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371-68380 / 73,39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인영, '카이스트' 굿바이…"두혁아~ 평생 우정 변치말자!"

    ... 방영되는 생애 첫 M.T의 마지막밤 회에서 서인영은 "친구들은 나에게 있어 큰 행운이었다”며 그간의 각별한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서인영은 “내 인생에 M.T는 이번이 처음이었다. 이 자리에 함께 해 준 친구들에게 고맙다”며 “추억을 만들 때 마다 슬프다는 생각이 든다. 그 이유는 이제 함께 할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아 아쉬운 마음이 크기 때문이다. 고마웠다”고 남다른 마음을 전했다. 또한, 서인영은 생일을 맞은 두혁이를 위해 깜짝 생일파티를 준비하고 직접 선물과 ...

    한국경제 | 2008.05.29 00:00 | saram001

  • thumbnail
    최진실 “30만원 주고 야매(?)로 코수술” 깜짝 성형고백

    ... 최진실은 평소 넓대대(?)한 얼굴에 대한 콤플렉스가 있었으나 가난한 집안형편 때문에 오랜 고민 끝에 결국 어머니께 “30만원만 투자하면 몇 배로 갚겠다”며 눈물로 호소했다고. 이후 어머니와의 약속을 지켰지만 “자신에게는 가슴 아픈 추억이었다”면서 이영자에게 “그게 방송에서 할 얘기냐?”며 실랑이를 벌였다. 또 “사실 이영자는 밤무대에서도 20년 동안 내 얘기가 레퍼토리”라며 “'여자는 자신(이영자)이 최고'라며 '최진실 같은 여자는 애 낳는 것도 힘들다'고 ...

    한국경제 | 2008.05.29 00:00 | minniee

  • thumbnail
    성형고백 당한 최진실 "이영자, 그게 방송에서 할 얘기냐?"

    ... 최진실은 평소 넓대대(?)한 얼굴에 대한 콤플렉스가 있었으나 가난한 집안형편 때문에 오랜 고민 끝에 결국 어머니께 “30만원만 투자하면 몇 배로 갚겠다”며 눈물로 호소했다고. 이후 어머니와의 약속을 지켰지만 “자신에게는 가슴 아픈 추억이었다”면서 이영자에게 “그게 방송에서 할 얘기냐?”며 실랑이를 벌였다. 또 “사실 이영자는 밤무대에서도 20년 동안 내 얘기가 레퍼토리”라며 “'여자는 자신(이영자)이 최고'라며 '최진실 같은 여자는 애 낳는 것도 힘들다'고 ...

    한국경제 | 2008.05.28 00:00 | kkh

  • thumbnail
    최진실 “엄마한테 눈물로 호소해 30만원 주고 무면허 코수술”

    ... 이야기를 밝혔다. 최진실은 평소 '택시'를 즐겨본다며 성형외과의가 택시에 탑승했던 방송에서 이영자가 "내 친구 중에 30만원을 주고 야매(무면허)로 코 수술을 한 친구가 있다"고 말한 부분을 듣고 놀랐다며 "나에게는 가슴 아픈 추억이다. 그게 방송에서 할 얘기냐"며 이영자와 실랑이를 벌였다. 이어 최진실은 "어렸을 때부터 연기자가 꿈이었지만 평소 넓대대(?)한 얼굴에 대한 콤플렉스를 갖고 있었다"며 "가난한 집안형편 때문에 오랜 고민 끝에 결국 어머니에게 ...

    한국경제 | 2008.05.28 00:00 | minniee

  • thumbnail
    최진실 “30만원 투자하면 몇배로 갚겠다며 엄마 졸라 코수술” 고백

    ... 이야기를 밝혔다. 최진실은 평소 '택시'를 즐겨본다며 성형외과의가 택시에 탑승했던 방송에서 이영자가 "내 친구 중에 30만원을 주고 야매(무면허)로 코 수술을 한 친구가 있다"고 말한 부분을 듣고 놀랐다며 "나에게는 가슴 아픈 추억이다. 그게 방송에서 할 얘기냐"며 이영자와 실랑이를 벌였다. 이어 최진실은 "어렸을 때부터 연기자가 꿈이었지만 평소 넓대대(?)한 얼굴에 대한 콤플렉스를 갖고 있었다"며 "가난한 집안형편 때문에 오랜 고민 끝에 결국 어머니에게 ...

