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기업이익 부정적 영향 줄여"…법인세 인상에 투자 당근책 내민 美

    ... 견제하기 위해서라도 해당 분야에 공격적인 투자를 하겠다고 밝힌 것이다. 인프라 투자를 늘리는데 필요한 재원은 법인세율을 올리는 식의 증세(增稅)로 채우겠다는 구상을 갖고 있다. 통상 법인세가 급격히 인상된다면 기업들의 심각한 조세저항이 ... VIX는 20에서 16포인트로 떨어졌다고 했다. 인프라 투자에 들어갈 재원 일부는 증세로 채우려고 한다. 법인세율을 21%에서 28%로 인상하고, 글로벌 법인세 최저한세율을 현행 13%에서 21%로 올려 15년에 걸쳐 부양책에 ...

    조세일보 | 2021.04.14 15:14

  • thumbnail
    美 주도 글로벌 법인세 인상…韓, 거부할 수 있을까 [여기는 논설실]

    ... “법인세 바닥경쟁을 멈춰야 한다”며 각국 법인세에 하한선을 두자고 제안을 내놓았습니다. 미국이 제안한 하한세율은 21% 정도입니다.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들과 중앙은행장들이 모이는 IMF(국제통화기금)·세계은행(WB) ...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는 법인세를 낮추는 방법으로 이들 기업을 자국 안으로 끌어 들이려 한 반면, 유럽연합은 최저한세율과 디지털세 도입으로 해결하려 했던 겁니다. 디지털세는 간단히 말하면 매출을 올린 해당 국가에 세금을 내도록 하고, ...

    한국경제 | 2021.04.12 09:24 | 박수진

  • thumbnail
    미국 "매출 1조 이상 글로벌 기업, 21% 세금내라"

    ... 다른 나라에 자회사를 두어 조세 부담을 회피하는 경우 자국에서 추가로 세금을 걷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최저한세율이 10%고 저세율 국가의 실효세율 부담이 7%라면 미달 세액인 3%만큼을 본사(최종 모회사)가 있는 자국에서 추가로 과세하는 식이다. 이 경우 기업은 세계 어느 나라에서 사업을 하더라도 일정 세율 이상의 세금을 반드시 납부해야 하며, 낮은 세율을 무기로 기업들을 끌어들이던 개발도상국은 투자 매력을 상당 부분 잃게 된다. ...

    한국경제TV | 2021.04.12 07:30

  • thumbnail
    매출 1조이상 글로벌기업 최저한세율 도입…"국내세율엔 영향無"

    ... 하거나, 적어도 낮추지 못하게 하려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제기됐다. 그러나 정부의 확인 결과 옐런 장관의 발언은 최저한세를 도입해 국가별로 일정 수준 이상의 세율을 두자는 게 아니라, 디지털세 관련 논의의 연장선상에서 글로벌 최저한세율을 ... 경우 자국에서 추가로 세금을 걷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인데, 옐런 장관이 언급한 내용이 바로 이 부분이다. 예컨대 최저한세율이 10%고 저세율 국가의 실효세율 부담이 7%라면 미달 세액인 3%만큼을 본사(최종 모회사)가 있는 자국에서 추가로 ...

    한국경제 | 2021.04.12 06:01 | YONHAP

  • 민주당서도 '법인세율 인상' 반발…바이든 "28% 고집 안해, 협상할 것"

    ... 법인세 인상안에서 한 발 물러섰다. 구글, 페이스북 등 거대 다국적 기업의 조세 회피를 막기 위한 글로벌 법인세 최저한도 설정안을 놓고는 국제적인 공조 움직임이 확산하고 있다. 바이든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연설을 통해 2조2500억달러(약 ... 고집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과 재닛 옐런 재무장관은 현행 21%인 연방 법인세율을 28%로 인상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미국 재무부가 발표한 세제안의 세부내용을 보면 법인세율을 ...

    한국경제 | 2021.04.08 17:36 | 김리안

  • thumbnail
    바이든 "중국은 기다리지 않는다" 인프라투자·증세 정당성 호소(종합)

    조정 가능성 열고 공화에 협상 촉구…법인세율 28% 이하에 "협상 의향 있다" 재무장관도 법안 및 증세 필요성 강조…상무장관 "중국에 최대한 공격적으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7일(현지시간) 중국의 추격을 내세우며 초대형 ... 대통령은 2017년 법인세율을 35%에서 21%로 내린 바 있다. 미 재무부는 이날 19쪽 짜리 보고서를 내고 법인세율 인상 등을 통해 15년간 2조5천억달러를 충당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글로벌 최저한세를 21%로 올리고 미국 제조업의 ...

    한국경제 | 2021.04.08 05:42 | YONHAP

  • thumbnail
    정부, 법인세 인상 카드 다시 꺼내나…"신중히 검토"

    엘련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이 "법인세율 인상은 기업 경쟁력 및 투자 영향 등을 고려해 신중히 검토할 사안"이라고 말했다. 이 차관은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브리핑에서 재닛 옐런 미국 재무장관의 법인세율 ... 드리겠다"고 답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옐런 미 재무장관은 최근 시카고 국제문제협의회 연설에서 각국 법인세율에 하한을 설정하고자 주요 20개국(G20)과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차관은 "최근 옐런 장관은 글로벌 최저한세도 ...

    한국경제TV | 2021.04.07 16:26

  • thumbnail
    기재차관, 글로벌 법인세 인상 논의에 "신중히 검토할 사안"

    "기업 경쟁력·투자에 미치는 영향 감안해야" 이억원 기획재정부 1차관은 7일 "법인세율 인상은 기업 경쟁력 및 투자 영향 등을 고려해 신중히 검토할 사안"이라고 말했다. 이 차관은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옐런 미 재무장관은 5일(현지시간) 시카고 국제문제협의회(CCGA) 연설에서 각국 법인세율에 하한을 설정하고자 주요 20개국(G20)과 협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차관은 "최근 옐런 장관은 글로벌 최저한세도 ...

    한국경제 | 2021.04.07 14:38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괴롭히는 집안의 암초…야심찬 인프라 투자에도 반기

    민주당 맨친 상원의원 "법인세율 28%로 인상 과도…25%가 적정" 제동 핵심 어젠다에 번번이 실력행사…바이든 "최대한 강력히 밀어붙일 것"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초대형 인프라 투자 계획이 공화당 이외의 장애물을 맞닥뜨렸다. ... 않다. 그렇다는 증거가 없다"고 했다. 재닛 옐런 미 재무장관은 이날 시카고국제문제협의회 연설에서 국제적으로 법인세율의 하한선을 정하는 최저한세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미국의 법인세율 인상에 기업이 해외로 빠져나갈 가능성에 대비한 ...

    한국경제 | 2021.04.06 05:57 | YONHAP

  • 바이든, 28년 만에 대규모 증세 시동…법인세·소득세 대폭 올린다

    ... 조치다. 미 행정부가 대대적 증세를 추진하는 건 1993년 이후 28년 만이다. 바이든 대통령(사진)은 대선 때 법인세율을 21%에서 28%로 올리겠다고 공약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은 2017년 법인세율을 35%에서 21%로 인하했다. ... ‘증세 연기’를 요구했다고 전했다. 바이든 행정부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과 법인세 최저한도를 설정하는 방안도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워싱턴포스트는 재닛 옐런 미 재무장관이 독일·프랑스 ...

    한국경제 | 2021.03.16 17:32 | 주용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