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491-68500 / 69,7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전남 '곡성'] 추억 넘어 다가오는 가을 수채화

    오전 10시48분 전남 곡성(谷城)역. 전라선 새마을호는 예정시간에 정확히 맞춰 남원과 구례군의 중간역인 곡성역에 도착했다. 플랫폼에 발을 내딛는 순간 상큼함이 온 몸을 감싼다. 새벽 잠을 설쳐 몸은 무겁건만 평일 오전 나들이 여행에 나선다는 생각 자체만으로 즐겁기만 하다. 지난해 새로 조성했다는 곡성역은 일직선형이어서 보기에도 시원하다. 앞뒤를 둘러봐도 기차에서 내린 손님이 없다. 호젓한 분위기에 역무원이 "나홀로 여행객"을 반갑게...

    한국경제 | 2000.09.29 00:00

  • [전남 '곡성'] (주변 명소) 석곡면 보성강일대 뚝방 코스모스 만발

    ... 조성한 마을이다. 역사적으로 고증받지는 않았지만 심청 생가터를 비롯해 심청이가 목욕을 했다는 옥녀탕, 마을 한 복판에 가뭄이 들어도 사시사철 마르지 않았다는 심청샘 등이 보존돼 있다. 비오는 날, 섬진강에서의 낚시는 또다른 추억거리를 제공한다. 아름다운 경치를 배경으로 과거처럼 많은 양은 아니지만 은어와 쏘가리를 걷어올리는 낚시질은 매력적이다. 곡성의 먹거리는 흑돼지 숯불구이가 단연 으뜸이다. 양념한 흑돼지를 참나무 숯불에 구워 먹으면 부드러운 맛이 ...

    한국경제 | 2000.09.29 00:00

  • [최신 인기사이트] '리틀팍스' ; '베라카' ; '커플사랑' 등

    ... 있도록 했다. "포럼"은 사회 각계각층의 전문가들을 초빙, 다양한 전문지식과 문화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커플사랑 (iilove.com) 커플을 위한 커뮤니티 사이트. 커플들은 홈페이지를 만들어 띄울 수 있다. 홈 안에서 둘만의 추억과 이야기를 적어 놓을 수 있도록 커플노트와 사진앨범, 애인간수 다이어리 등이 있다. "iiZone" 코너에서는 전문가의 칼럼과 상담 코너가 마련돼 있으며 현재 해석남녀, 마법의 성, 미학칼럼, 플러스유 등이 진행중이다. 이밖에 ...

    한국경제 | 2000.09.28 00:00

  • [이 아침의 시] '달은 추억의 반죽덩어리' .. 송찬호

    누가 저기다 밥을 쏟아놓았을까 모락모락 밥집위로 뜨는 희망처럼 늦은 저녁 밥상에 한그릇씩 달을 띄우고 둘러앉을때 달을 깨트리고 달 속에서 떠오르는 고소하고 노오란 달 달은 바라만 보아도 부풀어오르는 추억의 반죽덩어리 우리가 이 지상까지 흘러오기 위하여 얼마나 많은 빛을 잃은 것이냐 먹고 버린 달 껍질이 조각조각 모여 달의 원형으로 회복되기까지 여기여차,밤을 굴려가는 달빛처럼 빛나는 단단한 근육덩어리 달은 꽁꽁 뭉친 주먹밥이다. 밥집위에 ...

    한국경제 | 2000.09.26 00:00

  • [20세기 고전] (3) 귄터 그라스 '양철북'

    ... 독일군에게 총살된다. 독일인 계부도 ''나''의 계략으로 사망한다. 혼자 남은 나는 난쟁이 서커스단을 전전하다 정신병원에 들어간다. ''나는 누구인가,오스카르인가 나인가,내가 영리한 것은 기억이 없기 때문,오스카르가 영리한 것은 추억이 풍부하기 때문.때문에 죄인이 되고,때문에 타락하고,그럼에도 불구하고 죄인이 되고,그럼으로써 무죄가 되었다. 에게 죄를 전가하고,을 통해서 혈로를 열고,에서 벗어나고,에서,일을,에 대해서 웃고,때문에,앞에서,없이,울었다. 이야기 ...

