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9751-69760 / 70,6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얼굴] 대학로서 라이브콘서트 '권진원' .. 건강한 삶 노래

    ...233)를 열고 있다. 공연주제는 "예스터데이 원스 모어(Yesterday once more)". "빛바랜 어린시절, 쓸쓸한 가을풍경, 이웃의 건강한 웃음을 담은 슬라이드 같은 공연이 됐으면 해요. 지난날의 아름다운 추억을 되살려 밝은 내일을 위해 힘을 내자는 뜻으로 준비한 것이지요" 데뷔곡 "지난 여름밤의 이야기"와 "살다보면"을 비롯, 에디트 피아프의 샹송, 비틀즈와 카펜터스의 팝송으로 이어지는 그의 노래는 공연장 가득 "건강미"를 넘치게 ...

    한국경제 | 1998.11.26 00:00

  • [IMF 파워마케팅] '고객 눈높이'로 불황 이긴다 .. 위기극복

    ... 세계최대유통업체인 미국 월마트의 국내상륙으로 할인 경쟁은 더욱 거세졌다. "우리가 제일 싸다"며 소비자들을 붙잡기 시작했다. 그러나 저가격만으로는 소비자들을 불러들이는데 한계가 있었다. 여기서부터 기업들은 어려웠던 시절의 추억을 속삭이며 이미 퇴역한 70~80년대 예비군상품들을 재등장시켰다. 이른바 복고풍마케팅 열풍이었다. 마침 TV드라마도 가난한 시절의 그림들을 집중적으로 보여주었고 광고도 복고바람을 촌스럽게 그려냈다. 길거리에는 붕어빵과 뽑기 등 ...

    한국경제 | 1998.11.25 00:00

  • [골프산책] '머리얹기'

    골프에서 처음 라운드하는 것을 처녀의 첫날밤 신밤행사에 비유해서 머리를 얹는다고 한다. 골퍼들은 누구나 처음 골프장에 나갔을 때의 추억을 갖고 있다. 비록 지금은 조자룡이 헌칼 쓰듯 드라이버를 능숙하게 휘두르고 있는 한자릿수의 핸디캐퍼도 역사적인 첫 티샷에서는 체를 두번 세번 휘둘러도 공을 헛치기만 했던 끔찍한 기억을 가지고 있을 수 있다. 티샷을 할 때는 보통 뒤에서 여러 사람이 숨을 죽이며 지켜보고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는 심리적으로 ...

    한국경제 | 1998.11.25 00:00

  • [IMF 파워마케팅] 스포츠 복고풍 : '촌티상품에 향수자극'

    ... 돋워주는 이 CM송 덕분에 새우깡의 월매출은 50억원 선을 넘어 최근에는 55억원에 이르고있다. "맛동산 먹고 즐거운 파티"로 시작되는 해태제과의 맛동산 CM송도 가수와 음률을 바꿔 또다시 등장했다. 크라운 산도도 과거의 추억을 떠올리는 광고로 대체, 매출을 올리는데 큰몫을 하고있다. 올들어 IMF한파가 소비심리를 냉각시키면서 이런 복고마케팅이 위력을 톡톡히 발휘하고있다. IMF체제 이전 "촌티"나는 상품으로 분류됐던 제품들에 향수를 불어넣어 "알뜰"제품으로 ...

    한국경제 | 1998.11.25 00:00

  • [한경에세이] 금강산 관광 .. 이한우 <방송인>

    이한우 금강산관광이 이뤄지는 걸 보는 나에겐 남다른 추억이 있다. 1977년, 내가 한국에 오기전 동독으로 일일관광했던 기억이 그것이다. 당시 서독사람은 서베를린에서 동베를린으로 일일관광이 가능하게 되었었다. 공산국가였던 동독이 외화수입을 올리기 위해 서독사람들의 한정된 관광을 허용했던 것이었다. 동베를린에 갈 수 있는 일일비자를 발급받기 위해서는 일인당 50마르크의 "수속비용"을 내고 적어도 100 서독마르크를 1:1 환율로 동독마르크와 ...

