말했다. 미셸 상임의장이 영국을 직접 거론하지는 않았지만, 이는 영국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를 언급한 것이라고 AP 통신은 전했다. 영국은 유엔 창립국 가운데 하나이자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상임이사국이다. 최근 영국 정부는 지난해 EU와 체결한 브렉시트 협정 일부를 무력화할 수 있는 내용을 담은 '국내시장법'(The ...

    한국경제 | 2020.09.26 00:52 | YONHAP

  • thumbnail
    日스가, 中시진핑과 전화회담…시진핑 방일 논의 없었다(종합2보)

    스가 "중일 관계, 양국뿐만 아니라 국제사회 위해 매우 중요" CCTV "스가, RCEP 연내 서명 및 한중일 FTA 협상 진척 원한다고 언급"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25일 밤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 주석과 전화 회담을 했다고 교도통신과 NHK가 보도했다. 16일 취임한 스가 총리가 시 주석과 전화 회담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일본 측 제의로 이뤄진 이번 전화회담은 오후 9시부터 약 30분 동안 진행됐다. 스가 총리는 ...

    한국경제 | 2020.09.26 00: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