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6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전경련, 세계 15개국 경제단체와 과도한 민간규제 규탄

    ... 참여하고 있다. 총회에 참석한 전경련 권태신 부회장은 최근 미국 재닛 옐런 재무장관이 제안한 글로벌 최저 법인세율 도입과 관련해 "기업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제위기 속 생존을 위해 싸우는 상황에서 자유로운 ... 재정지출로 재정압박이 심해진 유럽국가 정부들을 대상으로 동의를 얻고 있다. 우리나라도 현 정부 출범 이후 법인세 최고세율을 기존 22%에서 25%로 인상한 바 있다. 권 부회장은 또, 코로나19로 각국이 자국 우선 정책을 펼쳐 자유무역 ...

    한국경제 | 2021.04.14 20:00 | YONHAP

  • thumbnail
    "반도체 전쟁 격화, 이재용 사면해야"…손경식 회장의 고언

    ... 무엇입니까. “기업이 창의성과 자율성을 발휘할 환경을 만들어주고, 기업인들의 기를 살려줘야 합니다. 불필요한 규제를 없애는 게 가장 큰 숙제입니다.” ▷상속세가 논란입니다. “최대 60%에 달하는 상속세율은 기업인에게 너무 많은 부담을 줍니다. 세계 최고 수준의 상속세가 기업인들의 의욕을 꺾는 문제도 생깁니다. 세율을 합리적으로 낮춰야 합니다.” ▷창업을 꿈꾸는 이들은 규제 때문에 힘들어합니다. “과감하게 ...

    한국경제 | 2021.04.14 17:41 | 도병욱/김일규

  • thumbnail
    "중대재해법, 기업에 4중 제재…보완입법 서둘러 과잉처벌 막아야"

    ... 무엇입니까. “기업이 창의성과 자율성을 발휘할 환경을 만들어주고, 기업인들의 기를 살려줘야 합니다. 불필요한 규제를 없애는 게 가장 큰 숙제입니다.” ▷상속세가 논란입니다. “최대 60%에 달하는 상속세율은 기업인에게 너무 많은 부담을 줍니다. 세계 최고 수준의 상속세가 기업인들의 의욕을 꺾는 문제도 생깁니다. 세율을 합리적으로 낮춰야 합니다.” ▷창업을 꿈꾸는 이들은 규제 때문에 힘들어합니다. “과감하게 ...

    한국경제 | 2021.04.14 17:40 | 도병욱/김일규

  • thumbnail
    삼성 '13조 상속세'…연부연납 활용, 이달 낼 2조 중 1.2조 대출 예상

    ... 소장 예술품, 현금 등으로 추정된다. 부동산은 서울 한남동 자택과 경기 용인 에버랜드 부지 일부, 경북 영덕 일대 토지 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자산은 최대 3조원가량의 가치를 지닌 것으로 추정된다. 이에 따른 상속세도 최고 세율 40%를 적용해 1조원이 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재계 관계자는 “연부연납제도를 활용하더라도 이달 말까지 마련해야 하는 상속세만 2조원이 넘는다”며 “이 중 상당 부분은 은행 대출로 조달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4.14 17:38 | 박신영

  • thumbnail
    대규모 '인프라 투자계획' 발표한 바이든…증세 본격 시동

    ... 부자증세, 국세청(IRS) 역량 강화 등을 내세웠다. 우선 2017년 트럼프 행정부가 인하(35%→21%)한 법인세율을 28%로 인상할 예정이다. 바이든 행정부는 법인세 인상으로 6,950억 달러의 세수를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 40만 달러 이상 고소득자의 소득세 최고세율을 인상할 계획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대선후보 시절 고소득자의 소득세 최고세율을 37%에서 39.6%로 올리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아울러 글로벌무형자산소득에대한저율과세(GILTI)의 최저세율을 ...

    조세일보 | 2021.04.14 12:14

  • thumbnail
    "美 2조 인프라투자, 한국 수출에 긍정적…건축·중장비 수요↑"

    ...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달 31일(현지시간) 2조2천500억달러(약 2천548조원) 규모의 인프라 투자 계획을 발표했다. 바이든 행정부는 이날 발표한 물적 인프라 투자 계획과 더불어 인적 인프라 투자 계획도 이달 중 발표할 예정인데, 물적·인적 인프라 투자를 합한 총 투자 규모는 최대 4조달러까지 늘어날 가능성이 있다. 경기부양책 재원은 법인세 인상과 연 소득 40만달러 이상 고소득자에 대한 최고세율 인상 등을 통해 조달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4 11:29 | YONHAP

  • thumbnail
    전경련 "한국의 기업제도경쟁력, OECD 37개국 중 26위"

    ... 분석한 결과 한국은 28위로 나타났다. 이중 한국의 정리해고 비용은 OECD에서 4번째로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노동시장 유연성도 25위로 낮았다. 조세 분야의 순위는 26위였다. 이 분야는 GDP 대비 법인세 비중과 최고 법인세율, GDP 대비 정부지원금 비중 등 5개 항목을 평가했다. 특히 한국의 GDP 대비 법인세 비중은 4.21%로 조사대상국 중 7번째로 높았고, 최고 법인세율은 25%로 16번째였다. 규제 분야는 규제의 기업경쟁력 기여도, 규제의 ...

    한국경제 | 2021.04.14 11:00 | YONHAP

  • thumbnail
    美 CEO 98% "법인세 인상 땐 경쟁력 저하"

    ... 미국 재계와 언론이 일제히 비판을 쏟아내기 시작했다. 미 재계단체인 비즈니스라운드테이블(BRT)은 미국 대기업 최고경영자(CEO)를 상대로 설문 조사한 결과 ‘연방 법인세율 28%로 인상’에 대해 반대 응답률이 ... 확장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대답했다. 이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친(親)기업적인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법인세율을 35%에서 현행 21%로 대폭 인하했던 2017년 세제 개혁을 유지하자는 취지다. 이번 설문 조사는 최근 바이든 ...

    한국경제 | 2021.04.13 17:19 | 김리안

  • thumbnail
    美 대기업 CEO들 "28% 법인세 인상은 기업에 타격" 반발

    ... 일제히 비판을 쏟아내기 시작했다. 미 재계단체인 비즈니스라운드테이블(BRT)이 12일(현지시간) 미국 대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을 상대로 설문조사 한 결과 '28% 연방 법인세율 인상'에 대해 반대 응답률이 압도적이었다고 ... 도움이 될 것인지 묻는 항목에 동의했다. 이는 도날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친(親)기업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법인세율을 35%에서 현행 21%로 대폭 인하했던 2017년 세제 개혁을 유지하자는 취지다. 이번 설문조사는 최근 바이든 ...

    한국경제 | 2021.04.13 15:51 | 김리안

  • thumbnail
    [집코노미TV] 동탄역 초역세권 마지막 반값 아파트

    ... 거 다시 말하면 경쟁률이 높을 수 있어요 이 땅 이름이 업무복합2블록인데 주상복합단지라는 얘기죠 7개동 최고 49층에 아파트 531가구 오피스텔 323실입니다 오피스텔은 조금 나중에 다시 설명드리고요 아파트부터 보죠 ... 이후에 다른 아파트에 또 청약할 수 있어요 그런데 세법에선 또 다릅니다 특히 취득세 같은 경우엔 일단 주택 취득세율이 아니라 건물 취득세율 그러니까 첫 집이라는 전제 하에 1~3%가 아니라 4%를 내고요 이렇게 오피스텔을 갖고 ...

    한국경제 | 2021.04.13 07:00 | 전형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