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8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그녀의 마법 같은 칩인 이글…'웨지' 잘 다루면 현실이 된다

    ... 일정하게 유지하기 힘들다는 뜻이다. 당연히 거리도 들쭉날쭉할 수밖에 없다. 웨지는 100야드 이내에서 정확히 목표지점을 공략하는 기회의 ‘머니 스틱’이라는 점을 명심해야 한다. ‘탱크’ 최경주 프로는 “헤드 무게를 잘 느껴보려면 한 손 스윙을 꼭 해봐야 한다”고 입버릇처럼 조언한다. PGA투어 통산 5승을 올린 마쓰야마 히데키도 풀스윙을 하기 전 한 손 스윙으로 수십 개의 샷을 날리는 연습 루틴을 ...

    한국경제 | 2020.09.22 15:39 | 이관우

  • thumbnail
    김한별, 최경주 없는 최경주 대회에서 20년 만에 3연승 도전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24일 개막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상금과 대상 포인트 선두를 질주하는 김한별(24)이 20년 만에 3개 대회 연속 우승 기록에 도전한다. 김한별은 24일 경기도 여주 페럼클럽 동서코스(파72·7천235야드)에서 개막하는 KPGA 코리안투어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억원)에 출전한다. 8월 헤지스골프 KPGA오픈과 이달 초 제36회 신한동해오픈에서 연달아 우승한 김한별이 이번 대회까지 제패하면 ...

    한국경제 | 2020.09.22 09:51 | YONHAP

  • thumbnail
    시니어투어 '신인' 퓨릭, 2연승 질주…최경주는 공동 14위

    ... 출전하지 않았다. 시니어투어에서 데뷔전에 이어 두 번째 출전 대회까지 내리 우승한 선수는 1980년 아널드 파머와 1999년 브루스 플레셔(이상 미국)에 이어 퓨릭이 3번째다. 어니 엘스(남아공)가 1타차 공동 3위에 올랐다. 최경주(50)는 공동 14위(5언더파 211타)로 대회를 마쳤다. 3언더파 69타를 친 최경주는 1타가 모자라 톱10 진입에 실패했다. 퓨릭과 함께 8월 앨리 챌린지부터 시니어투어에 나선 최경주는 4차례 대회에서 한차례 톱10을 포함해 ...

    한국경제 | 2020.09.21 10:16 | YONHAP

  • thumbnail
    보토 PGA 투어 부회장 "미국 개최 CJ컵, 한국 문화 소개 기대"

    ... 하고 있다고 들어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2005년까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커미셔너를 지냈던 보토 부회장은 특히 한국과 아시아 국적 선수들의 PGA 투어에서의 활약에 대해서도 높이 평가했다. 보토 부회장은 "초창기 최경주와 양용은부터 지금의 떠오르는 스타 임성재와 안병훈, 김시우, 강성훈 등 PGA 투어에서 우승할 수 있는 재능을 가진 여러 한국 선수들이 함께 투어에 참가하고 있어서 투어 입장에서는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러한 한국 선수들의 PGA ...

    한국경제 | 2020.09.18 07:39 | YONHAP

  • thumbnail
    코리안투어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 신설…10월 제주서 개최

    ...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을 신설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올해 세 번째 신규 대회인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은 10월 22∼25일 제주시 애월읍의 타미우스CC 우드·레이크 코스에서 총상금 5억원 규모로 개최된다. 이에 따라 코리안투어는 이달 24∼27일 현대해상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다음 달 8∼10일 제네시스 챔피언십에 이어 비즈플레이 전자신문 오픈이 열린다. 이후 11월 초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이 시즌 마지막 대회로 예정돼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16 15:35 | YONHAP

  • thumbnail
    6년 만에 '백투백' 우승…김한별, 신한동해 품고 새 별로 떴다

    ... 그는 지난 8월 30일 열린 헤지스골프KPGA오픈 연장 우승으로 첫 승을 신고한 데 이어 곧바로 열린 대회까지 연속 제패하는 특별한 역사도 썼다. KPGA 투어 2개 대회 연속 우승은 2014년 박상현(37)이 바이네르 파인리즈오픈과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을 제패한 이후 5년10개월 만에 나온 진기록이다. 김한별은 “의식하고 있지 않았는데 큰 기록이 나와 영광”이라며 “휴식기 동안 훈련을 통해 샷감을 갈고 닦은 게 도움이 된 것 같다”고 ...

    한국경제 | 2020.09.13 17:58 | 김순신

  • thumbnail
    14일 만에 또 우승 김한별, 상금+대상+다승 1위(종합)

    ... KPGA오픈에서 생애 첫 우승을 신고했던 김한별은 14일 만에 또 한 번 우승 트로피를 손에 넣으며 이번 시즌 맨 먼저 2승 고지에 올랐다. 코리안투어 2개 대회 연속 우승은 2014년 박상현(37)이 바이네르-파인리즈 오픈과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을 내리 제패한 이후 5년 10개월 만에 나온 진기록이다. 우승 상금 2억6천30만3천688원을 받은 김한별은 김성현(22)과 이태희(36)를 뛰어넘어 상금랭킹 1위(4억1천774만9천955원)로 올라섰다. 작년 상금왕 ...

    한국경제 | 2020.09.13 17:26 | YONHAP

  • KPGA 투어 5년 10개월만에 터진 '백투백 우승' ...김한별 신한동해오픈 14언더파 우승

    ...C에서 연장 혈투 끝에 3위의 분루를 삼켰던 김한별은 지난 30일 열린 헤지스골프KPGA오픈에서 사상 첫 우승을 기록했다. KPGA 투어에서 2개 대회 연속 우승이 나온 건 2014년 박상현(37)이 바이네르 파인리즈 오픈과 최경주 인비테이셔널를 재패한 뒤 5년 10개월만에 나온 기록이다. 김한별은 "의식하고 있지 않았는데 큰 기록이 나와 영광"이라며 "휴식기 동안 훈련을 통해 샷감을 갈고 닦은 것이 도움이 된 것 같다"고 ...

    한국경제 | 2020.09.13 16:08 | 김순신

  • thumbnail
    14일 만에 또 우승 김한별, 상금+대상+다승 1위 질주

    ... KPGA오픈에서 생애 첫 우승을 신고했던 김한별은 14일 만에 또 한 번 우승 트로피를 손에 넣으며 이번 시즌 맨 먼저 2승 고지에 올랐다. 코리안투어 2개 대회 연속 우승은 2014년 박상현(37)이 바이네르-파인리즈 오픈과 최경주 인비테이셔널을 내리 제패한 이후 5년 10개월 만에 나온 진기록이다. 우승 상금 2억6천30만3천688원을 받은 김한별은 김성현(22)과 이태희(36)를 뛰어넘어 상금랭킹 1위(4억1천774만9천955원)로 올라섰다. 작년 상금왕 ...

    한국경제 | 2020.09.13 15:57 | YONHAP

  • thumbnail
    김시우, PGA 개막전 2R 7언더파 '맹타'…18세 김주형 컷 통과(종합)

    김시우 공동 12위로 점프·김주형은 54위…최경주·배상문 등은 탈락 김시우(25)가 2020-2021시즌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개막전 둘째 날 맹타를 휘두르며 상위권으로 뛰어올랐다. 김시우는 1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내파의 실버라도 리조트 앤드 스파(파72·7천166야드)에서 열린 세이프웨이 오픈(총상금 660만달러) 2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이글 1개와 버디 5개를 몰아쳐 7언더파 65타를 기록했다. 전날 2언더파 70타로 공동 ...

    한국경제 | 2020.09.12 12: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