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2,8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프랑스 한림원 "코로나19 명사는 여성"…'성차별' 비판 일어

    ... 뼛속까지 여성 차별적"이라고 말했다. 프랑스어권의 다른 한 여성 트위터 사용자도 "아카데미 프랑세즈는 이미 직업이나 공직을 뜻하는 다수 명사의 여성화를 거부했다"며 이번 결정에도 성차별 인식이 있다고 비판했다. 1635년 리슐리외 추기경이 설립한 아카데미 프랑세즈(Academie francaise)는 프랑스어를 지키고 프랑스의 학술 진흥을 도모하는 국가기관이다. 회원 자신들이 프랑스어를 빛낸 공로를 따져 선출하는 40명의 종신회원으로 구성돼 있으며, 프랑스 학사원의 ...

    한국경제 | 2020.05.13 05:20 | YONHAP

  • thumbnail
    [주말극장가] 연휴 끝나니 썰렁…'레이니 데이 인 뉴욕' 1위

    ...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우디 앨런이 '양녀 성추행' 논란에 휩싸였음에도 티모테 샬라메, 엘 패닝, 셀레나 고메즈 등 할리우드 청춘스타들이 빚어낸 빛나는 연기와 영화 자체 매력에 힘입어 인기를 얻는 것으로 보인다. 김수환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다룬 '저 산 너머'는 3천204명이 관람해 2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 수는 6만107명으로 늘었다. 3위인 애니메이션 '트롤:월드 투어'는 2천888명을 추가해 이날 중 누적 관객 10만명 돌파가 확실시된다. '패왕별희 ...

    한국경제 | 2020.05.08 08:03 | YONHAP

  • 어린이날 극장가, 두 달 만에 최대 관객

    ... 프로듀서를 맡고 켈리 클라크슨, 오지 오즈번, 제임스 코든, 샘 록웰, 한국의 레드벨벳 등 유명 뮤지션들이 참여한 뮤지컬 영화다. 2위는 8883명을 불러모은 대만 멜로 영화 '나의 청춘은 너의 것'이 차지했고, 김수경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다룬 '저 산 너머'는 8491명이 관람해 3위에 올랐다. 애니메이션 '캣츠토피아'가 8235명을 모아 4위에 올랐다. 6일부터 사회적 거리 두기가 '생활 속 거리 두기'로 전환되면서 ...

    한국경제 | 2020.05.06 17:48 | 유재혁

  • thumbnail
    어린이날 극장 관객 11만명, 두 달 만에 최대

    ... 가족 관객을 불러모았다. 지난달 30일 개봉한 애니메이션 '캣츠토피아'도 8천235명을 동원, 8계단이나 껑충 뛴 4위에 올랐다. 2위는 8천883명을 불러모은 대만 멜로 영화 '나의 청춘은 너의 것'이 차지했고, 김수경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다룬 '저 산 너머'는 8천491명이 관람해 3위에 올랐다. 전날 하루 총 관객은 11만4천741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3월 7일 12만3천977명 이후 가장 많은 수치다. 작년 5월 어린이날(121만1천291명)과 ...

    한국경제 | 2020.05.06 08:07 | YONHAP

  • thumbnail
    박원순, 천주·개신교계 대표 만나 코로나19 예방수칙 협조 요청

    ... 서울시장이 천주교, 기독교계 대표들과 6일 만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7대 감염 예방 수칙 준수를 요청할 것이라고 서울시가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오전 10시 중구 명동 서울대교구 교구청 추기경 집무실에서 염수정 추기경, 허영엽 신부, 원종현 신부와 면담한다. 이어 오전 11시 종로구 대학로 한국기독교회관에서 한국교회총연합회 김태영·문수석 대표회장,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이홍정 총무와 만난다. 7대 수칙은 증상 유무 확인, ...

    한국경제 | 2020.05.06 06:00 | YONHAP

  • thumbnail
    베네딕토 16세 前교황 "왜 나를 침묵시키려 하나"

    ... 이어 제265대 교황직에 올랐으나, 8년 만인 2013년 2월 건강 등을 이유로 스스로 자리에서 물러나 전 세계 13억 가톨릭 신자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베네딕토 16세는 지난 1월 교황청 경신성사성 장관으로 있는 로버트 사라 추기경(74·기니)이 집필한 '마음 깊은 곳에서: 사제, 독신주의 그리고 천주교의 위기'에 공저자로 이름을 올린 사실이 알려져 논란의 중심에 섰다. 베네딕토 16세는 프랑스에서 출간된 이 책에서 사제독신제 전통을 고수해야 한다는 주장을 ...

    한국경제 | 2020.05.06 00:18 | YONHAP

  • thumbnail
    교황청, 코로나19에 수입끊긴 '성전환 성노동자' 긴급구호

    교황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생계 위기에 놓인 성전환한 성 노동자들 긴급 구호에 나섰다고 dpa·로이터 통신 등이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교황 자선 자금을 관리하는 콘라드 크라예프스키(56) 추기경은 최근 수도 로마에서 남쪽으로 40㎞가량 떨어진 토르바이아니카 지역 교구에 성 노동자를 지원하는 구호금을 전달했다. 코로나19로 수입이 완전히 끊긴 성 노동자 20여명이 해당 교구의 안드레아 코노키아 사제를 찾아 생계 ...

    한국경제 | 2020.05.01 23:05 | YONHAP

  • 극장 하루 관객수, 한 달 반만에 10만명 돌파

    ... 불러모으며 이틀째 정상을 차지했다. VOD(주문형 비디오)로도 지난달 29일 동시 공개됐지만, 극장에서 보고 싶어하는 관객들도 많았다는 의미다. 대만 영화 '나의 청춘은 너의 것'은 1만1322명을 동원해 2위, 김수환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그린 '저 산 너머'는 1만468명이 관람해 3위를 기록했다. 공포 영화 '호텔 레이크'와 마블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 , 코믹 액션 '마이스파이'는 각각 ...

    한국경제 | 2020.05.01 11:27 | 유재혁

  • thumbnail
    [주말극장가] 황금연휴 첫날 관객 10만명 넘어…한 달 반만

    ... 불러모으며 이틀째 정상을 차지했다. VOD(주문형 비디오)로도 지난달 29일 동시 공개됐지만, 극장에서 보고 싶어하는 관객들도 많았다는 의미다. 대만 영화 '나의 청춘은 너의 것'은 1만1천322명을 동원해 2위에 올랐다. 김수환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그린 '저 산 너머'는 1만468명이 관람해 3위를 기록했다. 개봉 전 시사회를 통해 이틀 연속 1위에 오른 이 작품은 전날 422개 스크린에서 공식 개봉했다. 공포 영화 '호텔 레이크'와 마블 영화 '어벤져스:엔드게임' ...

    한국경제 | 2020.05.01 08:26 | YONHAP

  • thumbnail
    신작 개봉에 관객 '껑충'…애니메이션 '트롤' 1위

    ... 차지했고, 이세영·박지영 주연 공포 영화 '호텔 레이크'는 4위로 시작했다. 액션 코미디 '마이 스파이'와 '기생충' 흑백판은 5위와 6위에 각각 올랐다. 3~6위는 각각 6천명대를 불러모으며 치열한 순위 다툼을 벌였다. 부처님오신날인 30일에는 김수환 추기경의 어린 시절을 다룬 '저 산 너머'가 개봉한다. 이날을 시작으로 5월 5일 어린이날까지 최대 6일을 쉴 수 있는 황금연휴가 펼쳐져 극장가가 모처럼 활력을 되찾을지 주목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30 07:4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