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천 올해 상반기 산재 사망사고 9건 중 8건이 추락사

    ... 월별로는 1월에만 4건이 발생해 가장 많았으며 3∼5월에는 각각 1건씩, 6월에도 2건이나 발생했다. 이는 올해 7월 1명이 숨지고 8명이 다친 인천 화학공장 탱크로리 폭발사고는 뺀 수치다. 유형별로는 전체 산재 사망사고 9건 중 추락사가 8건으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나머지 1건은 '깔림 사고'였다. 사고 피해자 대부분은 건설업에 종사하는 일용직 노동자로 확인됐다. 정의당 인천시당은 "복잡한 원하청 구조로 이뤄진 건설 현장에서 하청·일용직 노동자들이 안전하지 ...

    한국경제 | 2020.08.13 11:21 | YONHAP

  • thumbnail
    부산 호텔 9층 친구와 투숙한 20대 추락사…무슨 일이(종합)

    부산 한 호텔 9층에서 20대 남성이 추락해 숨졌다. 경찰에 따르면 12일 오전 1시 29분께 부산 동구 초량동 한 호텔 9층에서 20대 남성 A씨가 떨어져 사망했다. 추락 전 A씨는 호텔 방 안에서 친구 B씨와 함께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신고를 받고 경찰이 출동했을 당시 호텔 방 안에는 아무도 없이, 방충망이 뜯겨있었고 술병 등이 놓여있었다. 친구 B씨는 경찰에 의해 호텔 복도 2층에서 발견됐다. 발견 당시 친구 B씨 옷에 피가 ...

    한국경제 | 2020.08.12 19:31 | YONHAP

  • thumbnail
    "추락 사망 산업재해 올해 117건…74%는 안전조치 안 해"

    올해 상반기 발생한 산업재해 사망사고 가운데 절반이 추락사고였으며, 이 중 대다수는 안전조치 미비가 원인으로 드러났다고 정의당 노동본부가 12일 밝혔다. 정의당은 안전보건공단이 강은미 의원실에 제출한 2020년 1∼6월 '재해조사의견서'를 분석한 결과 상반기 산재 사망사고 238건 중 추락사고가 117건(49.3%)으로 가장 많았다고 공개했다. 다른 사망사고 유형은 끼임(39건), 깔림(32건), 부딪침(28건), 기타(21건) ...

    한국경제 | 2020.08.12 15:38 | YONHAP

  • thumbnail
    부산 호텔 9층서 20대 추락사…방 안에는 싸움 흔적 발견

    12일 오전 1시 29분께 부산 동구 초량동 한 호텔 9층에서 20대 남성 A씨가 추락해 사망했다. 사고 당시 A씨는 호텔 방 안에서 친구 B씨와 함께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에 따르면 B씨는 피를 흘린 채 호텔 복도에서 발견됐으며 현재 만취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 안에서 두 사람이 다툰 흔적이 발견됐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2 07:58 | YONHAP

  • thumbnail
    속초해경 유관기관 연안사고예방협의회 구성

    속초해양경찰서는 담당구역 내 유관기관이 참여하는 연안사고예방협의회 구성했다고 10일 밝혔다. 해마다 발생하는 해수욕장 개장 전후 발생하는 안전사고와 방파제 낚시꾼 추락사고 등 연안사고 예방에 대한 협력과 제도개선 방안 마련 등을 위해 구성됐다. 속초해경을 비롯한 담당구역 내 4개 지자체와 소방서, 수협, 경동대학교, 한국해양교통안전공단 등 11개 단체가 참여한다. 속초해경 관계자는 "연안사고 예방은 해양경찰뿐만 아니라 관계기관의 협조가 중요하다"며 ...

