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8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허각, 소유,소야X딘딘 총출동한 '안녕? 나야!' OST 공개

    ... 마음들을 오래도록 간직하고 나누길 바라는 마음에서 이번 스페셜 앨범을 발매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KBS2 드라마 ‘안녕? 나야!’는 연애도 일도 꿈도 모두 뜻뜨미지근해진 37세의 주인공 반하니(최강희)에게 세상 어떤 것도 두렵지 않았고 모든 일에 뜨거웠던 17세의 내가 찾아와 나를 위로해주는 판타지 성장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주인공들의 성장 과정을 통해 많은 시청자들에게 공감을 이끌어내며 큰 여운과 함께 종영했다. 신지원 ...

    스타엔 | 2021.04.11 13:49

  • thumbnail
    '안녕? 나야!' 이레 "첫 주연 즐거웠다…모험 같은 시간"

    ... 깨달았어요. " 과거로 돌아간 17살의 하니에 대해서는 "다녀온 미래를 기억할지는 모르겠지만, 가족들과 주변인들의 도움으로 마음의 상처를 잘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37살의 반하니를 연기하며 함께 호흡을 맞췄던 배우 최강희에 대해서는 "존재만으로도 마음을 놓을 수 있는 동네 언니 같았다"며 "스스럼없이 먼저 다가와 주시고 얘기를 해주셔서 편하게 연기할 수 있었고 앞으로도 인연을 쭉 이어가고 싶다"고 바람을 드러냈다. 또 최강희와 닮았다는 이야기에 대해서는 ...

    한국경제 | 2021.04.10 07:20 | YONHAP

  • thumbnail
    '천의 얼굴' 음문석, '안녕? 나야!' 통해 선사한 가슴 따뜻한 울림과 힐링…'인생 캐릭터 경신'

    ... 하나 된 음문석은 등장부터 강렬한 임팩트를 남기며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산했다. 뿐만 아니라 각각의 인물들과 차진 케미스트리를 보여주며 작품의 재미를 끌어올렸다. 특히 17살 하니(이레 분)와 옥신각신하며 보여준 찰떡 호흡부터 하니(최강희 분)를 두고 티격태격한 유현(김영광 분)과의 상극 케미까지 다채로운 상황에 유쾌함을 더했다. 여기에 정만(최대철 분), 경식(강태주 분)과 차진 티키타카를 선보이며 작품의 풍성함을 더했다. 그런가 하면 음문석은 17살 하니와 하니를 ...

    한국경제TV | 2021.04.09 17:10

  • thumbnail
    '안녕 나야' 이레 "'나의 아저씨' 아이유 같은 연기 도전하고파" [인터뷰 ②]

    ... 이레는 9일 텐아시아와의 화상 인터뷰에서 '안녕? 나야!'의 종영 소감과 배우 생활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지난 8일 종영한 '안녕? 나야!'는 연애도 일도 꿈도 모두 뜨뜻미지근해진 37세 반하니(최강희 분)가 세상 어떤 것도 두렵지 않았고 모든 일에 뜨거웠던 17세의 하니(이레 분)을 만나 위로를 받고 성장하는 이야기를 그렸다. 극 중 17살 하니 역을 맡은 이레는 매사에 밝고 사랑스러운 면모로 많은 시청자에게 위로를 전했다. 이레는 ...

    텐아시아 | 2021.04.09 17:04 | 정태건

  • thumbnail
    '안녕? 나야!' 이레 "최강희, 대선배지만 동네 언니 같았어요" [인터뷰]

    배우 이레가 KBS2 수목드라마 '안녕? 나야!'에서 호흡을 맞춘 최강희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존경심을 드러냈다. 이레는 9일 텐아시아와의 화상인터뷰에서 '안녕? 나야!'의 종영 소감 등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지난 8일 종영한 '안녕? 나야!'는 연애도 일도 꿈도 모두 뜨뜻미지근해진 37세 반하니(최강희 분)가 세상 어떤 것도 두렵지 않았고 모든 일에 뜨거웠던 17세의 하니(이레 분)을 만나 ...

