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461-68470 / 70,8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놀이공원, 풍성한 `설 잔치'

    ... 줄타기 명인 권원태씨의 외줄타기 묘기 등이 23일 가든스테이지에서 열린다. 대형 윷놀이와 널뛰기 등을 즐길 수 있는 `민속놀이 한마당'과 딱지치기를 비롯해 물방개 놀이와 엿치기 등 60-70년대 많이 즐겼던 놀이들을 재현하는 `추억의 놀이터'가 21-25일 운영된다. 설 당일인 22일에는 고전 해학극 `호생전' 무료 공연도 준비됐다. 원숭이띠와 주한 외국인에게는 이달 말까지 자유이용권을 50% 할인해준다. (서울=연합뉴스) 이정진기자 transil@yn...

    연합뉴스 | 2004.01.18 00:00

  • [배구 V투어] 내달 14일 추억의 올스타전

    장윤창, 유중탁, 이상렬, 김호철, 하종화 등 한시대를 풍미했던 추억의 배구 스타들이 다음 달 14일 백구 코트에 돌아온다. 대한배구협회와 KT&G V투어 2004 마케팅 주관대행사 옥타곤코리아는 배구 팬들을 위한 이벤트 경기로 2월 14일 잠실체육관에서 추억의 올스타전과 남녀 올스타전을 열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올 시즌 첫 선을 보이는 추억의 올스타전은 80년대 조직력 배구의 대명사로 슈퍼리그를 휩쓸었던 고려증권 전 멤버들로 구성한 팀과 ...

    연합뉴스 | 2004.01.16 00:00

  • [일요 하이라이트] (18일) '러브레터' 등

    ... 우승한 루이는 유명인사가 된 후 자신의 또다른 면을 발견하게 된다. □ TV는 사랑을 싣고 (KBS2 낮 12시) =어린시절 친구의 생일잔치가 마냥 부러웠던 가수 김장훈. 생일이면 더 울적해지곤 했던 장훈에게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준 소녀가 있었다. 난생처음 생일을 기억해준 소녀 공경숙이다. 또 지난 87년 예일 여고 앞의 유명한 떡볶이 집의 톡톡 튀는 DJ 김장훈에겐 열성적인 팬클럽이 있었다. 그중에서도 열성팬을 자청했던 사람이 바로 예일여고 ...

    한국경제 | 2004.01.16 00:00

  • 로테르담영화제 심사위원에 장선우씨

    장선우 감독이 21일 네덜란드에서 막을 올리는제33회 로테르담 국제영화제의 경쟁부문인 타이거상(VPRO Tiger Awards) 심사위원으로 위촉됐다. 이 영화제의 메인 프로그램에는 봉준호 감독의 `살인의 추억', 장준환 감독의 `지구를 지켜라', 김기덕 감독의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겨울', 김진아 감독의 `그 집 앞'이 초청됐으며 단편부문에서 박경목 감독의 `후회해도 소용없어'가 상영된다. 김홍준 감독의 `나의 한국영화:에피소드 1∼4'는 ...

    연합뉴스 | 2004.01.16 00:00

  • 최유신 전 리타워텍 회장, 싸이더스 인수

    ... 16일 업계에 따르면 최유신 전회장이 운영하는 스팩맨그룹(본사 홍콩)의 자회사인 씨큐리콥[052640]은 지난 14일 이사회를 열어 영화제작사인 싸이더스를 40억원에100% 인수할 것을 결의했다. 싸이더스는 지난해 '살인의 추억', '싱글즈' 등을 제작, 흥행에 성공한 국내 최대규모의 영화 제작사로 오는 16일 '말죽거리잔혹사'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허원혁 씨큐리콥 대표는 "씨큐리콥은 싸이더스 인수를 통해 국내 엔터테인먼트사업에 진출하게 됐다"면서 "싸이더스는 ...