    한국경제 | 2008.05.28 00:00 | minniee

  • thumbnail
    조용필 데뷔 40년 기념콘서트‥5만 관객 '국민오빠 弼' 꽂히다

    ... 기립한 관객은 자리를 뜨지 않았다. 다시 무대에 오른 조용필이 '킬리만자로의 표범''미지의 세계''여행을 떠나요'로 앙코르 곡을 선사했다. 관객들은 여전히 조용필을 연호하며 자리를 지켰다. 그가 두 번째 앙코르로 무대에 나와 '추억속의 재회''그대 발길 머무는 곳에'를 열창한 후에야 공연은 끝났다. 이날 잠실 종합경기장엔 조용필 콘서트에 5만여명,프로야구 기아-LG 전 관중 3만여명에 유동인구까지 합해 10만명에 가까운 시민들이 몰려들었다. 근처 도로는 밤 늦게까지 ...

    한국경제 | 2008.05.25 00:00 | 박신영

  • 초여름 무더위 피해 '산으로' '물로'

    ... 못한 시민들로 북적거렸다. 강원도 평창군 대하리 `산채 으뜸마을'에서 열린 산나물 축제장에도 축제 마지막 날을 맞아 관광객들이 직접 산나물 채취와 루어와 견지 낚시, 송어 맨손잡기, 다슬기 잡기 등 각종 체험행사에 참가하며 추억거리를 만들었다. 한편 영농철을 맞은 농촌 들녘에서는 농민들이 이른 아침부터 모내기와 과일 솎는 작업 등을 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기상청 관계자는 "더운 날씨는 오는 27일까지 계속되다 27일 오후 중부 지방에서부터 비가 내리기 ...

    연합뉴스 | 2008.05.25 00:00

  • thumbnail
    김종국-조성모, 23일 나란히 소집해제…가요계 컴백 '기대'

    ... 김종국은 "2년 2개월의 긴 시간이 지나갔다"면서 "많은 팬들의 응원이 기억에 남는다. 그분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빠른 시일 내에 컴백하도록 할 것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김종국은 "입대 전 윤은혜와 활동하면서 많은 추억들이 있었다"면서 "보다 훌륭한 배우로 성장해 너무 기쁘다"라고 축하의 말을 아끼지 않았다. 특히 김종국은 "조성모도 건강히 잘 마무리 지었으면 좋겠다"면서 "가요계 함께 컴백해 잘 됐으면 한다"고 동료애를 과시하기도 했다. 이날 ...

    한국경제 | 2008.05.23 00:00 | saram001

  • thumbnail
    [포토] 김종국 "은혜야~ 오빠 제대했다!"

    ... 오전 9시 서울 용산구청에서 2년 2개월의 군복무를 마친 가수 김종국이 소집해제 신고를 마친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절친한 윤은혜에게 한마디 하라는 취재진의 요구에 웃음 터뜨리고 있다. 김종국은 "입대 전 윤은혜와 활동하면서 많은 추억들이 있었다"면서 "보다 훌륭한 배우로 성장해 너무 기쁘다"라고 축하의 말을 전했다. 김종국은 지난 2006년 3월 입소해 용산 효창종합사회복지관에서 공익근무요원으로 군복무했다. 이날 퇴소한 김종국은 잠시 휴식기를 가진 후 올 가을께 ...

    한국경제 | 2008.05.23 00:00 | saram001

  • thumbnail
    김종국 "윤은혜 훌륭한 배우로 성장해 기뻐"

    ... 오전 9시 서울 용산구청에서 2년 2개월의 군복무를 마친 가수 김종국이 소집해제 신고를 마친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절친한 윤은혜에게 한마디 하라는 취재진의 요구에 웃음 터뜨리고 있다. 김종국은 "입대 전 윤은혜와 활동하면서 많은 추억들이 있었다"면서 "보다 훌륭한 배우로 성장해 너무 기쁘다"라고 축하의 말을 전했다. 김종국은 "2년 2개월이라는 긴 시간이 어느새 흘러갔다"군복무를 마친 소감을 밝히며 "하루 일과가 끝나면 운동밖에 할게 없어 운동과 함께 지냈다"라며 ...

    한국경제 | 2008.05.23 00:00 | lees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