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60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울한 어버이날' 전국 뒤덮은 황사·미세먼지에 코로나까지

    야외 관광·여행지 '썰렁'…실내 쇼핑몰·식당가엔 인파 면회 허용된 요양시설, 간만에 북적거려…주말에도 방역대응 '안간힘' 희뿌연 황사와 미세먼지가 전국의 하늘을 뒤덮으면서 어버이날이기도 한 8일은 주말 휴일임에도 야외 관광지나 ... 주말에 비해 방문객이 매우 줄었다. 전북지역은 황사경보는 해제됐지만 군산의 1시간 평균 미세먼지(PM10) 농도가 최고 700㎍/㎥을 넘어섰고, 전주 역시 400㎍/㎥ 안팎을 기록하는 등 강한 황사가 종일 관측됐다. 황사 영향으로 ...

    한국경제 | 2021.05.08 14:30 | YONHAP

  • thumbnail
    정말 왜 이러나…'코로나 최악' 인도서 또 노마스크 종교행사 열려

    ... 수(전날부터 약 24시간 동안 각 주의 집계치 합산)는 41만4188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확인된 신규 확진자 수 최고 기록보다 2000명가량 증가한 수치다. 인도의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 1일 세계에서 처음으로 40만명을 넘어섰다. ... 코로나19 폭증 원인으로 보고 있다. 특히 지난 몇 달간 지역 축제, 힌두교 축제, 지방 선거 유세장 등 수많은 인파가 마스크 없이 몰려들면서 바이러스가 크게 확산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심각한 코로나19 사태에도 인도에서 또 다시 ...

    한국경제 | 2021.05.07 17:48 | 김수현

  • thumbnail
    '끝 모를 최악 행진' 인도서 또 노마스크 인파 종교행사(종합)

    하루 41만4천명 감염·연일 최고치 경신…신규 사망은 10일째 3천명대 서부에선 마스크 착용 않은 채 물항아리 인 여성 수백명 밀착 행진 인도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증가세가 이틀 연속 세계 최다 ... 꼽고 있다. 특히 지난 몇 달간 '색의 축제' 홀리, 힌두교 축제 '쿰브 멜라', 지방 선거 유세장 등에 수많은 인파가 마스크 없이 밀집했고, 이 과정에서 바이러스가 크게 확산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 와중에 지난 3일 서부 구자라트주 ...

    한국경제 | 2021.05.07 17:23 | YONHAP

  • thumbnail
    중국 노동절 황금연휴 여행객 120%↑…팬데믹 이전 회복

    하이난 면세점 매출 폭증…영화관 입장 수입 최고 기록 세계 곳곳이 여전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서 벗어나지 못 하고 있지만 중국에서는 노동절 황금연휴에 관광지가 인산인해를 이루며 팬데믹(감염병 대유행) ... 관람을 포기했는데 택시를 잡는데만 30분을 기다려야 했다고 글로벌타임스에 말했다. 그는 베이징의 명소들은 모두 인파로 가득했으며 몇몇 지하철역은 승객이 넘쳐 폐쇄되기도 했다고 전했다. 내국인 면세 정책이 적용되는 휴양지 하이난(海南)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5.06 11:20 | YONHAP

  • thumbnail
    中노동절 황금연휴 끝…"작년엔 봉쇄·올해는 미쳤다"

    공항·터미널·기차역 인파 북적 '코로나 빠른 회복 증거' 중국 노동절 황금연휴(1∼5일) 마지막 날인 5일 여행을 떠났다 돌아오는 인파가 몰리면서 도로 곳곳이 극심한 혼잡을 빚었다. 관영 중국중앙(CC)TV는 5일 오후부터 ... 어러머(餓了<麻변밑에 작을요>·Ele.me)는 연휴 첫 사흘 동안 음식 주문이 눈에 띄게 늘어 5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어러머는 특히 호텔이나 관광지에서의 주문이 평소보다 2배가량 늘었다고 덧붙였다. 극장가도 ...

