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1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명동성당서 故정진석 추기경 배웅…추모객들 곳곳서 '눈물'

    대성전 밖 스피커 등 통해 장례미사 참여…성가 부르고 기도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장례미사가 거행된 1일 서울 명동성당에 모인 추모객들은 차분한 분위기 속에서 정 추기경의 마지막 길을 배웅했다. 정례미사가 끝날 무렵엔 곳곳에서 눈물을 보였다. 이날 장례미사는 오전 10시에 시작해 2시간5분 동안 진행됐다.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따라 명동성당 대성전 안에는 230명으로 입장이 제한됐다. 대성전 옆 문화관 꼬스트홀도 사제와 수도자, 유족, ...

    한국경제 | 2021.05.01 14:02 | YONHAP

  • thumbnail
    선배 마지막 길에 울먹…염수정 "찾아뵙는 것만으로 편했는데"

    故정진석 추기경 장례미사 강론 중 눈물…12살 차이·후임 서울대교구장 인연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이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마지막 가는 길에 결국 눈물을 보였다. 염 추기경은 2012년 정 추기경의 뒤를 이어 후임 서울대교구장을 맡았고, 선배 사제 퇴임 후에는 지근거리에서 그를 지켜봐 왔다. 그는 정 추기경보다 12살 아래다. 지난 2월 22일에는 병세가 위중했던 정 추기경에게 '병자성사(病者聖事)'를 드렸다. 지난달 27일 ...

    한국경제 | 2021.05.01 12:13 | YONHAP

  • thumbnail
    故정진석 추기경 장례미사 봉헌…"박력 이면에 사랑지니신 분"

    명동성당서 유가족·사제 등 참석…강론나선 염수정 추기경, 감정 복받쳐 '울먹' 성당 찾은 신자들 별도 공간서 영상 미사 참여 지난달 27일 노환으로 선종한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장례미사가 1일 서울 명동성당에서 봉헌됐다.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이날 명동성당에서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과 한국 주교단 공동 집전으로 고인의 장례미사를 거행했다. 제단 앞으로 정 추기경이 환하게 웃는 영정과 그가 안치된 삼나무관이 자리해 장례미사에 참석한 이들을 ...

    한국경제 | 2021.05.01 11:27 | YONHAP

  • thumbnail
    故정진석 추기경 장례 조문객 총 4만6천여명

    코로나19 여파에도 사흘간 명동성당에 추모행렬 4월 28∼30일 명동성당에 마련된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빈소를 찾은 조문객이 4만6천 명을 넘은 것으로 파악됐다.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지난달 27일 밤 정 추기경이 입원해 있던 서울성모병원에서 선종하자, 당일 자정께 명동성당에 빈소를 마련했다. 정 추기경 시신도 성당 내 제대 앞에 마련된 투명 유리관에 안치해 장례에 들어갔다. 이 교구에 따르면 사흘간 진행된 공식 조문 동안 정 추기경 빈소를 ...

    한국경제 | 2021.05.01 10:08 | YONHAP

  • thumbnail
    오늘 정진석 추기경 장례미사…용인 성직자묘역서 영면

    염수정 추기경·한국 주교단, 오전 10시 명동성당서 공동 집전 1일 오전 10시 서울 명동성당에서는 고(故) 정진석 추기경의 장례미사가 거행된다. 장례미사는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과 한국 주교단이 공동 집전한다. 한국천주교주교회의 의장 이용훈 주교와 사제단 대표이자 고인의 제자였던 백남용 신부, 서울대교구 평신도사도직단체협의회 손병선 회장이 추모사를 올린다. 주한 교황대사 알프레드 슈에레브 대주교가 참석해 프란치스코 교황과 교황청 인류복음화성 ...

    한국경제 | 2021.05.01 05:01 | YONHAP

  • thumbnail
    사흘간 故 정진석 추기경 빈소 조문객 약 4만5천명(종합)

    추기경 입관예절 비공개 거행…내일 오전 10시 명동성당서 장례미사 28일부터 서울 명동성당에 마련된 고(故) 정진석 추기경 빈소에 사흘간 약 4만5천 명의 조문객이 다녀간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30일 서울대교구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오후 8시 정 추기경 빈소를 찾은 참배객은 1만3천379명으로 파악됐다. 빈소가 차려진 첫날인 28일 1만360명, 29일에는 2만827명이 조문해 30일 오후 8시까지 누적 인원 총 4만4천566명이 명동성당을 ...

    한국경제 | 2021.04.30 22:10 | YONHAP

  • thumbnail
    사흘간 故 정진석 추기경 빈소 조문객 4만3천명 넘어

    추기경 입관예절 비공개 거행…내일 오전 10시 명동성당서 장례미사 28일부터 서울 명동성당에 마련된 고(故) 정진석 추기경 빈소에 사흘간 4만3천 명이 넘는 조문객이 다녀간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30일 서울대교구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오후 6시 정 추기경 빈소를 찾은 참배객은 1만2천509명으로 파악됐다. 빈소가 차려진 첫날인 28일 1만360명, 29일에는 2만827명이 조문해 30일 오후 6시까지 총 4만3천696명이 명동성당을 ...

    한국경제 | 2021.04.30 21:33 | YONHAP

  • thumbnail
    교황 "정진석 추기경 선종에 깊은 슬픔…함께 기도하겠다"

    염수정 추기경에게 애도서한 보내 위로…교황청 고위직들도 애도서한 속속 프란치스코 교황이 정진석 니콜라오 추기경의 선종을 애도하는 서한을 천주교 서울대교구장 염수정 추기경 앞으로 보내왔다고 30일 서울대교구 측이 밝혔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28일 자로 바티칸에서 보낸 애도 서한에서 "전 서울대교구장이신 정진석 니콜라오 추기경님의 선종 소식을 듣고 깊은 슬픔을 느꼈습니다"라며 "이에 서울대교구의 성직자, 수도자, 평신도들에게 진심 어린 애도의 말씀을 ...

    한국경제 | 2021.04.30 17:09 | YONHAP

  • thumbnail
    종교 지도자들, 故정진석 추기경 빈소 찾아 단체 조문

    종교인평화회의 대표회장 원행스님·공동회장단 함께 참배 원행스님, 방명록에 '자타불이' 적어…"'자기비움의 길'이 행복이라는 것 가르쳐" 종교 지도자들이 30일 명동대성당에 마련된 고(故) 정진석 추기경 빈소를 찾아 함께 조문했다. 한국종교인평화회의(KCRP) 대표회장인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원행스님과 공동 회장단은 이날 명동성당 대성전 내 투명 유리관에 안치된 정 추기경 앞에서 참배했다. 단체 조문에는 원행스님을 비롯해, 천주교 광주대교구장 ...

    한국경제 | 2021.04.30 16:36 | YONHAP

  • thumbnail
    故 정진석 추기경 마지막 글…"충실한 사제 되겠다는 다짐 지켜"

    '종군 신부 카폰' 개정판 서문서 언급…6월 출간 예정 지난 27일 선종한 정진석 추기경이 '종군 신부 카폰'을 번역할 때를 회상하며 "카폰 신부님 몫까지 두 배로 충실한 사제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지금까지 그 다짐을 지키며 살고 있다"는 마지막 글을 남겼다. 한국전쟁에 참전해 아군과 적군을 가리지 않고 박애를 실천하다가 북한 포로수용소에서 숨진 에밀 카폰 신부는 '한국전의 예수'로 불린다. 한국엔 1956년 정 추기경이 '종군 신부 카폰'이라는 ...

    한국경제 | 2021.04.30 15:2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