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4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올림픽] 김학범호, 8강 티켓 경우의 수?…따지지도 말고 '오직 승리'

    ... 상대인 온두라스는 1차전에서 루마니아의 두꺼운 수비벽을 제대로 공략하지 못하며 자책골로 무너졌지만 2차전부터는 공격력이 살아나면서 뉴질랜드에 3-2 역전승을 거두며 기사회생했다. 하지만 1차전부터 온두라스의 공격 예봉은 무디지 ... 다시 한번 살려내야 한다. 김학범 감독은 "분석은 다 돼 있다. 그전에 확보해 둔 자료들을 이미 분석했고, 추가 자료를 분석해 준비하면 더 철저하게 준비할 수 있다"라며 "하나가 돼서 마지막 경기, 꼭 승리하겠다"고 다짐했다. ...

    한국경제 | 2021.07.26 10:13 | YONHAP

  • thumbnail
    카뱅 '따상' 기대하고 있는데…"어이없는 거품" 혹평 이유

    ... 지속가능할지에 대한 의문도 제기됐다. 김 연구원은 “향후 시장 예상치를 상회하는 이익을 지속적으로 창출해야만 추가적인 주가 상승이 가능할 것”이라면서 “플랫폼을 활용한 비이자 이익 확대, 높은 대출 성장 지속, ... 제시했다. 과거 높은 대출성장으로 은행주가 프리미엄을 받았던 시기의 PBR 수준이다. 김 연구원은 “향후 공격적인 성공을 가정해도 (증시에) 상장된 은행 수준의 비이자 이익을 실현하기 위해서는 장기적인 시간이 필요하다”며 ...

    한국경제 | 2021.07.26 10:12 | 한경우

  • thumbnail
    [올림픽] 15분 뛰고도 멀티골…존재감 발산한 '막내 형' 이강인(종합)

    ... 올림픽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이강인은 25일 일본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마니아와의 도쿄올림픽 조별리그 B조 2차전에서 후반 39분 페널티킥 추가 골과 후반 45분 쐐기 골로 한국의 4-0 대승에 앞장섰다. 이날 벤치에서 시작, 후반 33분 황의조(보르도)를 대신해 투입돼 최전방 공격수 자리에 선 이강인은 추가 시간까지 약 15분 동안 활발히 그라운드를 누비며 멀티 골을 적립했다. 후반 39분 팀의 세 번째 골은 설영우(울산)가 따낸 ...

    한국경제 | 2021.07.25 23:28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김연경만으로는 역부족…한국배구, 브라질에 완패

    ... 감독은 라이트 김희진(IBK기업은행), 레프트 박정아(한국도로공사)를 세계적인 레프트 김연경(중국 상하이)의 '측면 공격 파트너'로 택했다. '높이'와 '공격력'으로 브라질에 맞서보겠다는 전략이었다. 하지만 1세트 초반부터 박정아와 ... 여기에 한국 특유의 강약을 조절한 서브로 브라질 후위를 흔들었다. 17-20에서 끈질긴 수비를 펼치며 브라질의 공격 범실을 끌어낸 한국은 18-20에서 김연경의 상대 블로커 손끝을 노린 공격으로 득점을 추가했다. 21-22에서는 ...

    한국경제 | 2021.07.25 23:22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엄원상 추가골' 만든 이동경 "온두라스전 무승부? 이겨야죠!"

    ... 빨려 들어가는 순간을 돌아보며 "아쉽지 않았어요. 승리한 게 기쁘죠"라고 웃음을 지었다. 이동경은 25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의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마니아와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에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해 후반 33분 김진규(부산)와 교체될 때까지 세트피스 키커 역할에 중거리포까지 쏘아 올리며 팀의 4-0 대승에 큰 힘을 보탰다. 이동경은 전반 24분 프리킥 상황에서 정확한 왼발 크로스로 정태욱(대구)의 ...