    한국경제 | 2020.08.10 14:58 | YONHAP

  • thumbnail
    '출사표' 나나X박성훈, 박성훈 사망한 동생 추모비 발견 '눈물 핑'

    ... 플레이어는 윤희수(유다인 분)였다. 윤희수의 가녀린 양심에 걸었던 것. 그러나 윤희수는 돌아섰다. 결국 사랑동의 이름 지키기는 무산됐다. 이때 또 다른 사건이 발생했다. 스마트원시티 공사현장 중 구 사랑리조트 부지에서 건설노동자 추락사고가 일어난 것. 이번이 벌써 5번째 사고였다. 분노한 노동자들은 구청으로 달려왔고 구세라의 의장실을 점거했다. 알고 보니 이번에 추락한 노동자는 과거 구세라가 지키지 못해 해고 당한 경비원이자, 마원구청 공무원 정용규(김현목 분)의 ...

    스타엔 | 2020.08.07 09:24

  • thumbnail
    중국 저장성 태풍에 나무까지 뽑혀…강풍에 추락사(종합2보)

    4호 태풍 하구핏, '경계수위 초과' 타이후에 40mm 폭우 강한 비바람을 동반한 4호 태풍 하구핏이 중국 저장(浙江)성을 강타하면서 나무가 뿌리째 뽑히고 강풍에 추락사하는 등 피해가 눈덩이처럼 불어나고 있다. 4일 신경보(新京報)에 따르면 태풍 하구핏은 이날 오전 3시 30분께 동부 저장성 해안지역에 상륙해 오후 3시 기준 저장성을 지나면서 피해를 키우고 있다. 상륙 후 일부 지역에서 초속 52m를 기록하기도 했던 바람은 초속 25m 정도를 ...

    한국경제 | 2020.08.04 22:53 | YONHAP

  • thumbnail
    '비극이 된 아메리칸 드림' 멕시코인 국경장벽 넘다 또 추락사

    3월엔 임신 8개월 여성 장벽에서 떨어져 사망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는 이민자들 사이에서 미국과 멕시코 사이에 설치된 국경장벽을 넘다 떨어져 숨지는 비극이 이어지고 있다. 4일 미국 폭스뉴스에 따르면 올해 33세의 멕시코 남성이 지난달 26일 미국 애리조나주 유마지역 인근의 국경장벽을 넘다 추락하면서 다쳐 미국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6일만인 지난 1일 숨졌다. 미국 국경장벽의 보호와 통관업무를 담당하는 세관국경보호국(CBP) 관계자는...

    한국경제 | 2020.08.04 16:44 | YONHAP

  • thumbnail
    한국남동발전, 지능형 추락방지시스템으로 추락사고 막는다

    ...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 시스템은 센서마다 고유번호를 부여해 높이 70∼80m에 이르는 발전소 보일러 내부 밀폐공간 근로자의 안전대걸이 연결여부와 근로자의 출입여부 등을 원격으로 모니터링할 수 있다. 한국남동발전 관계자는 "추락재해의 60%가량이 높은 곳에서 작업 때 안전대걸이를 연결하지 않아 발생하고 있다"라며 "이 시스템을 통해 사망재해 가능성이 높은 산업현장 추락사고를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04 15:14 | YONHAP

  • thumbnail
    삼척 삼표시멘트 하청노동자 또 숨져…"예견된 죽음의 현장"

    7m 높이 저장시설서 40대 노동자 추락사…1년 새 3번째 사망사고 동료들 "진상규명·근본 대책 마련 절실"…노동부 특별근로감독 촉구 강원 삼척시 삼표시멘트 공장에서 31일 또 한명의 하도급 업체 직원이 추락사고로 목숨을 잃었다. 지난 5월 13일 같은 업체 소속인 직원이 기계에 끼어 숨진 데 이어 올해만 벌써 두 번째다. 지난해 8월까지 범위를 넓히면 벌써 같은 사업장에서만 3명이 동료 곁을 떠났다. 불과 두 달 전 사업장 앞에서 "예견된 ...

    한국경제 | 2020.07.31 15: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