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1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비밀의 숲2' 이준혁 '현실 직시' 이유있는 대검 출세욕

    ... 접견 중으로 헛걸음을 한 상황. 아쉬움을 뒤로한 채 황시목과 벤치에 앉아 대화를 나누기 시작한 서동재는 그간 속내를 털어놓으며 대검의 분위기를 살폈다. 대검찰청에 연구관을 채운다는 소식을 들은 서동재가 황시목에게 선발 조건과 우태하(최무성 분)가 좋아하는 것을 물으며 설자리를 찾은 것. 대검 입성 의지에 대한 이유를 묻는 황시목에게 서동재는 현실적인 문제를 짚으며 대화를 이어갔다. 2년에 한 번씩 근무지를 옮겨야 하는 검사의 직업적 특성상 와이프와의 관계는 물론 ...

    스타엔 | 2020.08.30 14:40

  • thumbnail
    '비밀의 숲2' 조승우, 배두나 집 찾아간 이유는…

    ...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이기도 한 남 의원을 제대로 흔들기 위해 최빛(전혜진 분)이 한여진(배두나 분)을 시켜 정보 경찰들이 수집한 약점을 가져왔기 때문인 것. 남 의원의 집무실로 무언가를 가지고 들어가는 한여진을 본 우태하(최무성 분)는 불안한 속내를 감추지 못했다. 날카로운 통찰력을 가진 황시목(조승우 분)은 고소를 당한 장본인도 아닌 우태하가 남 의원에게 달려왔어야만 했던 이유를 꿰뚫었다. 검경협의회의 구성원인 수사국장의 고소 건이 진행되면 협의회가 지연되고, ...

    텐아시아 | 2020.08.30 13:21 | 박창기

  • thumbnail
    '비밀의 숲2' 이준혁, '현실 직시' 이유있는 대검 출세욕

    ... 접견 중으로 헛걸음을 한 상황. 아쉬움을 뒤로한 채 황시목과 벤치에 앉아 대화를 나누기 시작한 서동재는 그간 속내를 털어놓으며 대검의 분위기를 살폈다. 대검찰청에 연구관을 채운다는 소식을 들은 서동재가 황시목에게 선발 조건과 우태하(최무성 분)가 좋아하는 것을 물으며 설자리를 찾은 것. 대검 입성 의지에 대한 이유를 묻는 황시목에게 서동재는 현실적인 문제를 짚으며 대화를 이어갔다. 2년에 한 번씩 근무지를 옮겨야 하는 검사의 직업적 특성상 와이프와의 관계는 물론 ...

    한국경제TV | 2020.08.30 12:01

  • thumbnail
    '비숲2' 조승우, 배두나 이용하라는 최무성 지시 따를까…이규형 반가운 등장

    배우 조승우가 배우 최무성의 시커먼 속내를 꿰뚫고 날카로운 일침을 날렸다. tvN 토일 드라마 ‘비밀의 숲2’에서다. 지난 29일 방영된 ‘비밀의 숲2’ 5회에는 진실을 파고들수록 세곡지구대 사건이 검찰에게 유리한 쪽으로 흘러가는 가운데, 전세를 뒤집을 만한 새로운 패가 등장했다. 바로 국회의 법안 통과 여부를 결정하는 법제사법위원회 위원장을 맡고 있는 남재익(김귀선) 의원이다. 수사권 조정 법안이 한쪽에 ...

    텐아시아 | 2020.08.30 10:18 | 박창기

  • thumbnail
    '비밀의 숲2' 최무성의 검은 속내 꿰뚫은 조승우의 일침

    tvN ‘비밀의 숲2’ 조승우가 최무성의 검은 속내를 꿰뚫고 날카로운 일침을 날렸다. 이에 배두나가 가져온 법사위원장의 약점을 알아내라는 지시를 따를지 이목이 집중됐다. 지난 29일 방영된 tvN 토일 드라마 ‘비밀의 숲2’ 5회에서 진실을 파고들수록 세곡지구대 사건이 검찰에게 유리한 쪽으로 흘러가는 가운데, 이러한 판도 뒤집을 수 있는 새로운 패가 등장했다. 바로 국회의 법안 통과 여부를 결정하는 법제사법위원회 ...

