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1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BTS도 인정한 '등골브레이커' 고가패딩 [김정은의 명품이야기]

    ... 전세계 명품 매출의 12%를 차지했던 온라인 판매가 2025년엔 30%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일부 명품업체들은 패딩 등 겨울 콜렉션을 선보이기 위한 패션쇼를 온라인 상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MB손녀·최순실 패딩' 유명세 캐나다구스 무스너클 등 인기 엄밀히 말하면 패딩은 콩글리시다. 하지만 발음하기 편하고 오랫동안 사용돼 왔다는 이유로 통용되고 있다. 세계적으로 인기를 끄는 고급패딩 브랜드로는 몽클레어와 캐나다구스, 무스너클, ...

    한국경제 | 2020.07.11 09:30 | 김정은

  • thumbnail
    박근혜 '국정농단·특활비' 파기환송심 징역 총 30년→20년 감경(종합2보)

    ... 200억원, 추징금 27억원과 비교해 크게 감경된 것이다. 대법원의 파기환송 취지에 맞춰 강요죄와 일부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가 무죄로 뒤집히면서 형량도 줄어든 것으로 보인다. 앞서 대법원은 이른바 '비선 실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의 강요죄를 무죄로 봐야 한다는 취지로 사건을 깨고 서울고법에 돌려보낸 바 있다. 재판부는 "대통령으로서 헌법상 책무를 다하지 못하고 범행을 저질러 국정에 커다란 혼란이 발생했다"며 "정치권은 물론 국민 전체에 여러 분열과 갈등이 ...

    한국경제 | 2020.07.10 20:03 | YONHAP

  • thumbnail
    박근혜 발목 잡은 '강요' 관련 대거 무죄…형량 3분의1 덜었다

    ... 같은 변화는 지난해 8월 대법원 전원합의체 판결 취지에 따라 강요 혐의가 모두 무죄로 뒤집힌 결과다. 대법원은 박 전 대통령 사건을 파기하면서 강요죄 부분에 판단을 내리지 않았으나 공범으로 기소된 '비선 실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씨의 사건에서 강요죄를 무죄 취지로 파기했다. 당시 대법원은 "행위자가 직무상 또는 사실상 상대방에게 영향을 줄 수 있는 직업이나 지위에 있고 그 직업이나 지위에 기초해 어떤 요구를 했더라도 이를 '해악의 고지'라고 단정해서는 ...

    한국경제 | 2020.07.10 19:13 | YONHAP

  • thumbnail
    박근혜, 징역 20년에서 10년 감형…'국정농단·특활비' 파기환송심

    ... 선고 공판을 열고 총 징역 20년을 선고했다. 국정농단 사건에 징역 15년과 벌금 180억원을, 특활비 사건에 징역 5년과 추징금 35억원을 선고했다. 박 전 대통령은 ‘비선실세’로 알려진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와 함께 기업들을 상대로 미르·K스포츠재단 출연금을 강요하고, 삼성으로부터 최씨의 딸 정유라에 대한 승마지원 뇌물을 받은 혐의 등으로 2017년 4월 재판에 넘겨졌다. 2013~2016년 남재준·이병...

    한국경제 | 2020.07.10 17:32 | 남정민

  • thumbnail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파기환송심서 징역 20년 선고

    ... 선고 공판을 열고 총 징역 20년을 선고했다. 국정농단 사건에 대해 징역 15년과 벌금 180억원을, 특활비 사건에 대해선 징역 5년과 추징금 35억원을 선고했다. 박 전 대통령은 '비선실세'로 알려진 최서원(옛 최순실)씨와 함께 기업들을 상대로 미르·K스포츠 재단 출연금을 강요하고 삼성으로부터 최씨의 딸 정유라에 대한 승마지원 뇌물을 받은 혐의 등으로 2017년 4월 재판에 넘겨졌다. 또 2013~2016년 남재준·...

