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431-68440 / 73,3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효녀' 호란, 어머니 위해 감동의 '천원의 만찬' 선사

    ... 데이트를 하며 그간 말하지 못했던 특별한 사연을 공개했다. 클래지콰이 호란은 최근 어쿠스틱 그룹 이바디를 결성해 활동하고 있다. 호란의 어머니는 소아마비로 인해, 한쪽 다리가 불편한 상태. 호란은 어머니를 위해 직접 준비한 추억의 도시락을 선물하며, 그동안 어머니에게 전할 수 없었던 사랑의 마음을 전했다. 제작진은 "호란의 진솔한 모습이 인상 깊었다며, 어머니에 대한 사랑을 엿볼 수 있는 가슴 따뜻한 시간이었다"고 전했다. 한편, '만원의 행복'에 ...

    한국경제 | 2008.04.19 00:00 | show

  • 블랙번전 앞둔 박지성, 우승 메달을 향하여

    ... 26일에는 첼시와 정규리그 36차전이 기다리고 있다. 선수들의 체력 안배가 절실한 시점인 만큼 알렉스 퍼거슨 맨유 감독은 뒤늦게 부상에서 복귀해 아직 체력이 충만한 박지성을 중용할 공산이 크다. 박지성은 블랙번과 대결에서 좋은 추억과 잊고 싶은 기억을 함께 갖고 있다. 지난 시즌인 작년 4월1일 블랙번과 31라운드 홈경기에서 1골 1도움을 올리며 펄펄 날았다. 맨유 입단 이후 골 감각이 최절정에 올랐던 때였다. 하지만 박지성은 이 경기에서 무릎을 다쳤고 수술과 ...

    연합뉴스 | 2008.04.17 00:00

  • thumbnail
    와타나베 켄, 아들 '속도위반' 덕에 48세 할아버지 된다

    ... 아내가 임신 5개월째로 오는 8월에 출산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같은 사실은 와타나베 켄의 큰딸 와타나베 안즈(渡邊杏ㆍ22)가 아사히TV의 프로그램 '데쓰코의 방'에 출연해 가족의 근황을 전하다 오빠의 '속도위반' 결혼 사실을 공개하며 알려지게 됐다. 한편, 와타나베 켄은 '라스트 사무라이' '배트맨 비긴즈' '게이샤의 추억' 등 일본을 대표하는 국제파 배우로 한국팬들에게도 잘 알려져 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4.16 00:00 | saram001

  • [볼록렌즈] MB,뉴욕증권거래소 개장 알리는 골든벨 타종

    ○…MB,뉴욕증권거래소 개장 알리는 골든벨 타종.자본주의 심장부서 '신고합니다' 통과의례.돌아와선 '경제 살려낼 비책 찾았다' 골든벨 울려주길. ○…중기청,법인 설립에서 인ㆍ허가까지 원스톱 창업 지원키로.어디선가 들어봤던 추억의 레코드판.발표만 있고 실천없는 원스톱 서비스 이제 그만. ○…중국 1,2월 농산물 순수입국 전환.중국발 글로벌 애그플레이션 폭풍전야.지갑 두툼해진 왕서방들 먹고 싶은 것 오죽 많을까.

    한국경제 | 2008.04.16 00:00 | 남궁덕

  • thumbnail
    1020세대 UCC 멀티샵이 뜬다

    2030세대들이라면 학창 시절 연인과의 스티커 사진샵 에서의 설렜던 추억을 한 번쯤은 가지고 있을 것이다. 하지만 지금의 1020세대들은 잠깐의 추억을 1장의 사진에 담는 것에 만족하지 못한다. UCC라는 새로운 영상 문화 콘텐츠를 적극적으로 즐기고 활용할 줄 안다. 그래서 등장한 영상 엔터테인먼트 전문 기업(UCC제작 업체) 무빙스타의 '펀펀블루'는 현장에서 동영상 촬영 후 직접 다채로운 편집과 효율적인 동영상 관리를 UCC멀티샵을 ...