    스타엔 | 2020.08.30 08:57

  • thumbnail
    '비밀의 숲2' 조승우X배두나X이준혁, 안양 교도소로 향한 이유는?

    ... ‘세곡지구대 사건’을 좇고 있다. 지난 2017년에 벌어진 '케케묵은' 사건이 이제야 수면 위로 올라온 이유는 수사권조정을 둘러싸고 총칼 없는 전쟁을 펼치고 있는 검찰과 경찰 때문이었다. 양측의 대표 우태하(최무성)와 최빛(전혜진)은 표면적으로는 검경협의회를 통해 합의점을 찾고 있지만, 물밑에서는 서로의 약점을 잡기 위한 치열한 전쟁을 벌이고 있었고, 그 중 세곡지구대 사건이 양측 모두에게 돌풍의 핵으로 떠오른 것. 우태하는 의정부 관할 검사 ...

    스타엔 | 2020.08.29 11:59

  • thumbnail
    '비밀의 숲2' 조승우·배두나·이준혁, 사건 본격적 파헤친다

    ... 서동재(이준혁)는 각기 다른 목적으로 세곡지구대 사건을 좇고 있다. 지난 2017년에 벌어진 케케묵은 사건이 이제야 수면 위로 올라온 이유는 수사권조정을 둘러싸고 총칼 없는 전쟁을 펼치고 있는 검찰과 경찰 때문이었다. 양측의 대표 우태하(최무성)와 최빛(전혜진)은 표면적으로는 검경협의회를 통해 합의점을 찾고 있지만, 물밑에서는 서로의 약점을 잡기 위한 치열한 전쟁을 벌이고 있었고, 그 중 세곡지구대 사건이 양측 모두에게 돌풍의 핵으로 떠오른 것. 우태하는 의정부 관할 검사 ...

    텐아시아 | 2020.08.29 11:37 | 신소원

  • thumbnail
    '비밀의 숲2', 시즌 1 뛰어 넘었다…시청률+화제성+영향력 싹쓸이

    ... 수사권 논쟁으로 이어지며 시작된 ‘비밀의 숲2’는 검경협의회에서 다시 만난 황시목(조승우 분)과 한여진(배두나 분)의 대립, 서로의 약점을 잡기 위해 물밑에서 치열한 전쟁을 벌이고 있는 검과 경의 대표 우태하(최무성 분)와 최빛(전혜진 분)의 이야기로 확장됐다. 여기에 이 시기를 대검 입성을 위한 기회로 삼고 ‘인간 박쥐’의 면모를 가동시킨 서동재(이준혁 분)와 경영권 싸움에 법조계를 이용하려는 한조그룹 회장 이연재(윤세아 ...

    텐아시아 | 2020.08.28 11:14 | 정태건

  • thumbnail
    '비밀의 숲2', 사회생활은 황시목처럼

    ... 서부지검 시절과 달리 소극적으로 보인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결정적인 순간, 조직문화의 ‘관례’에서 벗어난 ‘황시목 다운’ 노선을 걸으며 통쾌한 사이다를 선사했다. 황시목은 우태하(최무성 분)와의 첫 만남에서부터 형사법제단이 “임시조직의 최대 존속기간인 5년을 초과해 규정을 어기고 9년째 존치 중인 사실상 상설화 기구”라는 팩트를 사심 없이 날렸다. 김사현(김영재 분) 부장이 합류한 법제단의 ...

    텐아시아 | 2020.08.26 13:52 | 태유나

  • thumbnail
    '비밀의 숲2' 조승우, 협의회에서 대립각 세운 배두나와 공조할까?

    ... 시절과 달리 소극적으로 보인 것도 사실이다. 하지만 결정적인 순간, 조직문화의 ‘관례’에서 벗어난 ‘황시목다운’ 노선을 걸으며, 시청자들에게 통쾌한 사이다를 선사했다. 황시목은 우태하(최무성)와의 첫 만남에서부터 형사법제단이 “임시조직의 최대 존속기간인 5년을 초과해 규정을 어기고 9년째 존치 중인 사실상 상설화 기구”라는 팩트를 사심 없이 날려 ‘부장님’을 당황스럽게 만들었다. ...

    스타엔 | 2020.08.26 1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