    한국경제 | 2000.09.26 00:00

  • [강주은의 '요리일기'] 어린시절 추억과 '포고스틱'

    ... 했는데 뜻밖에도 다른 음식이 나왔던 것이다. 캐나다나 미국에서는 한국에서 핫도그라고 부르는 것을 "포고스틱(Pogo Stick)"이라고 한다. 핫도그를 달라고 했는데 포고스틱을 주니 놀랄 수 밖에. 핫도그와 관련해서는 재미있는 추억이 하나 더 있다. 첫 한국에 온 이유는 외할머니를 찾아 뵈려는 것이었다. 당시 외할머니는 꽃꽂이 학원을 운영하셨는데 찾는 사람이 꽤 많았던 것으로 기억한다. 하루는 외할머니의 학원을 찾아갔는데 손님이 너무 많아서 외할머니께서 직접 ...

    한국경제 | 2000.09.22 00:00

  • 가을 하늘 펼쳐지는 별들의 향연 .. 9월말 펼쳐지는 우주쇼

    일년중 가장 하늘이 맑고 높다는 가을. 가을에는 별이 잘보이고 별을 볼 수 있는 시간도 길다. 그래서 가을에는 별 매니아들은 물론 일반인들도 하늘의 별자리와 별똥별을 보면서 어린 시절의 추억에 빠지곤 한다. 올해 가을 하늘에는 행성과 별들의 기기묘묘한 현상이 준비돼있다. 일부는 서울지역에서도 육안으로 볼 수 있다.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는 가을의 별자리와 천문현상을 알아보자. ◆천문현상=오는 27일 동남쪽 하늘에 떠있는 고래자리를 살펴보면 ...

    한국경제 | 2000.09.22 00:00

  • 한국전쟁에 짓밟힌 '아름다운 삶'..조성기 '종희의 아름다운 시절'

    ... 한국전쟁을 계기로 진창에 빠져든다. 국군에 부역한 죄로 오빠들이 월남하면서 이씨를 데리고 간 것. 중풍으로 쓰러진 아버지,어머니,올케,조카들은 그대로 원산에 남았다. 작가는 현재형의 단문으로 한국전쟁 전후의 풍경을 아름답게 그려낸다. 옛 추억을 일깨우는 에피소드가 많다. 겉은 붉지만 속은 흰 사과를 반공주의자,겉과 속이 모두 붉은 토마토를 공산주의자에 비유한 대목도 흥미롭다. 3부에 해당하는 ''타타르인의 참혹한 시절''은 한국전쟁 당시 남한에 남아있던 타타르인 ...

    한국경제 | 2000.09.19 00:00

  • 윤중호 산문집 '느리게 사는 사람들' .. 문학동네

    시인 윤중호씨의 산문집."뒷골목 사부들"에 대한 추억담. 느리지만 마음도 정도 푸짐한 이야기꾼 이문구,눈물많은 농무의 시인 신경림,글판의 외로운 수도자 김성동 등이 주인공이다. 문단 이면사를 겸하는 이 책은 굼뜨게 제 갈길을 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고있다. (문학동네)

    한국경제 | 2000.09.19 00:00

  • [화제의 책] 그림과 함께 느끼는 시집..'희망이 있으면...'

    ... 속살까지/불길 속에 다시 태어나게 했네/(중략)/달/그 항아리는/내 마르지 않는 사랑이네'' 어릴적 나무하러 갔다가 청솔가지 사이로 솟는 해를 본 순간이나,아침 산과 한낮의 풀밭,저녁 들길에서 만난 해의 얼굴이 서로 달라보이던 추억.그 때는 몰랐지만 나이 든 뒤에야 ''일곱 살 여름에/내가 보았던 그 해는/지금도 그 모습으로/내 가슴에 뜨고 진다''고 고백한다. 유년기에 뛰놀던 초원에는 육십 고개를 바라보는 지금의 ''그린''이 겹쳐진다. 그는 1996년 뉴코리아CC ...

    한국경제 | 2000.09.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