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주(6월21일~27일)의 신설법인

    ... 영등포구 국제금융로8길 27-8, 4층 (여의도동,엔에이치농협캐피탈빌딩) ▷씨에프씨에너지(윤근환·50·신,재생에너지 발전업) 강남구 개포로 623, 809호 (개포동,대청타워) ▷씨엔엘바이오텍(최관영·5·유전공학적 및 분자생물학 기법을 이용한 신기술, 신소재, 제품 연구개발 및 제조, 판매) 영등포구 영중로 159, 902호 (영등포동8가,우송빌딩) ▷씨케이글로벌대부(김창교·50·대부업) ...

    한국경제 | 2019.06.28 09:07 | 나수지

  • [부고] 강수권 씨 별세 外

    ... 연세대 학부대학장 부친상=21일 신촌세브란스병원 발인 23일 오전 8시 02-2227-7500 ▶정해경씨 별세, 호영 前 EBS미디어 대표이사 부친상=20일 안양장례식장 발인 22일 오전 8시30분 031-477-0093 ▶최관영씨 별세, 재훈 한겨레신문 윤전부장 부친상=21일 뉴타운장례식장 발인 23일 오전 8시 02-909-4444 ▶한경자씨 별세, 이용갑 한국GM 부사장·용재 기재부 공공혁신심의관·용진 예수의 꽃동네 형제회 수...

    한국경제 | 2019.01.21 17:41

  • 시노펙스, 인쇄 방식의 터치스크린 신기술 개발

    ... 그물망 같은 패턴을 인쇄하는 '메탈 메쉬'(metal mesh) 공법이다. 이 공법으로 터치센서를 만들면 ITO를 증착하는 방식을 활용할 때보다 저항은 70%, 제조원가는 20% 이상 절감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최관영 시노펙스 기술연구소장은 “ITO 센서 제조공정은 11개인 반면 메탈 메쉬 센서는 6개로 절반 수준에 불과하다”며 “원가는 낮추고 생산성은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ITO 센서는 터치스크린 제조원가의 40%를 차지하는 핵심부품이다. ...

    한국경제 | 2013.12.05 16:07 | 김병근

  • [BOOK IN BOOK] '기복 없는 꾸준함'…투자자 신뢰 얻어

    ... 실력 때문에 그가 투자자문사를 설립한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설립 한 달 만에 1000억 원의 자금이 모이기도 했다. 레이크투자자문은 현대증권의 DNA를 뼛속 깊이 간직하고 있다. 김 대표는 물론 운용을 맡고 있는 한정석 이사와 최관영 이사도 현대증권에서 지점 영업부터 시작해 주식운용부에서 김 대표와 호흡을 같이한 증권맨 출신들이다. 레이크투자자문은 철저한 '톱다운' 방식의 운용을 지향한다. 이유는 '시대의 키워드를 읽는 투자', '시장의 주류에 서는 투자'라는 ...

    한경Business | 2011.04.06 15:42

  • thumbnail
    [자문사 대해부 1-1] 다크호스 `레이크투자자문`…6개월만에 5000억 모은 비결은?

    ... 본다. <편집자 주> "문은 항상 열려있습니다" 서울 여의도 증권가 한 빌딩의 12층 사무실. 보안이 철저히 유지되는 여타 금융사와 달리 레이크투자자문은 들어설 때부터 달랐다. 사무실 문이 항상 열려 있다는 점이다. 최관영 레이크투자자문 운용2팀장의 설명을 듣고서야 왜 출입문이 항상 열려있는지를 알 수 있었다. "자문사와 대형 자산운용사가 다른 점은 투자자와 자금을 운용하는 운용역 간에 벽이 없다는 점입니다. 언제든지 찾아와 운용역과 상의하고 자신의 의견을 ...

