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침] 정치(포천 군부대서 또 병사 1명 코로나19 확진……)

    ... 기무사령부)에서 각각 1명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4일 국방부에 따르면 코로나19 전파자로 추정되는 민간 진로상담 강사가 방문했던 경기도 양주 8사단 A부대에서 병사 1명이 뒤늦게 확진 판정을 받았다. ...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1인 격리 중이었기 때문에 다른 병사와의 접촉이 제한됐다고 군 관계자는 전했다. 격리 전 최초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지만, 격리 해제를 위한 검사에서 양성이 나왔다. 이로써 강사가 방문했던 2개 부대와 인근 ...

    한국경제 | 2020.08.04 13:07 | YONHAP

  • thumbnail
    포천 군부대서 또 병사 1명 코로나19 확진…안보지원사 간부도

    ... 기무사령부)에서 각각 1명씩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나왔다. 4일 국방부에 따르면 코로나19 전파자로 추정되는 민간 진로상담 강사가 방문했던 경기도 포천 8사단 A부대에서 병사 1명이 뒤늦게 확진 판정을 받았다. ...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1인 격리 중이었기 때문에 다른 병사와의 접촉이 제한됐다고 군 관계자는 전했다. 격리 전 최초 검사에서 음성이 나왔지만, 격리 해제를 위한 검사에서 양성이 나왔다. 이로써 강사가 방문했던 2개 부대와 인근 ...

    한국경제 | 2020.08.04 10:11 | YONHAP

  • thumbnail
    또 깜깜이 집단감염…할리스커피 선릉역점 4명-양재족발보쌈 5명

    ...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각 사례를 구분해 보면 할리스커피 선릉역점에서는 내부에서 회의를 한 사람 3명과 추가 전파자 1명 등 4명이 감염됐다. 양재족발보쌈에서는 식당 종사자 1명과 이용자 1명, 추가 전파자 3명 등 5명이 확진됐다. ... 관련 감염자가 양재동 식당에 방문해 (코로나19가) 추가 전파된 것으로 추정된다"며 "식당 관련 확진자 가운데 최초 전파자는 이용자"라고 부연했다. 방역당국은 확진자의 접촉자를 분류하는 동시에 정확한 감염원과 감염 경로, 다른 ...

    한국경제 | 2020.08.02 14:57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헛소문' 유포…200명 넘게 붙잡혔다

    ... 4명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됐다. 업무방해 혐의다. 2월 말엔 대구에서 한 중년 여성의 사진이 ‘슈퍼 전파자’라고 떠돌기도 했다. 경찰이 코로나19와 관련한 허무맹랑한 소문이나 개인정보가 담긴 글 등에 삭제 및 ... 상당수가 재미삼아 허위조작정보를 유포한 사례였다”며 “확인되지 않은 가짜뉴스를 퍼뜨리는 것은 최초 생산자뿐 아니라 중간 유포자까지 추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7일 0시 ...

    한국경제 | 2020.07.27 17:19 | 정지은/하수정

  • thumbnail
    마스크 착용 소홀 예체능 학원 코로나19 방역 사각지대

    ... 또 확진 판정을 받은 수강생 가운데 2명은 지난달 22∼23일 목 통증 등 코로나19 관련 증상이 있었지만 의료기관 진료 외 별도 검사는 받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방역당국 관계자는 "아직 연기 학원발 집단감염 최초 전파자가 누구인지 확인되지 않는다"며 "감염경로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방역당국은 A연기학원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하자 시설을 즉시 폐쇄 조치하고 방역작업을 완료했다. 이 학원처럼 방역수칙을 ...

    한국경제 | 2020.07.03 12:49 | YONHAP

  • thumbnail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라는데…소규모 감염 전국 곳곳서 확산세

    ...에서 발생한 일가족 확진 사례의 경우 광주 시내 사찰인 '광륵사'와 관련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까지 승려와 신도, 접촉자 등 12명이 확진됐는데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감염 규모는 더 커질 가능성이 있다. 최초 전파자가 누구인지 구체적으로 밝혀지지 않았지만, 사찰과 관련해 10명 이상의 집단감염이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사찰에서는 지난 20일 생전예수재(生前豫修齋) 행사가 열렸고, 이후에는 면담 등으로 승려와 신도 간 접촉이 있었던 ...

    한국경제 | 2020.06.30 05:00 | YONHAP

  • thumbnail
    러시아 선사, 확진 사실 알고도 韓방역당국에 늑장통보 정황

    ... 연락 하역작업 21∼22일 진행…선사 "연락 이후 선원들 체온 검사 지시" 부산 감천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집단으로 발생한 러시아 국적 냉동운반선의 선사가 최초 전파자로 추정되는 러시아인의 바이러스 감염 사실을 한국 방역 당국에 뒤늦게 통보한 정황이 드러났다. 선사 측이 정확하게 이야기하기를 꺼리고 있어 구체적인 내용을 파악하기는 어렵지만, 한국 당국에 알리기 전날 이미 확진 판정을 ...

    한국경제 | 2020.06.24 10:16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대전 급속확산 '최초 감염·슈퍼전파자' 누구일까

    49·60번 확진자 같은 날 증상 발현…증상은 60번이 더 심각 60번 확진자 사무실에 49번 등 확진자 6명 방문…계룡 부부 확진자도 들러 대전에서 급속하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는 가운데 최초 감염자가 여전히 오리무중이다. 이는 슈퍼전파자가 누구인지와도 밀접한 연관이 있다. 애초 지난 15일 밤 확진된 60대 여성(49번 확진자)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퍼진 것으로 보였으나, 새로운 연결고리가 파악됐다. 18일 ...

    한국경제 | 2020.06.18 12:22 | YONHAP

  • thumbnail
    부천 어린이집 원감 확진…인천 숭의초 다니는 딸도 양성(종합)

    ... 판정이 나왔다. 그는 10∼12일과 15일 어린이집에 출근했으며 증상이 나타난 뒤인 13∼14일에는 숭의동과 학익동 한 의원을 방문하기도 했다. C씨는 서울 은평구에 거주하는 어머니로부터 감염된 사례여서 만약 그가 어린이집 내 최초 전파자라면 A씨는 3차 감염, B양은 4차 감염 사례로 추정된다. 방역 당국은 이날 오전 B양이 재학 중인 숭의초 운동장에 워크 스루(Walk through) 선별 진료소를 설치하고 교직원과 학생 등 총 438명을 검사할 예정이다. ...

    한국경제 | 2020.06.17 09:25 | YONHAP

  • thumbnail
    서울시민 코로나19 증상 없어도 무료검사 가능

    ... 감염 증상이 없어도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8일 브리핑에서 "오늘부터 전국 최초로 일반인 공개모집 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7개 시립병원에서 일주일에 최대 1000명 정도 ... 8만원의 검사 비용을 지불해야 했다. 서울시 측은 무료 검사 취지에 대해서는 감염 경로가 불분명한 '조용한 전파자'를 찾아내기 위함이라고 밝혔다. 검사는 코로나19 증상 유무와 감염 발생 장소의 방문 이력 등에 상관없이 ...

    키즈맘 | 2020.06.08 13:30 | 이진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