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51-2660 / 2,9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딸꽃님이' 진세연-최진혁, 조민수 식사 초대 받아 '화기애애'

    [오선혜 기자] 구상혁(최진혁)이 장순애(조민수)의 식사 초대를 받고 희희낙락했다. 1월12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상혁이 꽃님의 퇴근 시간에 맞춰 병원 앞으로 데리러 갔다. 생글생글 웃는 얼굴로 상혁의 차에 오른 꽃님은 계속 휘파람을 불어대는 연인을 흘끔거리며 피식 미소지었다. 상혁 역시 "좋다기 보다 설렌다"고 얘기하며 미리 준비한 꽃바구니를 내보였다. 꽃님은 엄마를 무지 힘들게 ...

    한국경제 | 2012.01.12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조민수, 알콩달콩 딸 커플 흐뭇 눈길 '옛사랑 추억'

    [오선혜 기자] 장순애(조민수)가 알콩달콩한 딸 커플을 바라보며 옛추억에 잠겼다. 1월12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순애가 차려준 식사를 마치고 난 구상혁(최진혁)과 양꽃님(진세연)이 직접 설거지를 하러 나섰다. 둘은 순애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함께 붙어 서서 자연스레 설거지를 하기 시작했다. 꽃님은 "이렇게 하는 거냐"고 묻는 상혁에게 거품을 튀기며 시종 장난스레 투닥거렸다. 그 모습을 ...

    한국경제 | 2012.01.12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조민수, 딸 연인 최진혁 식사 초대! 진세연 기분 UP

    [오선혜 기자] 양꽃님(진세연)이 점차 구상혁(최진혁)에게 마음을 여는 엄마의 배려에 뛸 듯이 기뻐했다. 1월11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장순애(조민수)가 내내 탐탁스럽지 않아하던 상혁을 한 번 데리고 오라고 얘기했다. 신난 꽃님은 그 즉시 마당으로 나가 상혁에게 전화를 걸었다. 꽃님은 "기쁜 소식이 있다. 우리 엄마가 언제 데리고 오라고 하셨다"며 방글거렸다. 이에 놀란 상혁 역시 ...

    한국경제 | 2012.01.11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자상남 최진혁, 연인 진세연 위해 직접 스파게티 대령

    [오선혜 기자] 구상혁(최진혁)이 양꽃님(진세연)을 위해 직접 스파게티를 만들어줬다. 1월10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상혁이 자신의 오피스텔로 꽃님을 데리고 와 진솔한 얘기를 털어놨다. 앞치마까지 매고 스파게티를 만든 상혁은 "사실은 꽃님씨 깁스 푼 기념파티 해주려고 데려온 거다. 급히 레시피 보고 만든 건데 어떠냐"며 꽃님의 평가를 기대했다. 이에 꽃님은 "이렇게 자상한 면이 있는지 ...

    한국경제 | 2012.01.10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최진혁 상의탈의, 진세연 화들짝 '어수선한 반응' 웃음

    [오선혜 기자] 양꽃님(진세연)이 연인 구상혁(최진혁)이 상의 탈의한 모습에 화들짝 놀랐다. 1월10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꽃님이 집안 행사에 참석하느라 멋지게 차려 입은 상혁을 보고 내내 싱글벙글거렸다. 이에 운전에 집중하던 상혁은 "아까부터 왜 자꾸 내 얼굴만 흘끔거리냐"며 혼자 착각에 빠진 꽃님을 놀려댔다. 이후 독립한 오피스텔로 꽃님을 데려 간 상혁은 "이사하고 제일 처음 ...

    한국경제 | 2012.01.10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최진혁-진세연, 팔불출 연인 자랑부터 폭로전까지 '애정 확인'

    [오선혜 기자] 양꽃님(진세연)과 구상혁(최진혁)이 연인 자랑에 이어 과거 연애사 폭로전으로 풋풋한 사랑을 확인했다. 1월9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꽃님이 사려깊은 은채완(이지훈)의 행동만 칭찬하는 장순애(조민수)의 태도에 서운함을 드러냈다. 잠시 꽃님의 병실 침대에 누운 순애는 채완의 행동거지를 칭찬하다 까무룩 잠이 들었다. 반면 꽃님은 엄마가 잠든지도 모른 채 "너무 사장님 편만 ...

    한국경제 | 2012.01.09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다친 진세연, 최진혁 보자마자 "보고싶었다" 눈물 펑펑

    [오선혜 기자] 양꽃님(진세연)이 연인 구상혁(최진혁)의 소중함을 깨달았다. 1월6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크게 다쳐 병원에 입원한 꽃님이 하얗게 질려 달려 온 상혁을 붙잡고 눈물을 흘렸다. 의식을 회복한 꽃님은 상혁을 병실 밖으로 데리고 나가려는 장순애(조민수)를 말리며 상혁과 단 둘이 대화하기를 원했다. 이어 꽃님은 다친 자신을 걱정하는 상혁의 따뜻한 손길에 눈물을 터뜨렸다. ...

    한국경제 | 2012.01.06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손은서, 도둑이 제 발 저려! 진세연 골탕먹이고 불안감 증폭

    ... 다녀왔냐"는 엄마의 물음을 애써 얼버무리며 "가다가 그냥 돌아왔다"고 대꾸했다. 그러나 채완이 계속 전화를 받지 않자 점점 더 자신이 저지른 일이 두려워지기 시작한 채경은 초조하게 발만 동동 굴렀다. 한편 채완은 아픈 꽃님이 구상혁(최진혁)을 찾으며 잠꼬대를 하자 상혁에게 전화해 꽃님이 입원한 사실을 알려줬다. (사진출처: SBS '내 딸 꽃님이' 방송 캡처)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news@wstarnews.com ▶ 나가수 룰 변경, 이것이 스포일러 방지 ...

    한국경제 | 2012.01.06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최진혁-이지훈, 진세연 마음 차지하려 '줄다리기 팽팽'

    [오선혜 기자] 양꽃님(진세연)의 마음을 차지하기 위한 두 남자의 본격 줄다리기가 시작됐다. 1월4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꽃님을 두고 은채완(이지훈)과 구상혁(최진혁)의 팽팽한 신경전이 벌어졌다. 아침부터 상혁 때문에 눈물을 쏙 뺀 꽃님은 부은 눈을 비비며 부기를 가라앉히려 노력했다. 그때 아버지를 모시고 병원에 들른 채완이 갑자기 커피를 쑥 내밀며 꽃님 앞에 나타났다. 꽃님과 ...

    한국경제 | 2012.01.05 00:00

  • thumbnail
    '내딸꽃님이' 최진혁-진세연, 단 둘이 밤 지새! 조민수 격분

    [오선혜 기자] 양꽃님(진세연)과 구상혁(최진혁)이 단 둘이 밤을 보냈다. 1월3일 방송된 SBS '내 딸 꽃님이'(연출 박영수/ 극본 박예경, 이하 '꽃님이')에서는 만취해 찾아온 상혁의 상처를 보듬던 꽃님이 상혁과 함께 잠이 들었다. 다음날 치킨집에서 서로 기대 잠든 꽃님과 상혁을 목격한 주용필(김승환)은 장순애(조민수)에게 이 사실을 알렸고 이른 아침부터 꽃님이 없어져 걱정하던 순애는 오미숙(오영실)과 서둘러 가게로 달려왔다. 이어 다정하게 ...

    한국경제 | 2012.01.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