    연합뉴스 | 2004.01.16 00:00

  • 아주 창피스러운 첫 경험의 가치

    ... 당해 본 사람만이 알 수 있다. 발품을 팔고 자존심을 뭉개며 뛰어 다녀도, 아무도 책을 만들어 주려고 하지 않아, 할 수 없이 인쇄소를 찾아 가서 내 돈을 주고서라도 겉표지 한 장 달랑 씌워오면서 당하는 수모는 훗날 아름다운 추억일 수 있다. 책 같지도 않은 책을 책꽂이 옆에 쌓아 놓고 원망스러운 눈으로 바라보다가, 그래도 기특한 생각이 들어 자주 눈이 가고, 자꾸만 펼쳐 보면서, 또 다른 꿈을 꿀 수 있다는 건 아직 희망이 있기 때문이다. 그 얄팍한 욕망을 ...

    The pen | 2004.01.15 15:04 | 홍석기

  • 아주 창피스러운 첫 경험의 가치

    ... 당해 본 사람만이 알 수 있다. 발품을 팔고 자존심을 뭉개며 뛰어 다녀도, 아무도 책을 만들어 주려고 하지 않아, 할 수 없이 인쇄소를 찾아 가서 내 돈을 주고서라도 겉표지 한 장 달랑 씌워오면서 당하는 수모는 훗날 아름다운 추억일 수 있다. 책 같지도 않은 책을 책꽂이 옆에 쌓아 놓고 원망스러운 눈으로 바라보다가, 그래도 기특한 생각이 들어 자주 눈이 가고, 자꾸만 펼쳐 보면서, 또 다른 꿈을 꿀 수 있다는 건 아직 희망이 있기 때문이다. 그 얄팍한 욕망을 ...

    The pen | 2004.01.15 15:04

  • [작지만 강한기업] (주)스탭스 ‥ 아웃소싱 대표기업 등극

    ... '스탭스아카데미'과 인터넷을 활용한 전자결제 시스템은 물론 전자사보(www.staffzine.co.kr)를 통한 커뮤니케이션 활성화로 직원들의 업무 효율과 능력 향상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스탭스의 진정한 자산은 바로 인재다. 추억을 만드는 것에도 소홀히 하지 않는다. 애사심과 팀웍 강화를 위해서는 함께한 좋은 추억이 많아야 된다는 취지 아래 먹고 마시는 회식(會食)문화를 탈피, 만남이 즐겁고 보람된 다양한 행사의 활성화를 통해 '회락(會樂)문화'를 만들어 ...

    한국경제 | 2004.01.15 00:00

  • [겨울여행] 다시 찾은 바닷가 바람이 반겨주네

    ... 그래도 겨울은 겨울이다. 바람은 여전히 맵다. 매운 바람을 온몸으로 맞을 수 있는 바다로 간다. 그곳엔 하얀 모래밭,모래밭을 넘실대는 파도,그리고 파도와 술래잡기를 하는 아이들과 연인들의 웃음이 있다. 깔끔하고 아련한 추억을 만들어 줄 겨울바닷가를 살펴본다. [ 화진포 (강원 고성) ] 화진포는 승용차로 서울에서 5시간이면 닿는다. 화진포는 백사장 길이가 1.7㎞다. 연인이나 가족끼리 손을 잡고 거닐기에 적당하다. 이 곳의 모래는 조개껍질과 ...

    한국경제 | 2004.01.14 00:00

  • 영화 '내 사랑 싸가지' 하지원 교복차림 변신

    ... 받자마자 한 시간 만에 독파했을 정도로 재미있었어요. 하지만 제가 이 영화에 욕심을 낸 건 나이가 더 들기 전에 교복을 꼭 입어보고 싶었기 때문이지요. 고등학교 졸업하자마자 방송계로 뛰어들어 정신없이 지내다보니 교복 시절의 추억이 아득하거든요." 하지원(25)은 16일 개봉 예정인 `내 사랑 싸가지'(제작 포이보스ㆍ제이웰 엔터테인먼트)에서 교복 차림으로 발랄한 모습을 뽐낸다. `가위'와 `폰'으로 `호러 퀸'이라는 별명을 얻은 데 이어 `색즉시공'으로 ...

    연합뉴스 | 2004.01.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