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1,0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명 경기도지사, '노동이 존중받는 세상 실현에 힘쓸 것'..전태일 열사 추도사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3일 '전태일 열사 50주기' 추도식에서 추도사를 낭독하고 있다. 경기도 제공 “선진국 대열에 들어섰다는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지금도 많은 사람들이 노동현장에서 죽어가고 있고, 최악의 산재사망률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이유는 근로기준법을 포함한 우리 모두가 약속했던 현장의 규칙들이 제대로 지켜지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3일 남양주 모란공원에서 열린 전태일 열사 50주기 ...

    한국경제 | 2020.11.13 16:33 | 윤상연

  • thumbnail
    "전태일 정신 여전히 필요한 노동 현실"…50주기 추도식

    양대노총·이재명 경기지사 추도사…무궁화장 훈장 헌정 "우리는 기계가 아니라는 전태일 열사의 외침 이후 50년이 지났지만 혹사당하는 노동자들의 고통은 여전합니다. " 13일 오전 경기 남양주시 마석모란공원 전태일 묘역에서 고(故) 전태일 열사의 50주기 추도식이 열렸다. 이날 추도식에는 전태일재단 관계자와 유족들을 비롯해 민주노총, 한국노총, 비정규직 근로자 단체 등 노동계, 이재명 경기지사, 정의당 김종철 대표·심상정 의원 등 정치인들이 참석했다. ...

    한국경제 | 2020.11.13 13:53 | YONHAP

  • "선친 뛰어넘는 게 孝…이재용도 '승어부' 이룰 것"

    승어부(勝於父). 28일 오전 삼성서울병원에서 열린 이건희 회장 영결식에서 50년 지기인 김필규 전 KPK 회장이 꺼낸 말이다. ‘아버지를 능가한다’는 의미를 담은 말로, ‘효도’를 논할 때 자주 거론된다. 김 전 회장은 이날 영결식에서 고인과 쌓은 추억을 털어놓으며 얘기를 시작했다. 어린 시절 이 회장의 비범함 및 새로운 기술에 대한 호기심과 몰두하는 모습, 아버지인 이병철 선대회장에게 반도체산업에...

    한국경제 | 2020.10.28 17:34 | 송형석

  • 28일 영결식·발인…"간소하게 진행"

    ...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 유가족과 소수의 친인척만 참석한다. 삼성 측은 발인 시간과 진행순서 등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하지 않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가족장으로 치러지기 때문에 영결식은 비공개”라며 “추도사를 누가 맡을지도 알리기 어렵다”고 말했다. 발인 이후 운구행렬은 이 회장의 발자취가 담긴 장소를 돌며 ‘마지막 인사’를 한 뒤 장지로 향할 것으로 보인다. 삼성전자 수원 본사, 경기 용인 기흥 반도체 ...

    한국경제 | 2020.10.27 17:52 | 이수빈

  • thumbnail
    구광모 "첨단산업 일군 기업인"…김범수 "삼성 키즈가 카카오 키웠다"

    ... 마친 뒤 “고인이 너무 일찍 가버렸다”며 안타까운 심정을 토로했다. 허 회장은 지난 25일 전경련 회장 명의로 ‘애국경영인이었던 이 회장의 업적을 후배들이 이어가겠다’는 내용을 담은 추도사를 냈다. 최정우 포스코 회장은 “고인은 탁월한 창의력과 혁신으로 우리나라 제조업의 르네상스를 이끄신 분”이라며 “오늘날의 우리 경영인들에게 주신 가르침이 아주 많다”고 말했다. 삼성SDS ...

    한국경제 | 2020.10.27 17:42 | 이수빈/이선아

  • thumbnail
    최정우 포스코 회장 "이건희, 제조업 르네상스 이끄신 분"

    ... 가르침을 주고 떠났다"며 "그 정신을 우리가 기려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전경련) 회장도 이날 오후 이건희 회장 빈소를 찾아 20여분간 조문했다. 허창수 회장은 지난 25일 추도사를 통해 "병상에서 일어나 건강한 모습으로 뵙기만을 기다렸는데, 이렇게 황망히 떠나시니 슬픔과 충격을 주체할 길이 없다"며 슬픔을 전했다. 이어 "이제 먼 곳으로 보내 드려야 한다니 가슴 속 깊숙이 느껴지는 ...

    한국경제 | 2020.10.27 14:49 | 노정동

  • thumbnail
    故 이건희 회장 영결식 28일…"가족장으로 간소하게"

    ... 공개하지 않고 있다. 재계에서는 28일 오전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 유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영결식을 하고, 발인에 들어갈 것으로 보고 있다. 추도사를 누가 맡을지는 아직 전해지지 않았다. 삼성 측은 이 회장의 장례가 가족장으로 치러지는 만큼 빈소가 마련된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내에서 비공개로 영결식을 마칠 예정이다. 이후 장지까지 이동은 두 가지 방법이 거론되고 있다. 하나는 ...

    한국경제TV | 2020.10.27 13:35

  • thumbnail
    이건희 회장 28일 영결식…"가족장인 만큼 간소하게 진행"

    ... 장례 일정은 공개하지 않고 있다. 재계에서는 28일 아침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 유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영결식을 하고, 발인에 들어갈 전망이다. 추도사를 누가 맡을지는 아직 전해지지 않았다. 삼성측은 이 회장의 장례가 가족장으로 치러지는 만큼 빈소가 마련된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 내에서 비공개로 영결식을 마칠 예정이다. 이후 장지까지 이동은 두가지 방법이 거론되고 있다. 하나는 이건희 ...

    한국경제 | 2020.10.27 10:43 | YONHAP

  • thumbnail
    박정희 41주기 추도식…"코로나 방역, 朴 아니었으면 불가능"

    ... 하수상하니 세상 물정이 물구나무선 오늘"이라며 "형형했던 대한민국의 기상이 볼품없이 시들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님의 따님(박근혜 전 대통령)의 석방과 명예회복을 위해 모든 걸 바치겠다"고 다짐했다. 강창희 전 국회의장은 추도사에서 "우리나라가 성공적으로 코로나바이러스와 싸우는 것도 박정희 시대부터 쌓아 올린 경제력과 국가재정, 국민건강보험을 비롯한 제도, 그리고 의료 및 통신 인프라가 아니었다면 불가능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 전 의장은 "지금 권력자들은 ...

    한국경제 | 2020.10.26 12:36 | YONHAP

  • thumbnail
    '선녀들' 설민석→송일국, 청산리대첩 100주년 의미 더했다

    ... 봉오동 전투, 청산리 대첩의 신화를 낳았다”고 가슴 벅차게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좌진 장군의 묘로 향한 ‘선녀들’은 김좌진 장군의 죽음 배후에 대한 다양한 추측들을 이야기했다. 특히 김좌진 장군의 추도사를 읽으며 목놓아 운 김구 선생의 이야기는 가슴 울컥함을 더했다. 송일국은 “(김좌진 장군이) 41세에 돌아가셨다. 한창 무언가를 하실 나이에 세상을 등지셨다는 게… 제가 가족을 꾸리니까 이 느낌이 또 다르게 오더라”고 ...

    스타엔 | 2020.10.26 10: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