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7801-67810 / 73,9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가 있는 갤러리] '또 기다리는 편지'

    ... 없이,앞서 달려나가 막아볼 도리도 없이 저만치 사라지는 그녀.날 저물며 어렴풋이 사라지는 섬에서 또다시 그녀를 떠올리지만,어둠에 기댄 채 울음보를 터뜨릴 수밖에 없다. 그렇지만 첫눈이 돼 재회할 수 있다며 희망의 불씨를 놓지 않는 당신.가슴 시린 짝사랑은 결코 녹슬지 않는다. 개기일식을 보기 위해 헌 필름을 꺼내들었듯이 추억의 눈 위에 지는 해를 올려놓으면 아슴아슴한 옛 애인이 나타나지 않을까. 남궁 덕 문화부장 nkdu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9.08.06 00:00 | 남궁덕

  • thumbnail
    [책마을] 월드컵 응원ㆍ정치연설ㆍ전시…우리에게 광장이 없었더라면

    1970년대에 서울에서 학교를 다닌 이들이라면 여의도광장에서 열리는 김일성 화형식에 동원된 추억이 있을 것이다. 식민지 시기 비행장이었던 이곳은 여의도 개발과 함께 아스팔트로 포장된 5 · 16광장으로 이름과 기능이 바뀌었고,국군의 날 군사퍼레이드와 반공규탄대회 같은 관제행사가 단골로 열렸다. 출석을 부르고 우리들끼리 열심히 떠들다보면 어느새 행사가 다 끝났으니 귀가하란다. 음향시스템이란 것이 열악하기 짝이 없던 시절이라 주최 측에서 무슨 일이 ...

    한국경제 | 2009.08.06 00:00 | 우종근

  • 조정석│“15세? 하다못해 요즘은 여드름까지 난다”

    ... 없으니까. 조정석 : 연습할 때 나도 그랬다. 근데 사람은 마흔이 되든 환갑이 되든 순수함을 절대 놓지 않았을 것이라는 믿음이 있었다. 그래서 나에게도 15살의 모리츠를 표현하기에 충분한 순수함이 있을 거라고 생각하고 예전 추억과 기억들을 다 끄집어냈다. 그래서 평상시 생활도 유치해지고 어려졌다. 하다못해 요즘은 여드름도 난다. 사람은 어떻게 생각하고 이끌어내느냐에 따라 달라지는 것 같다. 처음 이 작품을 접했을 때 자살을 하는 이유가 궁금해서 모리츠에 ...

    텐아시아 | 2009.08.05 12:32 | 편집국

  • 엄지원│더위를 잊게 할 강렬한 영화들

    ... 2009년 칸 영화제는 명예 황금종려상으로 경의를 표했다. 5. (Vicky Cristina Barcelona) 2008년 │ 우디 알렌 “한국 제목은 였지만 원제가 백배 어울려요. 영화는 2년 전 1달간 여행한 스페인의 추억을 떠올리게 하며 보는 내내 마음을 요동치게 했죠. 스페인의 강렬한 태양이 마구 마구 그리웠어요. 그리고 우디 알렌의 유머는 역시나 절 시종일관 키득거리게 했구요. 아, 이 사람은 어떻게 저 나이까지 저렇게 모든 촉수들이 살아있는 걸까요? ...

    텐아시아 | 2009.08.05 11:30 | 편집국

  • 폐광지역 학생, 수도권 추억 나들이

    ... 한국광해관리공단(이사장 이이재)은 포이보스 연예인 자선골프단과 함께 폐광지역 7개 시·군의 초·중학생 38명을 초청해 오는 7일부터 사흘간 수도권 투어를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공단 측은 “방학을 맞은 폐광지역 학생들에게 기억에 남을 추억이 됐으면 한다”며 “폐광지역 진흥을 위해 기여하는 기관의 이미지를 전달하는 데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편, 포이보스 연예인 골프단은 독일 주방용품업체 휘슬러코리아 지난 2007년 창단한 팀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