    텐아시아 | 2021.04.09 15:10 | 정태건

  • thumbnail
    '안녕? 나야!' 김유미 종영 소감 '소중하고 힐링 되는 시간이었다'

    ... 캐릭터에 도전하며 맡은 배역마다 존재감을 빛내 온 김유미는 이번 '안녕? 나야!'에서 더욱 깊어진 연기 내공으로 믿보배다운 활약을 펼쳤다. 워너비 커리어우먼으로 첫 등장해 착붙 싱크로율을 선보이며 시선을 사로잡았던 김유미는 반하니(최강희 분)와의 재회 이후 변화하는 오지은의 입체적인 면모를 과장되지 않은 연기로 섬세하게 그려내며 극의 몰입을 높였다. 특히 극 후반부 어린 시절 아픈 상처를 씻어내고 멋진 어른이 된 오지은을 김유미는 진정성 있는 연기로 깊이 있게 그려내 ...

    한국경제TV | 2021.04.09 12:20

  • thumbnail
    '안녕? 나야!' 이레, 마지막까지 반짝반짝 빛났던 #존재감 #열연 #하드캐리

    ... 이레는 자신의 구형 핸드폰 디데이 카운트 숫자가 줄어들수록 목숨이 더욱 위험해짐을 알았다. 더 늦기 전에 과거로 돌아가기로 결심, 꿈에서 나왔던 아버지와 사진 출사를 하러 갔던 장소로 혼자 향했다. 극 말미 마주한 이레와 최강희(37하니 역)는 그동안 서로 추억을 쌓으며 단단해진 정만큼, 눈물을 흘리며 아쉬운 작별을 고했다. 이 과정에서 시청자의 마음을 안타깝게 만들어 눈길을 끌었다. 에필로그에서 이레는 20년 후 나의 모습을 발표하는 과정에서, 내가 상상하던 ...

    한국경제TV | 2021.04.09 11:31

  • thumbnail
    '안녕? 나야!' 최강희X김영광X이레X음문석, 힐링 메시지 전하며 종영

    ‘안녕? 나야!’ 최강희가 자신의 20년 전 과거인 이레와 뜨겁게 작별하며 힘찬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앞으로 살아갈 날 동안 누구보다 힘든 시간을 보내게 될 이레를 걱정하며 격려하는 이 같은 모습은 자기 자신에게 건네는 굳센 다짐이자 과거를 용서하는 행위로 이레는 물론이거니와 시청자들에게도 뜨거운 감동을 선사하며 긴 여운을 남겼다. 힐링과 공감을 주며 많은 사랑을 받은 ‘안녕? 나야!’는 지속적인 시청률 ...

    스타엔 | 2021.04.09 11:02

  • thumbnail
    '안녕? 나야!' 최강희 종영 소감 “많은 분들의 삶에 희망과 소망이 되기를”

    최강희 표 新 감성 캐릭터가 탄생했다. 지난 8일 종영한 KBS2 `안녕? 나야!`에서 암울한 인생의 비수기를 보내고있는 짠내 가득한 반하니 역을 맡아 활약을 펼친 최강희가 스스로에게 부끄럽지 않은 당당한 어른으로 성장해나가는 과정을 통해 현실 공감을 이끌어내며 깊은 울림을 선사했다. 최강희는 20년 전 아빠의 사고 이후 스스로에게 마음의 문을 닫은 채 집에선 구박을 받고, 사회에선 부당한 대우를 받으며 안타까운 삶을 살아내고 있는 37살 여자 ...

    한국경제TV | 2021.04.09 10:30

  • thumbnail
    용두사미 된 JTBC '시지프스' 4.4% 종영

    ... 중요하다는 것을 일깨운 작품이 됐다. 시청률도 5.6%로 시작해 줄곧 4~6%대에서 벗어나지 못하다가 막을 내렸다. KBS 2TV '안녕? 나야!'는 3.3%-4.0%로 막을 내렸다. 전날 방송된 최종회에서는 현재의 반하니(최강희)가 20년 전 자신의 과거(이레)와 뜨겁게 작별하며 힘찬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37살의 내가 17살의 나를 만나 진정한 자기 자신을 찾게 된다는 성장드라마를 그려낸 '안녕? 나야!'는 예측 가능한 전개와 세련되지 못한 연출로 ...

    한국경제 | 2021.04.09 09:2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