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461-68470 / 73,4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연기자 김지석 " 첫키스는 문화충격이었다"

    ... 지난 13일 저녁 KBS 2 '신동엽, 신봉선의 샴페인-허락해주세요' 녹화현장에 참여한 김지석은 첫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시작했다. 김지석은 첫 사랑 상대가 영국 유학시절 만난 외국인 '레베카'였다고 말하며 "사실 첫 키스의 추억은 부끄럽다. 그녀에게 비상구 계단에서 첫 키스를 당했다."라며 "입술만 닿을 줄 알았는데, 뭔가가 쑥 들어와 깜짝 놀랐다"고 솔직히 말했다. 이어서 그는 자신의 첫 키스가 문화충격이라고 말하며 혼자 키스하는 연습을 해봤다는 솔직 ...

    한국경제 | 2008.05.15 00:00 | saram001

  • 박용하, '온에어' 종영 기념 팬미팅

    ... 정식 팬 미팅을 열기로 했다"고 전했다. 박용하는 "'온에어' 첫회 때도 팬들이 함께 모여 방송을 보는 자리를 마련했는데 그때는 촬영 스케줄 때문에 참석을 못해 무척 아쉬웠다. 그래서 이번 종방 이벤트에는 꼭 참석하고 싶었다"면서 "극중 이경민 PD로 지냈던 6개월이 너무 행복했다. 박용하와 이경민을 사랑해주고 특별한 이벤트로 좋은 추억을 갖게 해 준 팬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pretty@yna.co.kr

    연합뉴스 | 2008.05.14 00:00

  • thumbnail
    장혁, 한류의 중심에 우뚝 서다

    ... 맞아주셔서 얼마나 감사한지 모르겠어요. 이번 팬미팅에도 정말 많은 분들이 멀리서부터 찾아와 주셔서 정말 너무 감동했고 또 너무 감사합니다. 오늘 여러분과 함께 한 정말 유쾌하고 즐거운 이 시간을 감사한 기억으로, 또 소중한 추억으로 제 안에 간직하고 돌아갈게요. 앞으로 작품을 통해, 그리고 이런 자리를 통해 자주 뵐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여러분 사랑합니다.” 라고 팬미팅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5.14 00:00 | kkh

  • thumbnail
    권지예씨 '붉은 비단보' 출간 ‥ "현실과 예술의 '아름다운 공존' 녹여냈죠"

    ... 자신이고 싶은 마음을 담아 주인공이 직접 지은 이름이다. 그는 예술가로서 자유로운 삶을 꿈꾸지만 현실과 열정의 균형을 중시했던 냉철한 여성이기도 하다. 소설 속의 붉은 비단보는 항아가 정인이었지만 신분 차이로 헤어진 준서를 추억하며 그린 그림과 쓴 글을 담아 둔 보자기다. 작가는 조선시대 여성 예술가인 신사임당의 외면적인 생을 주요 모티프로 불러들였다. 소설가 정이현의 표현대로 '누구나 알지만 아무도 모르는' 신사임당의 이면을 상상으로 복원해낸 것.자유를 ...

    한국경제 | 2008.05.14 00:00 | 박신영

  • 강원 산간 때늦은 눈…설악산 대청봉 11㎝

    ... 피어난 야생화와 이색적인 멋을 연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오전에는 영하 1.5도까지 떨어지는 등 겨울의 기온을 보이면서 발목까지 빠질 정도의 눈이 쌓이자 곤돌라를 타고 발왕산을 오른 관광객들은 눈사람을 만드는 등 눈 터널을 이룬 숲을 거닐며 환상적인 추억을 만들었다. 한편 강원지방기상청은 강원 일부 산간지역에 상층 한기의 남하로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눈이 왔다고 밝혔다. (속초연합뉴스) 유형재 이종건 기자 momo@yna.co.kr

    연합뉴스 | 2008.05.13 00:00

  • thumbnail
    김연아 선수 "아이스링크 불타길 기도해"

