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68,4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립산림치유원 '가족 힐링 톡톡 프로그램' 진행

    ... 모아 숲' 등이 운영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국립산림치유원 공식 홈페이지 내 공지사항을 확인하면 된다. 김종연 치유원장은 "바쁜 일상 속에서 소통이 부족한 가족이 숲에 모여 서로의 소중함을 느끼고 유대감을 높일 수 있는 기회"라면서 "추석 연휴에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을 잊고 산림치유원에서 가족들과 함께 좋은 추억을 만들기 바란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키즈맘 | 2021.09.15 15:03 | 김경림

  • thumbnail
    "흥겨운 추석 보내세요"…국립전주박물관서 '민속놀이 한마당'

    국립전주박물관은 추석을 맞아 오는 18∼22일 박물관 옥외뜨락에서 '한가위 전통민속놀이 한마당'을 연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팽이와 제기 등 민속놀이를 체험할 수 있는 전통민속놀이마당, 사물놀이마당, 추억의 놀이마당, 맷돌·절구 등 옛 생활도구 체험마당으로 구성됐다. 이 기간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행사를 진행하며 다만 추석 당일인 오는 21일은 휴관한다. 이와 함께 용담댐 건설 20주년을 맞아 물에 잠긴 용담 마을 주민들의 ...

    한국경제 | 2021.09.15 14:28 | YONHAP

  • thumbnail
    '오징어 게임' 이정재 "세트장에 압도…내 연기 보고 웃어"(종합)

    ... "시나리오에서 인간 군상이 많이 나오는데 그들의 섬세한 심리 변화와 성장 과정이 매우 매력적이었다. 또 이 게임들이 어떻게 구현될지 실제로 보고 싶은 생각도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상우 캐릭터에 대해서는 "기훈과 어린 시절 추억을 공유한 인물인데 명문대 출신으로 증권회사 투자팀장까지 가 성공 가도를 달렸지만 잘못된 선택으로 나락에 떨어져 게임에 참여하게 된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연기를 하면서도 상우의 속마음을 읽기가 참 어려웠지만 결과적으로 느낀 건 ...

    한국경제 | 2021.09.15 14:17 | YONHAP

  • thumbnail
    가슴 먹먹해지는 엄마의 결정..."후회하지 않아요"

    ... 준비하라며 나에게 딱 이틀의 제한된 시간을 줬다"면서 "너무 일찍 출산해 아기를 잃을까 두려웠다"고 당시 심정을 밝혔다. 다행히도 지난해 3월 12일 딸 아이다 메이가 건강하게 태어났다. 그는 현재 항암치료를 받으며 세 자녀와 추억을 만드는 데 집중하고 있다. 그는 "딸을 내게 줬기에, 다리를 절단하기로 한 결정에 만족한다"고 말했다. (사진=연합뉴스) 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경제TV | 2021.09.15 13:55

  • thumbnail
    '오징어 게임', 465억 향해 "목숨 걸었다"…잔혹한 어른 들의 '데스게임' [종합]

    ... 발전하는 모습들이 매력적이고 흥미로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황 감독님의 독특한 세계관과 이 게임들이 어떻게 구현될 지 궁금해서 꼭 참여하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박해수는 이정재와 어린 시절 추억을 공유하고 자랐던 이란성 쌍둥이 ‘상우’로 등장한다. 이에 박해수는 “이정재 형과 같은 곳에서 태어나고 자란 인물”이라며 “성장하면서 명문대학교 출신에 증권회사 팀장까지 성공을 ...

    텐아시아 | 2021.09.15 13:31 | 서예진

  • thumbnail
    뱃속 아기 지키려, 항암치료 포기하고 한쪽 다리 절단한 모성애

    ... 출산 예정일보다 8주나 이르게 아이를 낳아야 하는 상황에 직면했다. 오즈본은 "의사들이 출산을 준비하라며 나에게 딱 이틀의 제한된 시간을 줬다"면서 "너무 일찍 출산해 아기를 잃을까 두려웠다"고 당시 심정을 밝혔다. 다행히도 지난해 3월 12일 딸 아이다 메이가 건강하게 태어났다. 그는 현재 항암치료를 받으며 세 자녀와 추억을 만드는 데 집중하고 있다. 그는 "딸을 내게 줬기에, 다리를 절단하기로 한 결정에 만족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15 12:18 | YONHAP

  • thumbnail
    '오징어 게임' 이정재 "내가 저렇게 연기했나 싶었죠"

    ... "시나리오에서 인간 군상이 많이 나오는데 그들의 섬세한 심리 변화와 성장 과정이 매우 매력적이었다. 또 이 게임들이 어떻게 구현될지 실제로 보고 싶은 생각도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상우 캐릭터에 대해서는 "기훈과 어린 시절 추억을 공유한 인물인데 명문대 출신으로 증권회사 투자팀장까지 가 성공 가도를 달렸지만 잘못된 선택으로 나락에 떨어져 게임에 참여하게 된다"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연기를 하면서도 상우의 속마음을 읽기가 참 어려웠지만 결과적으로 느낀 건 ...

    한국경제 | 2021.09.15 11:40 | YONHAP

  • thumbnail
    '한국인 소울푸드' 라면…삼양식품 60주년 [여기는 논설실]

    ... 가격은 단돈 10원. 꿀꿀이죽이 5원 하던 시절이었으니 아주 싼 건 아니었다. 그런데도 생산량이 1966년 240만 개, 1969년 1500만 개로 급속히 늘어났다. 20원으로 값이 오른 건 1970년이었다. 누구나 라면에 대한 추억이 있겠지만, 가장 잊지 못할 순간은 춥고 배고플 때 먹었던 라면일 것이다. 가난한 자취생 시절 쌀이 없어 사흘간 라면으로 때운 적이 있다. 그때 처음 알았다. 끼니를 라면에만 의지하느라 설사가 나면 국물 위에 두루마리 화장지를 ...

    한국경제 | 2021.09.15 10:19 | 고두현

  • thumbnail
    하동 평사리 황금들판 수놓은 각양각색 허수아비 '눈길'

    ... 강강술래, 소싸움, 서희와 길상이 등 테마로 각 읍면, 개인, 단체, 농민회 등에서 제작한 단독·군집형 허수아비 1천여 점이 전시된다. 또한 동정호 악양루 데크에 그동안 전시된 허수아비 사진 50여 점도 공개해 관광객들에게 추억의 허수아비를 다시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동정호 앞 3.6㏊의 황금들판에는 유색벼로 대형 글자 '세계차엑스포'를 새긴 들녘아트를 조성하고 주변을 허수아비를 장식해 2022년 하동세계차엑스포 성공을 기원한다. 하동군 관계자는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9.15 09:51 | YONHAP

  • thumbnail
    문화재 야행·고택 체험…내년 지역문화재 사업 405건 선정

    ... 문화재 활용 사업 건수와 비교하면 5건 늘었다.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만 9건 감소했고, 나머지 부문은 조금씩 증가했다. 지역 문화재 가치와 의미를 발견하고 콘텐츠로 육성하는 생생문화재 사업으로는 경북 영주의 '골목 따라 추억 따라 관사골 이야기', 전북 부안이 제출한 '부안 우반동! 반계선생의 생각발전소', 울산 남구의 '도심 속 이휴정, 울산 문화유산 꽃피우다' 등이 뽑혔다.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은 조선시대에 학교 역할을 한 향교와 서원이 모시는 ...

    한국경제 | 2021.09.15 09:4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