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8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투자금 횡령` 최순실 이복오빠 최재석, 2심서 법정구속

    업무상 횡령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씨의 이복오빠 최재석씨가 2심에서 감형을 받았지만 법정구속됐다. 법원에 따르면 서울동부지법 형사항소3부(김춘호 부장판사)는 16일 열린 최씨의 항소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징역 6개월을 선고하면서 불구속 상태였던 최씨를 법정구속했다. 최씨는 2017∼2018년 베트남에서 놀이시설 사업을 명목으로 교민들에게 11만5천 달러 상당의 투자를 받았으나, 경영난으로 회사를 매각한 뒤 ...

    한국경제TV | 2021.04.16 14:17

  • thumbnail
    '투자금 횡령' 최순실 이복오빠, 2심서 법정구속

    피해액 일부 변제 인정…징역 6개월로 감형 해외에서 교민들의 돈을 횡령한 혐의로 기소된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씨의 이복오빠 최재석씨가 2심에서 감형을 받았지만 법정구속됐다. 16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동부지법 형사항소3부(김춘호 부장판사)는 업무상 횡령 혐의를 받는 최씨의 항소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징역 6개월을 선고하면서 불구속 상태였던 최씨를 법정구속했다. 최씨는 2017∼2018년 베트남에서 놀이시설 사업을 명목으로 교민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4.16 14:03 | YONHAP

  • thumbnail
    교정시설 잇단 사건에…박범계, 교정기관장들 소집(종합)

    ... 긴급회의를 소집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한 언론에는 원주교도소에서 복역했던 한 재소자가 교도소 내에서 각성효과가 있는 진통제를 동료 재소자에게 판매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또 청주여자교도소에 복역 중인 '국정농단' 핵심 인물 최순실(최서원으로 개명)씨는 진료 과정에서 추행을 당했다며 교도소 관계자들을 고소하기도 했다. 지난달 초엔 서울동부구치소에 수용돼 있던 임모(48)씨가 구치소 직원으로부터 정신과 약을 받아 복용한 뒤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가 숨지는 일이 발생해 ...

    한국경제 | 2021.04.15 17:38 | YONHAP

  • thumbnail
    박범계, 전국 교정기관장 전격 소집…기강잡기 나서

    ... 각성효과가 있는 진통제를 동료 재소자에게 판매한 사실을 확인하고 이 재소자가 복역했던 원주교도소에 수사를 의뢰했다. 박 장관은 이 사실이 언론에 보도되자 진상조사를 지시한 바 있다. 청주여자교도소에 복역 중인 '국정농단' 핵심 인물 최순실(최서원으로 개명)씨는 진료 과정에서 추행을 당했다며 교도소 관계자들을 고소하기도 했다. 앞서 지난달 초엔 서울동부구치소에 수용돼 있던 임모(48)씨가 구치소 직원으로부터 정신과 약을 받아 복용한 뒤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가 숨지는 일이 발생해 ...

    한국경제 | 2021.04.15 14:03 | YONHAP

  • thumbnail
    박봉에 고소·고발까지…교정시설 떠나는 의사들

    ... 연간 고소·고발 건수는 2016년 77건, 2017년 98건, 2018년 94건, 2019년 110건, 2020년 107건이다. 최근에는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으로 징역 18년을 선고받고 복역 중인 최서원(65·개명 전 이름 최순실)씨가 진료 과정에서 강제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며 청주여자교도소 의료과장과 교도소장을 고소하기도 했다. 이에 법무부는 "치료 과정에 항상 여직원이 입회하고 있고, 치료 부위가 오른쪽 허벅지 안쪽이라 부득이하게 탈의한 후 통증 치료를 ...

    한국경제 | 2021.04.15 08:30 | YONHAP

  • thumbnail
    박범계, 신임 부장검사들에 "조직문화 개선 노력해달라"

    ... 않아 온 형사·공판 업무도 정당한 평가를 받도록 세부기준을 정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박 장관은 검경 수사권 조정의 여파로 검찰의 반부패·범죄 대응 역량이 후퇴돼선 안 된다고 강조하며 경찰과의 유기적 협력관계도 당부했다. 박 장관은 강연 뒤 인근 청주여자교도소 현장을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했다. 청주여자교도소에는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농단' 사건으로 징역 18년의 실형을 선고받은 최서원(개명 전 이름 최순실)씨가 수감돼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4 16:34 | YONHAP

  • thumbnail
    "추행 당했다" 고소한 최순실…법무부 "사실무근"

    법무부 "치료에 여직원 입회…'코끼리 주사' 처방한 적 없다"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농단' 사건으로 징역 18년의 실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인 최순실(65·최서원으로 개명)씨가 진료 과정에서 추행을 당했다며 교도소 관계자들을 고소했다. 1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최씨는 청주여자교도소 의료과장과 교도소장을 강제추행·직무유기·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최근 대검찰청에 ...

    한국경제 | 2021.04.12 15:33 | YONHAP

  • thumbnail
    "강제추행 당했다"…국정농단 최서원, 교도소장·직원 고소

    국정농단 사건으로 징역 18년형을 선고받고 청주여자교도소에서 복역 중인 최순실(65·최서원으로 개명)씨가 교도소장과 직원을 고소했다. 12일 경찰 등에 따르면 최씨는 청주여자교도소 의료과장과 교도소장을 강제추행, 직무유기,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대검찰청에 고소했다. 최씨는 진료 과정에서 추행이 있었고, 교도소장은 이를 알면서도 묵인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교도소 측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이다. 경찰 관계자는 "대검으로부터 사건을 넘겨받아 ...

    한국경제TV | 2021.04.12 10:18

  • thumbnail
    "추행당했다" 국정농단 최서원 교도소 의료과장 등 고소

    교도소 측 "사실무근" 박근혜 정부 국정농단 사건으로 징역 18년의 실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인 최순실(65·최서원으로 개명)씨가 청주여자교도소 직원과 소장을 검찰에 고소했다. 경찰 등에 따르면 최씨는 청주여자교도소 의료과장과 교도소장을 강제추행, 직무유기, 직권남용 등의 혐의로 대검찰청에 고소했다. 최씨는 진료 과정에서 추행이 있었고, 교도소장은 이를 알면서도 묵인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교도소 측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이다. 경찰 ...

    한국경제 | 2021.04.12 10:07 | YONHAP

  • thumbnail
    유은혜, 문민정부 이후 최장수 교육장관…대입 공정성 회복 과제

    ... 교수가 1심에서 자녀 입시 비리 등 혐의로 징역 4년을 선고받은 지 3개월 후인 지난달 말에서야 부산대에 조민 씨의 의학전문대학원(의전원) 입시 비리 의혹을 조사하라고 지시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비선 실세' 최서원(개명 전 최순실) 씨의 딸 정유라 씨의 입시 비리 의혹 당시에는 교육부가 직접 감사에 나선 바 있다. 교육부는 부산대가 직접 조사 계획을 제출했기 때문이라는 입장이지만, 부산대는 교육부 요구에 따른 조사라며 자발적 조사가 아님을 분명히 해 입장 ...

    한국경제 | 2021.04.11 06:2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