    한국경제TV | 2009.08.05 00:00

  • [동영상] '캡쳐 마케팅' 지퍼락 피서객 대상 찾아가는 프로모션

    ... 전국 워터파크와 수영장 등 대단위 물놀이 시설 이용 고객들을 대상으로 바캉스 용품 보관에 필요한 지퍼백을 무료로 증정하는 이벤트를 펼친다. 행사장에서는 물에 젖은 수영복 등을 담아올 수 있도록 더블 지퍼백을 증정하고 여행의 추억을 간직하라는 의미로 즉석 사진도 찍어 지퍼백에 담아준다. 이번 행사는 주로 주방에서 사용하는 지퍼백을 일상 생활에서 다용도로 활용할 수 있게 새로운 사용법을 고개들이 현장에서 직접 체험하도록 기획됐다. 한국존슨 지퍼락 마케팅팀 안영애 ...

    한국경제 | 2009.08.05 00:00 | show

  • 식품·주류업계,찾아가는 휴가지 마케팅 눈길

    ... 사탕,과자포장,상자,CM송 등 과자와 관련된 친근하고 익숙한 소재를 각자의 독특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결합시켜 작품을 만들었으며 전시회 관람료는 무료다.박경진 해태제과 마케팅팀장은 “휴가지에서 상상 속 과자나라를 체험하면서 이색 추억을 남길 수 있도록 이 전시회를 기획했다”고 말했다. 디아지오코리아는 올 여름을 RTD 음료인 '스미노프'로 지난달 24일부터 한 달간 해운대와 경포대 해수욕장에서 시음행사를 열고 있다.롯데주류BG의 '처음처럼'도 경포대 해수욕장에서 ...

    한국경제 | 2009.08.05 00:00 | 최진석

  • thumbnail
    [스타ON] 2NE1│“무대 위에서는 연습한 걸 다 까먹고 논다”

    ... 무대에서나 연기를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그래서 약간 과하다는 얘기도 들어서 좀 자제를 하려고 한다. 하하. 필리핀의 팬들이 무척 자랑스러워하더라. 다라 : 실시간으로 모니터 해주고. 선물도 보내줘서 고맙다. 친구들도 워낙 많고 추억도 많아서 고향 같은 생각이 들기도 한다. 필리핀에서 엄청난 인기를 얻다 YG에 들어왔다. 결정이 어렵지 않았나. (정직한) 다라 : 원래 꿈이 가수였고, 제대로 된 음악을 하고 싶어서 별 고민이 없었다. 나이를 좀 먹어가긴 ...

    텐아시아 | 2009.08.04 14:44 | 편집국

  • 곤지암리조트, 여름휴가철 체험이벤트 진행

    ... 밤과 뜨거운 낮을 아름다운 영상과 음악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이국적인 스파코스입니다. 갤러리 다르에서는 아트체험 토피어리 만들기를 컨벤션홀에서는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영화를 무료로 상영합니다. 이밖에 리조트의 추억을 담는 페이스페인팅과 마술, 요술풍선 강좌 등 다채로운 체험 이벤트를 8월 첫째주에 즐길 수 있습니다. 문의: 02-3777-2104 / www.konjiamresort.co.kr 박영우기자 ywpark@wowtv.co....

    한국경제TV | 2009.08.04 00:00

  • "동해안 바닷물이 너무 차가워요"

    ... 정도"라며 "냉수대는 바람의 영향을 많이 받아 언제 끝날지 예측하기도 쉽지 않다"라고 말했다. 친구들과 피서를 즐기던 김모(21.여) 씨는 "바닷물에 들어갔다 나오면 차가워 이가 떨릴 정도였지만 그래도 과감히 물에 뛰어들어 추억을 만들었다"며 "아쉽기는 하지만 백사장은 시원해서 피서에는 제격"이라고 말했다. 수상안전요원인 최모(23) 씨도 "바닷물이 차가워 오래 들어가 있기 쉽지 않다"며 "특성상 바닷물에 자주 드나드는 우리도 보온을 위해 밖에서는 옷을 ...

    연합뉴스 | 2009.08.0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