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471-68480 / 73,4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노벨문학상 수상 오르한 파무크 "소통하고 싶어 글을 쓴다"

    ... 학살한 터키 정부의 책임과 예술가와 지식인에 대한 억압을 비판하면서 터키 민족주의자들로부터 테러 위협도 받고 있다. 파무크의 이번 방한은 그의 자전적 에세이 ≪이스탄불≫(민음사)의 한국어판 출간과도 맞물려 있다. '도시 그리고 추억'이라는 부제가 붙은 이 작품은 그가 이스탄불을 바라보며 느낀 감정과 유년 및 청년시절의 개인사를 담았다. 그는 "한국으로 오기 직전 6년에 걸쳐 써온 600쪽 분량의 소설 ≪순수 박물관≫을 끝냈다"면서 "1975년부터 지금까지 ...

    한국경제 | 2008.05.12 00:00 | 박신영

  • thumbnail
    1박2일 충주대서 인기 실감

    ... 길을 잘못 든 이수근, 은지원, MC몽 팀은 문경이 아닌 충주로 빠져 충주대 축제현장에 즉흥적으로 함께한다. 이들은 군것질 값을 벌어보고자 조그만 게릴라 콘서트를 준비했지만 교내 방송을 들은 학생들이 대거 몰려들며 대형 콘서트가 됐다. 이에 은지원, MC몽, 이수근의 SOS를 받은 강호동, 김C, 이승기가 콘서트에 합류하여 '추억속의 그대' '무조건' 등을 부르면 열광적인 콘서트를 선보였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8.05.11 00:00 | kkh

  • 관광명소로 자리 잡은 베이징올림픽 '새 둥지'

    ... 가득했다. 지난 달 18일 베일에 쌓여있던 궈자티위창 내부가 잠깐 공개된 이후 주변은 공사가 끝나지 않아 다시 예전처럼 주요 출입구마다 제복을 차려 입은 공안들이 삼엄한 검문검색을 펼치고 있다. 하지만 주경기장을 배경으로 소중한 추억을 새기려는 시민들의 행렬이 이어지면서 주변은 교통 체증이 빚어질 정도였다. 철조망 사이로 사진을 찍기 위해 보도블록이나 흙더미 위에서 디지털 사진기나 캠코더를 들고 있는 관광객도 자주 보였다. 또 전망이 좋은 주변 육교 위에도 수백 ...

    연합뉴스 | 2008.05.11 00:00

  • thumbnail
    한국 패션디자이너 퀼트 본고장 미국서 대상

    ... 예술성이 새롭게 부각되면서 새로운 디자인의 영역으로 큰 주목을 받고 있다. 윤씨는 지난달 23-26일 켄터키주(州) 파두카의 '루터 F 칼슨 포리버스 센터'에서 열린 제24회 전미퀼트협회(AQS) 퀼트 콘테스트에 '파리, 20대의 추억'이라는 작품을 출품해 의상 부분 대상과 관람객들이 뽑은 인기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윤씨의 작품은 10여 가지의 면 소재를 활용해 100여개의 조각잇기 방식으로 만들어졌는데 이번 대회의 심사위원들로부터 비가 온 뒤 샹젤리제 거리의 ...

    연합뉴스 | 2008.05.11 00:00

  • thumbnail
    서인영 '카이스트' 응원차 소속사 연예인 총출동!

    ... 올라 '오~ 카이스트'를 함께 열창하는 등 축제 분위기를 한껏 띄우기도 했다. 자신을 받아 준 카이스트에 대한 고마운 마음과 수업을 잘 들을 수 있도록 옆에서 조언과 도움을 아끼지 않았던 카이스트 교수님, 학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하기 위한 것으로 서인영은 직접 쥬얼리의 다른 멤버들이나 V.O.S, 팝핀현준 등을 섭외 하는 열성을 보이기도 했다. 서인영의 카이스트 연출을 맡고 있는 김용범 PD는 “지금이 대학 축제 시기이기 때문에 가수들에게는 한창 바쁜 ...