    한국경제 | 2020.07.10 15:32 | 남정민

  • thumbnail
    이경재 "추미애 직권남용…장관-총장 관계 상명하복 착각"

    ... 4기) 변호사는 9일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 사건 수사를 둘러싼 법무부와 대검찰청 간 갈등과 관련해 "추미애 장관은 검찰총장과의 관계를 상명하복으로 완전히 착각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국정농단' 사건의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 변호를 맡았던 이 변호사는 이날 서울 서초구 법무법인 동북아 사무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추 장관은 직권남용에 해당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이 변호사는 장관과 총장이 동일한 장관급이며 총장은 장관과 달리 임기가 법적으로 보장돼 ...

    한국경제 | 2020.07.09 18:16 | YONHAP

  • thumbnail
    통합, 추미애 입장문 가안 유출에 "더 나쁜 국정농단"(종합)

    ... 장관과 협의한 흔적들이 있다"며 "어제 법무부 검찰국장과 대검이 긴밀한 협의 하에 안을 만들었는데 그 안이 얼마 안 가 거부됐다. 외부 입김이 작용한 것이 아닌가"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원희룡 제주지사도 페이스북 글에서 "최순실 국정농단은 박근혜 대통령의 연설문을 최순실이 봐줬다는 보도로 시작됐다. 추 장관의 입장문을 범죄 피의자인 최강욱과 공유했다면 더 나쁜 국정농단"이라고 비판했다. 통합당 법사위원들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법무부 장관의 검찰총장 ...

    한국경제 | 2020.07.09 16:21 | YONHAP

  • thumbnail
    승마협회, 정유라 상대 훈련비 반환 청구 2심도 패소

    대한승마협회가 박근혜 정부 '비선실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에게 훈련비를 돌려달라며 소송을 냈지만 2심에서도 패소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항소7-3부(이종채 황정수 최호식 부장판사)는 9일 승마협회가 정씨를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청구 소송 항소심에서 1심과 마찬가지로 원고의 청구를 기각했다. 정씨가 받은 훈련비를 돌려주지 않아도 된다는 판단이다. 승마협회는 지난해 3월 정씨를 상대로 2014∼2015년 국가대표 자격으로 ...

    한국경제 | 2020.07.09 14:35 | YONHAP

  • thumbnail
    원희룡 "법무부 논의 새 나가, 최순실보다 더 나쁜 국정농단"

    ... "최강욱에게 새어 나간 것인지, 아니면 최강욱이 써 준 것이냐"며 "법무부 장관이 권력 끄나풀들과 작당하고 그 작당대로 검찰총장에게 지시할 때마다 검찰이 순종해야 한다면 그게 나라냐"고 말했다. 원 지사는 박근혜 전 대통령 연설문을 작성한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에 비유하며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입장문을 범죄 피의자인 최강욱과 공유했다면 (최순실 국정농단보다) 더 나쁜 국정농단"이라고 비판했다. 원 지사는 또 "(문재인) 대통령은 국정농단 헌법 유린을 더는 방치하면 안 된다. ...

    한국경제 | 2020.07.09 11:31 | YONHAP

  • thumbnail
    통합, 추미애 입장문 가안 유출에 "더 나쁜 국정농단"

    ... 장관과 협의한 흔적들이 있다"며 "어제 법무부 검찰국장과 대검이 긴밀한 협의 하에 안을 만들었는데 그 안이 얼마 안 가 거부됐다. 외부 입김이 작용한 것이 아닌가"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원희룡 제주지사도 페이스북 글에서 "최순실 국정농단은 박근혜 대통령의 연설문을 최순실이 봐줬다는 보도로 시작됐다. 추 장관의 입장문을 범죄 피의자인 최강욱과 공유했다면 더 나쁜 국정농단"이라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은 국정농단, 헌법 유린을 더는 방치하면 안 된다"며 ...

    한국경제 | 2020.07.09 11:1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