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0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신간] 극단의 도시들

    ... 인식, 펠로폰네소스 전쟁 이후 아테네의 정치 상황 등도 파악할 수 있다. 저자는 자기 형제를 죽인 정치적 반대파를 고발하며 '30인에 속했던 에라토스테네스를 비난하여'라는 글을 발표하고, '코린토스를 도우다 전사한 이들을 위한 장례추도사'에서는 조국과 자유를 수호한 선조들에 대한 마음을 담기도 했다. 나남출판. 1권 336쪽·2권 328쪽. 각 2만5천원. ▲ 근대 사회정치철학의 태제들 = 연구모임 사회비판과대안 엮음. 홉스에서 마르크스에 이르기까지 10명의 주요 근대 ...

    한국경제 | 2021.02.10 09:21 | YONHAP

  • thumbnail
    정상영 명예회장, KCC 마지막 출근 마치고 영면

    ... 맡아 진행했다. 주 부회장은 “큰 별이 졌다”며 “현재도 임직원들은 이루 말할 수 없는 슬픔으로 가득 차 있다”고 애도했다. 고인의 모교인 동국대 총장을 지낸 김희옥 전 헌법재판관은 추도사를 통해 “(고인은) 언제나 ‘나라가 있어야 기업이 있다, 국적 없는 기업과 경제는 없다’고 말했다”며 “고인의 높은 뜻을 승계한 아드님과 직원들이 회사를 더 큰 발전으로 이끌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2.03 17:27 | 서기열

  • thumbnail
    '리틀 정주영' 정상영 KCC 명예회장, 큰 형 곁으로 떠나다

    ... 장례위원장을 맡아 진행했다. 주 부회장은 "큰 별이 졌다"며 "현재도 임직원들은 이루 말할 수 없는 슬픔으로 가득 차 있다"고 애도했다. 고인의 모교인 동국대 총장을 지낸 김희옥 전 헌법재판관은 추도사를 통해 "(고인은)언제나 '나라가 있어야 기업이 있다, 국적 없는 기업과 경제는 없다'라고 말했다"며 "고인의 높은 뜻을 승계한 아드님과 직원들이 회사를 더 큰 발전으로 이끌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1.02.03 14:42 | 서기열

  • thumbnail
    '정주영 동생' 정상영, KCC 마지막 출근한 뒤 영면

    ... 상황에 따라 영결식에는 유족과 소수 친인척 등 30여명만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장례식장 1층에는 영결식장에 들어가지 못한 일부 가족과 관계자 등 40여명이 고인을 추모했다. 고인의 모교인 동국대의 김희옥 전 동국대 총장은 추도사에서 "고인은 산업보국과 기술입국의 높은 뜻을 대한민국 사회에 깊게 심어두고 현장을 벗어났다"며 "경영철학과 높은 뜻을 승계한 아드님과 직원들이 높은 발전으로 이끌 것"이라고 말했다. 영결식이 끝난 뒤 고인은 운구차에 안치됐다. ...

    한국경제 | 2021.02.03 09:22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국정원 존안자료 소상히 공개되고 평가돼야"

    ... '국정원 존안자료의 실체' 편의 방송 화면을 첨부한 뒤 "과거 국정원의 이재명 사찰문건"이라며 "당시 4대강을 비판한 시민단체를 지지했다는 이유로 대상이 되고, 심지어는 故 노무현 대통령님 추도 행사에서 추도사를 한 것도 '국정운영 저해 실태' 사례로 보고됐다"고 했다. 이 지사는 "저뿐만 아니라 국민께서 사랑한 대통령, 추모하고 추도사 올리는 것이 왜 사찰대상이고 '국정운영을 저해하는 행위&...

    한국경제 | 2021.01.30 18:57 | YONHAP

  • 의인 이수현 20주기 추모식 도쿄·부산서 거행

    ... 회장, 이토 세쓰코 신오쿠보 상점가 진흥협회 이사장 등 한일 관계자 40여명이 참석했다. 정세균 국무총리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조화를 보냈고, 지난 22일 부임해 자가격리 중인 강창일 일본 주재 한국대사는 영상메시지로 추도사를 전했다. 강 대사는 추도사를 통해 "고인의 희생은 한일 우호 협력 관계에 울림이 됐다"며 "20년이 지난 지금도 수많은 사람이 다양한 형태로 한일간 가교가 된 고인의 삶을 기억하며 기리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1.27 05:56 | 정영효

  • thumbnail
    의인 이수현 20주기 추모식 도쿄·부산서 거행…"한일 가교"(종합)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참석 인원을 최소화한 가운데 진행됐다. 정세균 국무총리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조화를 보냈고, 지난 22일 부임해 자가 격리 중인 강창일 일본 주재 한국대사는 영상메시지를 통해 추도사를 했다. 강 대사는 추도사를 통해 "고인의 희생은 한일 우호 협력 관계에 대한 울림이 됐다"며 "20년이 지난 지금도 수많은 사람이 다양한 형태로 한일 간 가교가 된 고인의 삶을 기억하며 기리고 있다"고 밝혔다. 그는 "한국과 ...

    한국경제 | 2021.01.26 19:05 | YONHAP

  • thumbnail
    박용만 "김상하 회장, 경제·대한상의 발전 이끌어" 추도

    ... 삼양그룹 명예회장에 대해 "국가 경제 성장과 대한상의 발전을 이끄신 분"이라고 애도했다. 전날 별세한 김상하 회장은 1988년부터 2000년까지 12년간 대한상의 회장을 맡은 역대 최장수 회장이라는 기록을 남겼다. 박 회장은 이날 추도사를 내고 "우리나라 상공업과 기업을 위해 헌신하신 김 회장님의 영면에 깊은 애도와 슬픔을 표한다"고 밝혔다. 박 회장은 한중 민간경제협의회 초대 회장, 한일경제협회 회장, 대한상의 회장 등 고인의 생전 활동을 언급하며 "우리 경제 ...

    한국경제 | 2021.01.21 10:41 | YONHAP

  • thumbnail
    침·뜸으로 인류애 실천…구당 김남수 옹 고향서 영면

    ... 서삼면 금계리에 만든 구당침술원에서 열린 안장식에는 유가족과 제자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스승의 마지막 길을 배웅하려 전국 각지에서 모인 제자들은 고인이 남긴 발자취를 돌아보며 김 옹을 기렸다. 문승열 한국정통침구학회 고문은 추도사에서 "구당 선생님의 근본 사상은 희생과 봉사였다"며 "그가 제자들에게 물려준 가르침은 침뜸술을 잘 배워서 무료로 남의 병을 고쳐주자는 정신이었다"고 밝혔다. 문 고문은 "선생님은 수백만 이상의 환자에게 활력을 불어넣어 주셨고 ...

    한국경제 | 2021.01.16 14:15 | YONHAP

  • thumbnail
    다가오는 이재용 `운명의 날`…커지는 총수 역할론

    ... 중 하나로 요구했던 실효적 준법감시제도에 대해 "저 스스로 준법경영 변화를 실감하고 있다"며 "변화는 이제부터이고 불편하게 느껴지더라도 과거로 돌아갈 일은 결코 없을 것"이라고 의지를 다졌다. 이 부회장은 고 이건희 회장 영결식 추도사에서 나온 `승어부`(勝於父·아버지를 능가하다)를 언급하며 "회사를 선대보다 더 크고 강하게 키우는 게 최고의 효도라는 가르침"이라며 "격에 맞는 새로운 삼성을 만들어 너무나도 존경하는 아버님께 효도하고 싶다"고 말하기도 했다. ● ...

    한국경제TV | 2021.01.14 13: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