    한국경제 | 2021.07.25 23:0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김학범 감독 "온두라스전, 철저히 준비해 꼭 승리하겠다"

    ... 열린 루마니아와 2020 도쿄올림픽 조별리그 B조 2차전에서 전반 27분 상대 자책골에 이어 후반 14분 엄원상의 추가골, 후반 39분과 후반 45분에 이어진 이강인의 멀티골로 4-0 대승을 거뒀다. 한국은 최종전에서 지지만 않으면 ... 선수들이 중요한 경기라는 것을 인지하고 한 발 더 뛰는 플레이를 했다. 그게 승리 요인이다. -- 이기는 상황에서 공격적인 교체를 했다. 나중에 골 득실, 다득점을 따지게 될 때를 대비해 공격적으로 운영한 것인가. ▲ 궁극적 목표는, ...

    한국경제 | 2021.07.25 22:59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스피드가 답이었다…김학범호, 기동력으로 따낸 귀중한 첫 승리

    ... 정승원(대구)이 선발로 투입됐다. 김 감독은 '스피드 레이서 듀오' 엄원상과 이동준을 좌우 날개로 배치하고, 이동경에게 공격형 미드필더를 맡겼다. 중원에도 공격 성향이 강한 정승원을 더블 볼란테로 투입하는 등 전반적으로 빠르고 공격적인 ... 맘고생을 했던 이동경의 중거리포가 상대 선수와 엄원상까지 맞고 골대로 들어가는 행운의 득점까지 얻었다. 엄원상의 추가골로 여유를 찾은 김 감독은 후반 33분 황의조 대신 이강인을, 이동경 대신 김진규(부산)를 투입하며 선발로 나선 ...

    한국경제 | 2021.07.25 22:48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15분 뛰고도 멀티골…존재감 발산한 '막내 형' 이강인

    ... 올림픽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이강인은 25일 일본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루마니아와의 도쿄올림픽 조별리그 B조 2차전에서 후반 39분 페널티킥 추가 골과 후반 45분 쐐기 골로 한국의 4-0 대승에 앞장섰다. 이날 벤치에서 시작, 후반 33분 황의조(보르도)를 대신해 투입돼 최전방 공격수 자리에 선 이강인은 추가 시간까지 약 15분 동안 활발히 그라운드를 누비며 멀티 골을 적립했다. 후반 39분 팀의 세 번째 골은 설영우(울산)가 따낸 ...

    한국경제 | 2021.07.25 22:40 | YONHAP

  • thumbnail
    K리그2 전남, 부천에 2-1 승리…2위 도약

    ... 승점이 같아졌으나, 다득점에서 밀려 2위에 올랐다. 반면 부천은 최하위(승점 17)를 벗어나지 못했다. 초반 공격의 주도권을 잡은 쪽은 부천이었다. 전반 볼 점유율에서 56%-44%로 우위를 점한 부천은 슈팅도 전남(슈팅 3·유효슈팅 ... 승부를 뒤집었다. 박세진의 프리킥을 이어받은 한용수가 골 지역 정면에서 헤딩 골을 터트렸다. 충남아산은 후반 추가 시간 경남에 페널티킥을 내줘 위기를 맞았으나, 윌리안의 슛을 골키퍼 박한근이 막아내 한 골 차 승리를 지켰다. ...

    한국경제 | 2021.07.25 22:12 | YONHAP

  • thumbnail
    -올림픽- '이강인 멀티골' 김학범호, 루마니아에 4-0 대승…B조 1위로(종합)

    상대 자책골+엄원상 추가골+이강인 멀티골…10명 싸운 루마니아 제물로 첫 승리 B조 4개국 모두 승점 3…한국, 골득실에서 앞서 한국 B조 선두 한국, 28일 온두라스전에서 비비기만 해도 8강 티켓 확보 특별취재단 = 김학범호가 ... 스트라이커로 내세우고 좌우 날개에 엄원상(광주)과 이동준(울산)을 배치한 4-2-3-1 전술로 나섰다. 이동경(울산)이 공격형 미드필더를 맡은 가운데 정승원(대구)과 원두재(울산)가 더블 볼란테를 맡았다. 포백은 설영우(울산), 정태욱(대구), ...

    한국경제 | 2021.07.25 22: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