    한국경제 | 2008.05.11 00:00 | kkh

  • [책꽂이] '50세에 발견한 쿨한 인생' 등

    ... 나이든다는 것(사이토 시게타 지음,신병철 옮김,리수)=일본 정신과 전문의가 인생의 행복을 끝까지 누리는 노하우를 들려준다. ◇돌아오지 않는 2루주자(김은식 지음,풀로엮은집)=야구광인 저자가 프로야구 선수 34명의 이야기와 추억을 풀어냈다. ◇반 룬의 예술사(헨드리크 빌렘 반 룬 지음,남경태 옮김,들녘)=건축 미술 음악 연극 등 예술의 전 분야를 망라하고 역사적 배경까지 충실하게 담은 예술사의 명저.◇다윈의 플롯(질리언 비어 지음,남경태 옮김,휴머니스트)=다윈의 ...

    한국경제 | 2008.05.09 00:00 | 고두현

  • [고두현의 책마을 편지] 아버지의 위대한 유산

    ... 눈에는 눈물이 보이지 않으나/ 아버지가 마시는 술에는 항상/ 보이지 않는 눈물이 절반'이라는 것도 알게 되지요. 그래서 아버지는 가장 '외로운 영웅'인지 모릅니다. 중학교에 들어가자마자 아버지를 여읜 아픔 때문인지,저는 즐거운 추억보다 '보이지 않는 눈물'에 더 민감합니다. 그런데 <<아버지의 위대한 유산>> (게리 스탠리 지음,김민숙 옮김,위즈덤하우스)을 읽으면서는 '알싸하면서도 풋풋한 웃음'으로 내내 행복했습니다. 20여년간 대학에서 ...

    한국경제 | 2008.05.09 00:00 | 고두현

  • thumbnail
    서인영, '카이스트' 응원차 소속사 연예인 총출동!

    ... 올라 '오~ 카이스트'를 함께 열창하는 등 축제 분위기를 한껏 띄우기도 했다. 자신을 받아 준 카이스트에 대한 고마운 마음과 수업을 잘 들을 수 있도록 옆에서 조언과 도움을 아끼지 않았던 카이스트 교수님, 학생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하기 위한 것으로 서인영은 직접 쥬얼리의 다른 멤버들이나 V.O.S, 팝핀현준 등을 섭외 하는 열성을 보이기도 했다. 서인영의 카이스트 연출을 맡고 있는 김용범 PD는 “지금이 대학 축제 시기이기 때문에 가수들에게는 한창 바쁜 ...

    한국경제 | 2008.05.09 00:00 | sin

  • 추억이 그리워…프로야구 올드 유니폼 바람

    "롯데는 `스머프' 유니폼이 더 좋았던 것 같아" "유니폼이 아니라 추억이 좋았던 것 아냐" 출범 27년째를 맞은 프로야구판에 `올드 유니폼' 바람이 고개를 들고 있다. 두산 베어스는 11일 롯데 자이언츠와 맞붙는 잠실 홈경기에서 롯데 자이언츠와 함께 양 팀이 프로야구 원년 유니폼을 입는 `추억의 올드 유니폼 행사'를 열기로 했다. 홈팀과 원정팀이 모두 올드 유니폼을 입고 경기를 펼치는 것은 이번이 처음. 하지만 각 구단들이 `올드 유니폼' ...

    연합뉴스 | 2008.05.08 00:00

  • thumbnail
    [주목! 이사람] 가수출신 딜러 김민우 ‥ 가수에서 벤츠 판매왕으로…"비결은 집중력"

    ... 같다." ―음반 활동에 미련은 없나. "방송 노출이 많은 활동은 어울리지 않는 것 같다. 당분간 앨범을 낼 생각이 없다. 라이브로 노래하는 게 좋을 것 같다. 뮤지컬은 꼭 한번 도전해 보고 싶은 분야다. 무대에서 추억의 노래를 부를 수 있으면 좋겠다. 사실 음반보다 결혼을 먼저 하고 싶다. 같이 있으면 편안한 여성이면 더 바랄 게 없다." ―목표가 있다면. "지금까지 70~80회 정도 기업체 강의를 나갔다. 주로 세일즈에 관한 내용이었다. ...

    한국경제 | 2008.05.08 00:00 | 조재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