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9641-69650 / 70,5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단신] '추억의 과일 상품전' .. 신세계백화점 본점

    "앵두 먹던 추억에 젖어보세요" 신세계백화점 본점은 앵두 산딸기 버찌 오디등을 모아 "추억의 과일 상품전"을 벌이고 있다. 가격은 1팩당 3천5백~5천원, 버찌는 1백g에 1천3백원.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6월 10일자 ).

    한국경제 | 1999.06.09 00:00

  • [더 사이버] 컴퓨터 월드 : ('이스터 에그'를 찾아라)

    ... 발견하기란 굉장히 어려운 일이다. 하지만 에그를 찾아가는 과정이 마치 어린 시절 소풍 갔을 때 하던 보물찾기 가 떠올라 슬며시 웃음이 나곤 한다. 보물을 발견했을 때의 그 기쁨이야 이루 형용할 수 없다. 특히 보물을 찾기 위해 이리저리 들춰보고 내달리고 하던 추억은 우리들 마음 속에 아름답게 남아 있지 않은가. 자, 사이버 보물찾기 한 판, 숨어있는 이스터에그를 찾아보면 어떨까.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6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9.06.08 00:00

  • 롯데 '빠다코코낫' 인기 부활 .. 복고풍 타고 매출 급증

    롯데제과의 "빠다코코낫" 비스킷이 화려하게 부활했다. 추억속에 묻혀 버렸던 이 상품은 지난해 부터 갑자기 인기를 끌기 시작 하더니 올들어서도 가파른 매출증가세를 지속, 이제는 롯데의 "효자상품중 효자"로 되돌아왔다. "빠다코코낫"은 20년전인 지난79년 발매돼 90년대초까지 "비스킷의 대명사" 로 통할 만큼 장수인기를 누렸던 제품. 그러나 90년대 후반으로 접어들면서 신제품들에 밀려 매장에서 자취를 감추기 시작했다. 2년전인 97년의 ...

    한국경제 | 1999.06.08 00:00

  • [발명 플라자] '발명인의 전당' .. 어린이 발명 꿈 부풀려

    ... 금속활자 홀로그램관(매직비전)에선 인쇄 혁명을 일으킨 금속활자의 제작과정을 생동감있게 재현한다. 가장 이색적인 곳은 소주 검정고무신 고약 라면 등 국내 최초의 상품만을 모아놓은 국산 1호 전시코너. 빛바랜 상표를 보면서 아련한 추억에 잠기는 장소다. 한국의 산업발전과 생활변천사가 배어있어 벌써부터 화제가 되고 있다. 역사의 터널을 벗어나면 전시관이 나타난다. 발명의날 특허기술대전 학생발명전 등에서 입상한 수상작들이 모여있다. 한국 산업발전을 이끌고 ...

    한국경제 | 1999.06.08 00:00

  • [비즈니스 명언] '미래'

    I like a man who have a future and women who have a past. Oscar Wilde 나는 꿈이 있는 남자를 좋아한다. 그리고 추억을 간직한 여자를 좋아한다. 오스카 와일드(1856~1900, 영국 극작가) ----------------------------------------------------------------------- I am not afraid of tomorrow, for I have ...

    한국경제 | 1999.06.07 00:00

  • [레저] '제주도 송악산' .. 탐라애사 머금은 '작은 한라산'

    ... 쓰인다. 물이 쉬 스며들면서도 쉽게 마르지 않고 수분이 적당하게 유지되어 식물이 썩지 않는다고 한다. 바닷가 해안절벽에는 태평양전쟁때 일본군들이 배를 감추기 위해 인공적 으로 파놓은 군사용 동굴이 여러개 있어 지난날의 아픈 추억을 떠올리게 한다. 또한 4.3사건 당시 이곳에 사람을 모아 죽였다는 섬뜩한 얘기가 전해지기도 한다. 송악산의 흥취는 산자체의 풍경보다도 이곳에서 바라다 보는 제주도 전체의 풍광에서 나온다. 동쪽으로는 형제섬,서쪽으로 제주도의 ...

    한국경제 | 1999.06.03 00:00

  • [여론광장] (대학생 마당) 스승의 날 초등 휴교조치 '단견'

    ... 성과가 있었는지 높은 분들께 묻고 싶다. 나도 그렇지만,교사가 되고자 하는 꿈을 갖고 있는 사람들에게 이번 일은 상당한 부담으로 다가왔을 것이다. 내게 "스승의 날"은 스승과 함께 했던 학창시절의 아름다운, 기억하고 싶은 추억으로 가슴속에 자리잡고 있다. 평소 잊고 지내다가도 스승의 은혜를 다시 생각하고 감사를 드리기 위해 제정된 스승의 날이 아니던가. 초등학생들이 이번 일을 어떻게 느끼고 받아 들일까를 생각하면 참으로 한심하게 생각된다. 촌지와 ...

    한국경제 | 1999.06.01 00:00

  • 섬진강서 건져올린 투명한 시어 .. 곽재구 시집 '꽃보다...'

    ... 노래가 함께 어우러져 있다. 수제비죽을 쑤어놓고 "맛있는 내음을 함께 맡아줄 이"를 기다리며 지나온 세월. 그는 이 시집을 "섬진강과 그의 사랑스러운 연인 보성강에게, 75년 이후 그곳 모래 위에 발자욱을 남긴 모든 추억에게" 바친다고 썼다. 노래마다 강이 뿜어내는 안개와 수심 깊은 곳에서 울리는 그리움의 화음이 응축돼 있다. 절제된 어법과 명징한 은유가 돋보인다. 그 중에서도 짧은 시편들이 먼저 다가온다. "내 님/떠난 뒤//찔레꽃/피고 ...

    한국경제 | 1999.05.31 00:00

  • [우리모임] '산업안전공단 사진동호인회' .. 황의춘 <부장>

    ... 수학여행이나 소풍을 가는 길처럼 즐겁다. 동심의 세계에 빠져 든다. 평소엔 바빠 회원들끼리 못했던 이야기들을 가슴 터 넣고 지껄인다. 준비해 간 맛있는 음식을 나누어 먹으며-. 요즘엔 캠코더가 흔해졌다. 그러나 어떤 추억을 간직하기 위해, 또 작품을 위해서는 "사진의 깊이"를 따라 가기에는 한계가 있다는 것이 우리 회원들 생각이다. 회원들 집에 찾아 가보면 계절이 바뀌고 해가 바뀔 때마다 찍은 사진들로 온 집안이 장식돼 있다. 이 보다 더 ...

    한국경제 | 1999.05.31 00:00

  • 우리꽃 노래한 시집 .. 송수권씨 '들꽃세상' 펴내

    ... 하는지 사방치기를 하는지/온통 즐거움의 소리들이다" 올해 정지용문학상 수상 시인 송수권(59)씨가 토종 우리꽃들을 노래한 시선집 "들꽃세상"(도서출판 혜화당)을 펴냈다. 그는 봉숭아 꽃잎에서 "손톱이 불을 켠 듯 환해지는" 추억을 받아내고 도라지꽃에서 "삼한적 맑은 하늘 이슬 내리는 소리"를 듣는다. 방아다리 손주처럼 유순한 자귀나무꽃도 그의 눈길이 닿으면 합환목으로 승화된다. 시인은 "반달같은 꽃 차일이 하늘을/가리고 쪽빛 바다가 먼저 발 아래서 ...

    한국경제 | 1999.05.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