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6,44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스털링 3골' 첼시, 브라이턴에 5-0 대승…2경기 연속 5골 파티

    ... 한편, 첼시는 이날 셰필드와 원정으로 치른 35라운드에서 0-3으로 완패하는 수모를 당했다. 승점 60에 머문 첼시는 한 경기를 덜 치른 레스터시티(승점 59)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승점 58)와 격차를 벌리지 못하면서 위태로운 3위 자리를 유지했다. 레스터시티와 맨유가 35라운드에서 승리하면 첼시는 순식간에 5위로 추락해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진출권 확보에 난항을 겪게 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2 09:23 | YONHAP

  • thumbnail
    '위기의 선두' 전북, 성남과 2-2 무승부…울산과 격차 '2점'(종합)

    ... 번째 옐로카드를 받아 경고 누적으로 퇴장당했다. 그러나 위기 속에서 '잔류왕 DNA'가 빛났다. 후반 추가시간 김도혁의 패스를 받은 지언학이 골 지역 정면에서 날린 예리한 오른발 슈팅이 상주의 골망을 흔들면서 9연패를 향해 추락하던 인천을 살려냈다. 상주와 인천은 그대로 각각 3위(승점 21)와 12위(승점 3)를 유지했다. 포항에서는 포항 스틸러스와 수원 삼성이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수원이 전반 37분 타가트의 시즌 4호골로 먼저 앞서나갔으나, ...

    한국경제 | 2020.07.11 21:42 | YONHAP

  • thumbnail
    '2명 퇴장' 인천, 지언학 극적인 동점 골로 8연패 마감

    ... 전반 한차례 경고를 받았던 송시우가 두 번째 옐로카드를 받아 퇴장당하며 인천은 9명이 힘겨운 싸움을 이어갔다. 수적 우세를 업은 상주는 강상우와 오세훈 등이 인천의 골문에 위협적인 슈팅을 시도하는 등 공격에 박차를 가했지만, 추가 기회를 살리지 못한 가운데 인천이 극적인 무승부를 만들어냈다. 후반 추가 시간 김도혁의 패스를 받은 지언학이 골 지역 정면에서 날린 예리한 오른발 슈팅이 상주의 골망을 흔들면서 추락하던 인천을 건져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1 21:06 | YONHAP

  • thumbnail
    피치, 이탈리아 신용등급 투자적격 최하 'BBB-' 유지

    ... 자국 경제성장률을 -9.5%로 예상했다. 또 2021년에는 4.8%로 반등하고 2022년에는 2.2%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반면에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추가 봉쇄가 현실화하는 등 최악의 시나오리에선 올해 -13.5%까지 추락하고 2021년에도 3.5%의 미약한 반등세를 보일 것으로 예측했다. 중앙은행은 또 코로나19 경제 충격 완화를 위한 지출 확대로 올해 이탈리아의 공공 부채 비율이 국내총생산(GDP) 155.7%까지 치솟을 것으로 전망했다. ...

    한국경제 | 2020.07.11 19:18 | YONHAP

  • thumbnail
    전동차 투신에 부탄가스 폭발까지…주말 사건·사고 잇따라

    ... 패들보드 2대가 표류했다. A양 자매의 아버지는 패들보드가 강한 바람에 떠밀려가자 119에 신고했다. 소방당국으로부터 신고 내용을 전달받은 해경은 연안 구조정을 투입해 A양 자매를 구조했다. 전남 영광에서는 덤프트럭이 저수지로 추락했다. 이날 오전 11시7분께 전남 영광군 불갑 저수지 공사 현장에서 15톤 덤프트럭이 저수지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60대 운전자가 숨졌다. 충북 음성 아파트에서는 부탄가스가 폭발했다. 이날 오후 2시57분께 충북 음성군 대소면 ...

    한국경제 | 2020.07.11 16:36 | 이송렬

  • thumbnail
    文 지지율 두 달 만에 24% 추락…故 박원순이 미칠 영향은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 지지도가 두 달 만에 24%포인트나 급락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오면서 부동산 정책에 국민적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문 대통령이 국토부 장관에게 필요하다면 주저 없이 추가 대책을 만들라고 지시했으며 노영민 비서실장은 청와대 참모 12명에게 이달 안에 한 채만 남기고 팔라고 권고했다. 하지만 정작 자신이 서울 반포를 남기고 청주의 아파트만 팔겠다고 선택하면서 대통령의 의지마저 퇴색했고 '똘똘한 한 채'는...

    한국경제 | 2020.07.11 15:29 | 이미나

  • thumbnail
    영광 불갑저수지에 덤프트럭 추락…운전자 사망

    11일 오전 11시 7분께 전남 영광군 불갑 저수지 공사 현장에서 15t 덤프트럭이 저수지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60대 운전자가 숨졌다. 경찰과 119는 공사 차량이 작업 중 추락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1 13:44 | YONHAP

  • thumbnail
    파키스탄항공 조종사 150명 '면허 스캔들'…유럽·미국 운항금지

    ... 같은 문제로 파키스탄 국제항공의 유럽연합(EU) 지역 운항을 6개월간 금지했다. 5월 22일 파키스탄 국제항공의 라호르발 카라치행 A320 여객기(PK8303편)가 신드주 카라치 진나공항 활주로에서 1㎞도 안 떨어진 주택가에 추락, 탑승자 99명 가운데 2명만 생존하고 97명이 숨졌다. 사고 조사 초기 보고서에는 "조종사가 착륙 당시 잡담을 하고 자동조종장치를 풀어 놓은 상태였다. 조종사는 물론 관제사도 기본 규칙을 지키지 않았다"고 적혔다. 파키스탄 ...

    한국경제 | 2020.07.11 10:13 | YONHAP

  • thumbnail
    '블레이드 러너' 불멸의 대사 배우가 직접 썼다

    ... 시간이 흐를수록 열렬한 팬이 늘어만 가는 이 영화에서 가장 인상적인 장면으로는 후반부 주인공 릭 데커드(해리슨 포드 분)와 복제인간(replicant) 로이 배티(룻거 하우어 분)의 옥상 격투를 꼽는 이들이 많다. 로이 배티가 추락해 죽을 위기에 놓인 데커드를 살려주면서 한 말은 시적이면서 철학적이다. "난 너희 인간들이 믿지 못할 것들을 봤지. 오리온자리 어깨 너머 불타는 공격선. 탄호이저 문 근처 어둠 속에서 반짝이던 C빔. 이 모든 순간은 시간이 지나 사라지겠지. ...

    한국경제 | 2020.07.11 08:00 | YONHAP

  • thumbnail
    청도서 SUV 차량 하천으로 추락…60대 남성 심정지

    10일 오후 5시 24분께 경북 청도군 화양읍 범곡리 잠수교에서 60대 남성이 몰던 쏘렌토 차량이 하천에 빠졌다. 이 사고로 운전자가 심정지로, 동승한 또 다른 60대 남성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0 18: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