    한국경제 | 2021.05.05 15:44 | YONHAP

  • thumbnail
    모디 방역실패 책임론…여당, 핵심주 지방선거 패배

    ... 선거에 치중하는 모습을 보였기 때문이다. 특히 모디 총리가 참석한 대규모 선거 유세장마다 대규모 '노마스크' 인파가 몰려들어 최근 인도의 코로나19 확산세 급등을 부채질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BBC방송은 "이번 선거는 모디 총리가 ... 열면서 대중에게 잘못된 메시지를 줬다"고 지적했다. 인도는 이날 하루 코로나19 사망자가 3천689명으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신규 확진자도 39만명에 달했다. 바네르지 총리는 "웨스트벵골이 인도를 구했다"라고 승리 소감을 ...

    한국경제 | 2021.05.03 09:01 | YONHAP

  • thumbnail
    중국 노동절 연휴 인산인해…코로나 완전히 잊은 듯(종합)

    만리장성·시후·와이탄 등 관광지 인파 넘쳐 첫날 5천800만명 이동…철도 이용 2019년보다 6% 증가 베이징서역 열차 24편 취소돼 승객 큰 불편 5일간의 노동절 황금연휴를 맞은 중국에서 각지의 이름난 관광지들이 밀려드는 ... 혼잡을 피하기 위해 30분 앞당겨 문을 열었다. 연휴 5일 동안 자금성 입장권은 일찌감치 동났다. 우한(武漢)의 최고 명소인 황학루는 오후 5시까지 입장객이 4만8천명에 달했다. 중부 뤄양(洛陽)의 룽먼(龍門)석굴에서는 보안요원들이 ...

    한국경제 | 2021.05.02 22:52 | YONHAP

  • thumbnail
    중국, 코로나19서 해방?…노동절 연휴 첫날 여행객 '폭발'

    ... 연휴 기간 호텔 객실 예약이 2019년 동기보다 60%나 늘었으며, 상하이의 명소 와이탄에서는 전날 동시 방문객이 최고 6만1000명, 일일 방문자 합계 42만명으로 역대 노동절 최고 수치를 기록했다. 만리장성에서 가장 유명한 베이징의 ... 바다링에는 5월 3일까지 하루 입장권 4만8750장이 모두 동났다. 코로나19 진원지로 꼽히는 후베이성 우한(武漢)도 인파로 북적이고 있다. 글로벌 타임스에 따르면 우한의 최고 명소인 황학루는 오후 5시까지 입장객이 4만8000명에 달했다. ...

    한국경제 | 2021.05.02 16:13 | 김수영

  • thumbnail
    코로나 잊었나…中연휴 관광지 `인산인해`

    5일간의 노동절 황금연휴를 맞은 중국에서 각지의 이름난 관광지들이 밀려드는 인파로 넘쳐나고 있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몇 차례의 연휴에도 이동을 꺼리던 사람들이 일제히 관광에 나선 것으로 ... 혼잡을 피하기 위해 30분 앞당겨 문을 열었다. 연휴 5일 동안 자금성 입장권은 일찌감치 동났다. 우한(武漢)의 최고 명소인 황학루는 오후 5시까지 입장객이 4만8천명에 달했다. 중부 뤄양(洛陽)의 룽먼(龍門)석굴에서는 보안요원들이 ...

    한국경제TV | 2021.05.02 13:15

  • thumbnail
    중국 노동절 연휴 인산인해…코로나 완전히 잊은 듯

    만리장성·시후 등 관광지 인파 넘쳐 첫날 철도 이용객, 2019년보다 6% 증가 5일간의 노동절 황금연휴를 맞은 중국에서 각지의 이름난 관광지들이 밀려드는 인파로 넘쳐나고 있다.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혼잡을 피하기 위해 30분 앞당겨 문을 열었다. 연휴 5일 동안 자금성 입장권은 일찌감치 동났다. 우한(武漢)의 최고 명소인 황학루는 오후 5시까지 입장객이 4만8천명에 달했다. 중부 뤄양(洛陽)의 룽먼(龍門)석굴에서는 보안요원들이 ...

    한국경제 | 2021.05.02 12: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