    한국경제 | 1998.11.24 00:00

  • [느낌이 있는 카페] 삼청동 '재즈스토리' .. '낭만파' 초대

    ... 철제의자, 유리탁자, 기기묘묘한 청동촛대등은 어딘가에 버려져 있었음직한 고물을 절묘하게 손질한 것들이다. 수시로 설치물을 바뀌어 늘 새로운 분위기를 느낄수 있는 것도 이곳의 장점. "재즈스토리"는 신세대 젊은층보다 LP판에서 추억의 선율을 떠올릴 법한 직장인들이 즐겨 찾는다. 이 카페엔 5천여장정도의 LP판들이 비치돼 있다. 오후6시30분부터는 재즈, 올드팝, 가요등 각종 라이브공연을 감상할수 있다. "분위기"보다 "실속"을 찾는 사람들에겐 가격이 다소 ...

    한국경제 | 1998.11.19 00:00

  • [느낌이 있는 카페] 동숭동 대학로 '학림' .. '불혹의 찻집'

    ... 작가 이덕희씨를 만났던 일화는 유명하다. 실내는 10여년전의 짙은 갈색 나무와 의자들이 그대로 배치돼 있다. 클래식 선율이 옛날처럼 공간을 메운다. 소장 앨뱀은 1천여장. 3층은 클래식비디오를 즐기는 공간으로 활용된다. 추억의 명곡감상실 르네상스 역할을 대신한다. 창밖에는 플라타너스 낙엽들이 딩굴고 있다. 요즘 따뜻한 차 한잔을 앞에 두고 창밖풍경을 바라보면 더 없이 낭만적이다. 네티즌들도 늦가을 정취가 잘 살아나는 카페의 하나로 학림을 꼽고 ...

    한국경제 | 1998.11.12 00:00

  • [따뜻한 겨울나기] 알뜰 여행 : 편안한 재충전..'겨울바다'

    ... 길을 타고 계속 북으로 달리면 된다. 겨울철 이 지역에는 눈이 많이 내리므로 빙판길을 주의해야 한다. 태안읍내엔 동문장(0455-674-2991) 등 30여개의 숙박시설이 있다. 인천 소래포구 =지난 94년 운행중단된 수인선 협궤열차의 추억이 남아 있다. 소래철교는 인도교로 탈바꿈했다. 나그네들은 그 위를 산책하며 싸늘한 갯바람을 즐긴다. 철교 양쪽에선 사진작가들이 고깃배들의 귀향 모습을 담는데 여념이 없다. 철로변은 새우 말리는 장소로 활용되고 있다. ...

    한국경제 | 1998.11.12 00:00

  • [따뜻한 겨울나기] 알뜰 여행 : 동심 실어나르는 '눈썰매'

    어린 시절 눈쌓인 동네 언덕빼기에 올라가 신나게 소리를 지르며 타고놀던 추억을 되살릴 수 있는게 눈썰매. 특별한 기술이 없어도 탈 수 있기에 어린아이를 동반한 가족단위의 레포츠로 적당하다. 연인과 함께라면 즐거운 동심에 젖어 쉽사리 친해질 수 있는 기회도 된다. 단순하게 눈밭을 미끄러져 내려오는 것 같지만 최근엔 플라스틱썰매 튜브썰매 스키썰매 등 갖가지 종류의 썰매가 개발돼 다양한 재미를 맛볼 수 있다. 눈썰매장은 보통 12월초부터 ...

    한국경제 | 1998.11.12 00:00

  • [따뜻한 겨울나기] 알뜰 여행 : 겨울산행 .. 설악산 선호

    ... 비단을 걸쳐 놓은듯 눈부신 은세계. 나뭇가지마다 소담스럽게 핀 눈꽃이 여행객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설경을 찾아 떠나는 겨울산행은 겨울여행의 별미다. 별도의 값비싼 장비가 필요한 것도 아니어서 요즘처럼 주머니가 가벼울 때 추억만들기에 더없이 좋다. 설악산 =겨울 설악산은 "설악"이란 이름만큼이나 눈덮인 절경이 빼어나다. 설악산코스는 겨울산의 정취를 만끽할수 있을뿐 아니라 겨울바다의 운치와 온천욕의 여유를 함께 즐길수 있어 여행객들이 선호하는 코스다. ...

    한국경제 | 1998.11.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