    한국경제 | 2008.04.15 00:00 | aile02

  • thumbnail
    서울시 'U-투어' 서비스…웹 사이트와 휴대폰 연계

    ... 찍어 올리고,미리 올려둔 사진이나 동영상 UCC(사용자제작콘텐츠) 등을 볼 수도 있다. 예컨대 명동 '허브'에서 미디어 보드에 장착된 카메라에 포즈를 잡고 사진을 찍으면 이를 바로 친구들에게 메일로 보낼 수 있다. 여행의 추억을 실시간으로 공유할 수 있는 것.연인과 함께하는 여행이라면 여행 전 웹 사이트에 올려둔 '사랑 메시지'를 '허브'에서 보여주는 낭만을 계획할 수도 있다. U-투어로 여행을 하면 별도의 여행 기록을 남겨두지 않아도 된다. 휴대폰에 ...

    한국경제 | 2008.04.15 00:00 | 박동휘

  • thumbnail
    정형돈 "사오리를 위해 내가 변하겠다"

    ... 이들의 모습은 다음주 6회에서 방송될 예정이여서 더욱더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방송이 나간후 시청자들은 알렉스와 신애의 다정한 모습을 보고 부러움을 보내고 있다. 신애는 인터뷰 과정에서 "시간이 지나서 그 시간을 다시 추억할 수 있게 해주는 사람, 그런 사람이라면 더 좋잖아요" 라며 "이 사람만큼은 나한테 늘 좋은 기억과 추억을 만들어 주는 사람"이라며 행복한 심정을 드러냈다. 알렉스도 인터뷰에서 "조심스럽게 시작을 해서 그런 건지 그 친구가 보여주는 ...

    한국경제 | 2008.04.15 00:00 | aile02

  • thumbnail
    '우리 결혼했어요' 신애 “난 행복해~” ‥ 알렉스도 '이심전심'?

    ... 위해 '수요일엔 빨간 장미를'을 로맨틱하게 불러줘 여성 시청자들의 부러움을 샀다. 이어서 알렉스는 앞치마에 숨겨뒀던 꽃 한 송이를 꺼내 신애에게 건내줘 신애를 감동시켰다. 이날 신애는 인터뷰에서 "시간이 지나서 그 시간을 다시 추억할 수 있게 해주는 사람, 그런 사람이라면 더 좋잖아요" 라며 "이 사람만큼은 나한테 늘 좋은 기억과 추억을 만들어 주는 사람"이라며 알렉스로 인해 행복해진 심정을 드러냈다. 알렉스도 인터뷰에서 "조심스럽게 시작을 해서 그런 건지 ...

    한국경제 | 2008.04.15 00:00 | leesm

  • thumbnail
    신애-알렉스, 완벽한 신혼 "우리가 표본"

    ... 일들에 지루해진 신애는 알렉스에게 노래를 부탁하는 모습과 함께 양푼 비빔밥을 만덜어 먹는 모습 등으로 다정한 신혼의 모습을 연출했다. 로맨티스트 알렉스의 선물에 흐뭇해 하던 신애는 인터뷰 과정에서 "시간이 지나서 그 시간을 다시 추억할 수 있게 해주는 사람, 그런 사람이라면 더 좋잖아요" 라며 "이 사람만큼은 나한테 늘 좋은 기억과 추억을 만들어 주는 사람"이라며 행복한 심정을 드러냈다. 알렉스도 인터뷰에서 "조심스럽게 시작을 해서 그런 건지 그 친구가 보여주는 ...

    한국경제 | 2008.04.15 00:00 | saram001

  • 천천히, 세 번 이상, 자유롭게

    ... 세계적인 인물들과 언제든지 어울릴 수 있거나, 최고의 학문을 마음대로 휘저을 수 있는 수준이라면 얼마나 좋을까? 필자가 어렸을 때는 나라 형편도 좋지 않았고, 하루 세끼 밥 먹고 살기도 힘든 시대였기 때문에 어려운 일이 많았던 추억(?)을 잊을 수 없다. 그러나 이젠, 필자도 자유로울 수 있는 게 몇 가지 있어 행복하다. 첫째, 읽고 싶은 책을 자유롭게 읽을 수 있는 게 기쁘고 감사하다. 특히, 세 번 이상, 천천히 읽고 싶은 책을 선택할 수 있는 게 ...

    The pen | 2008.04.14 09:22 | 홍석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