    한국경제 | 2010.10.22 00:00 | crispy

  • thumbnail
    [자문사 대해부 1-3] 레이크 간판 운용역 최관영 운용2팀장

    레이크투자자문의 대표 매니저인 최관영 운용2팀장(38· 사진 ). 최 팀장은 항상 한 권의 노트를 들고 있다.그리고 틈만 나면 뭔가를 열심히 적는다. 그의 노트에는 그날의 핵심 종목과 매매 상황이 빼곡히 적혀 있다. 주식시장이 끝나는 오후 3시면 최 팀장은 그 노트를 찬찬히 들여다보며 그날 매매상황을 복기하고 내일의 전략을 머릿속에 그려본다. 현대증권 영업맨으로 증권업에 입문한 최 팀장은 김택동 대표와 함께 현대증권에서 몇 손가락 안에 드는 ...

    한국경제 | 2010.10.11 00:00 | mycage

  • thumbnail
    [자문사 대해부 1-1] 다크호스 '레이크투자자문'…6개월만에 5000억 모은 비결은?

    ... 본다. <편집자 주> "문은 항상 열려있습니다" 서울 여의도 증권가 한 빌딩의 12층 사무실. 보안이 철저히 유지되는 여타 금융사와 달리 레이크투자자문은 들어설 때부터 달랐다. 사무실 문이 항상 열려 있다는 점이다. 최관영 레이크투자자문 운용2팀장의 설명을 듣고서야 왜 출입문이 항상 열려있는지를 알 수 있었다. "자문사와 대형 자산운용사가 다른 점은 투자자와 자금을 운용하는 운용역 간에 벽이 없다는 점입니다. 언제든지 찾아와 운용역과 상의하고 자신의 의견을 ...

    한국경제 | 2010.10.11 00:00 | cheol

  • [분석]금리인상으로 주도株 바뀌나?…"항공·운송 주목할 때"

    ... 셈"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업종별로 보험 증권 등의 수혜가 기대되고, 경기회복을 감안할 때 대부분 업종이 투자매력을 높여나갈 것"으로 전망했다. '돈을 굴리는' 매니저들도 이번 금리인상에 대해 긍정적인 시선을 보냈다. 최관영 레이크투자자문 이사는 "두 달 전부터 정책당국에서 금리인상 신호를 보냈던 만큼 시장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은 제한적일 수 밖에 없을 것"이라며 "오히려 불확실성 해소 등에 힘입어 금융주 위주의 지수반등도 기대해 볼만 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0.07.09 00:00 | cheol

  • [여의도 퍼트롤]현대증권 트레이더출신,'레이크투자자문' 설립

    ... '레이크 투자자문'이다. 레이크투자자문 관계자는 25일 "지난해 김택동 전 현대증권 자산운용본부장을 대표이사로 법인을 설립했으며 최근 금융감독원으로부터 투자자문업 인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김 대표를 비롯, '운용의 귀재'로 불리는 최관영씨와 한정석씨,정석윤씨 등이 합류했다. 이들은 지난해 현대증권에서 회사자산을 굴리는 트레이딩을 하면서 연 70%이상의 고수익을 실현해 증권가의 주목을 받았던 인물이다. 레이크투자자문 이사로 합류한 최관영씨는 현대증권 재직시절 국내 ...

    한국경제 | 2010.02.25 00:00 | jhy

  • 시중 뭉칫돈 '우르르'…"증시 랠리 지속될 듯"

    ... 유동성 효과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김주형 동양종금증권 투자전략팀장은 "공모주로 몰리는 자금은 직접투자와 비교할 때 그 성격은 다르지만, 투자자들이 향후 장세를 좋게 보고 있다는 점을 간접적으로 시사한다"고 밝혔다. 최관영 현대증권 주식운용부 과장은 "다음주 초 환불되는 증거금의 일부분이 증시에 잔류해 수급에 호재가 될 것"이라며 "단기적으로 가장 많이 조정을 받았던 증권업종에 청약환불금이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문정현 기자 mj...

    한국경제 | 2009.05.15 00:00 | crisp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