    ... 연습하다 스케이트를 창 밖으로 던지고 싶다는 생각을 해본 적도 있다"라며 "아이스링크가 불에 타버리면 좋겠다라고 생각한 적도 많다"고 고백해 선수로 활동하며 힘들었던 때를 털어놨다. 계속되는 훈련과 국제시합 등으로 학창시절 추억이 별로 없다는 그녀. 김연아 선수는 "수학여행을 한번도 가보적이 없다. 사생활이 너무 오픈되어 있어 사소한 것까지 모두 가시화 된다"라며 고충을 풀어놨다. 이어서 그녀는 "하지만 처음 피겨를 시작한 7살 때로 돌아가도 다시 피겨를 ...

    한국경제 | 2008.05.13 00:00 | aile02

  • thumbnail
    “군것질값 벌려다가 일커져 대형 콘서트”…'1박2일' 등장에 충주대가 들썩

    ... 잘못 든 이수근, 은지원, MC몽 팀은 문경이 아닌 충주로 빠져 충주대 축제현장에 즉흥적으로 함께했다. 이들은 군것질 값을 벌어보고자 조그만 게릴라 콘서트를 준비했지만 교내 방송을 들은 학생들이 대거 몰려들며 대형 콘서트가 됐다. 이에 은지원, MC몽, 이수근의 SOS를 받은 강호동, 김C, 이승기가 콘서트에 합류하여 '추억속의 그대' '무조건' 등을 부르면 열광적인 콘서트를 선보였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5.12 00:00 | minniee

  • thumbnail
    충주대간 '1박 2일' 초절정 인기 실감

    ... 길을 잘못 든 이수근, 은지원, MC몽 팀은 문경이 아닌 충주로 빠져 충주대 축제현장에 즉흥적으로 함께한다. 이들은 군것질 값을 벌어보고자 조그만 게릴라 콘서트를 준비했지만 교내 방송을 들은 학생들이 대거 몰려들며 대형 콘서트가 됐다. 이에 은지원, MC몽, 이수근의 SOS를 받은 강호동, 김C, 이승기가 콘서트에 합류하여 '추억속의 그대' '무조건' 등을 부르면 열광적인 콘서트를 선보였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5.12 00:00 | kkh

  • thumbnail
    1박2일 충주대서 대형콘서트 방불케한 '게릴라 콘서트'로 대박

    ... 조그만 게릴라 콘서트를 계획한 것과 달리 교내 방송을 들은 학생들이 노천극장에 대거 몰려들며 대형 콘서트장을 방불케했다. 이에 은지원, MC몽, 이수근의 SOS를 받은 강호동, 김C, 이승기가 콘서트에 합류하여 'Adios' '서커스' '추억속의 그대' 등 자신들의 노래를 부르는가 하면 얼마 전 '전국노래자랑에 참가해 특별인기상을 받았던 '무조건' 등을 부르면서 열광적인 무대를 선보였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5.12 00:00 | shyremon

  • thumbnail
    [호주 코란 코브 아일랜드 리조트] 부자들의 웰빙천국…해양스포츠는 '덤'

    ... 레스토랑에서 요리를 해주기도 한다. 22㎞에 달하는 서핑 해변에서 안전요원과 함께 서핑과 부기 보트를 즐길 수도 있다. 초보자도 쉽게 배울 수 있는 부기 보트 장비는 리조트 내 자전거 대여 센터에서 빌릴 수 있다. 좀 더 특별한 추억쌓기를 원하면 수상 비행기나 '4WD 낚시'가 좋겠다. 수상 비행기는 골드 코스트까지 날며 청명한 하늘과 푸른 바다,그리고 골드 코스트의 스카이라인과 명소들을 한눈에 보는 재미를 선사한다. 4WD 낚시는 4륜 구동 지프를 타고 하는 이색 ...

    한국경제 | 2008.05.12 00:00 | 김재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