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9751-69760 / 73,4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출판시장 '가을찾기' 몸부림

    ... 작가 장정일이 쓴 의 일부분이다. 지식과 감동을 얻는 가장 중요하고, 때로 유일한 창구가 책이었던 시절에 성장한 인물의 이야기다. 그러나 사람들은 더이상 책에 의존하지 않는다. 이제 '행복한 책읽기'의 기억보다는 영화보기의 추억을 떠올리며 에 공감하는 영상세대, 컴퓨터를 벗삼아 자란 인터넷세대들로 정보의 주요 소비자층이 교체되고 있다. 출판 시장은 해마다 하강곡선을 그리고, 대학·인문학의 위기와 함께 지난 몇세기 동안 대표 콘텐츠였던 책은 독점적인 지위를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자동차·건설 '정씨 패밀리'가 직접 챙긴다

    ... 이같은 전문경영인 체제가 유지될 것”이라고 전했다. 정세영 현대산업개발 명예회장(왼쪽 세번째)은 라는 자서전을 내놓으면서 자동차를 진두지휘하던 시절로 되돌아갔다. ★ 정세영 현대산업개발 명예회장 자서전 출간 '포니 정' 32년 추억 새록새록 정세영 현대산업개발 명예회장은 11월23일 서울 하얏트호텔 그랜드볼룸에 모인 귀빈들에게 '건설 맨'이 아닌 '포니 정'으로 나타났다. 정 명예회장은 이날 그가 현대자동차에서 보낸 32년을 라는 제목의 자서전으로 내놓으면서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반대로 돌아서야

    필자는 어린시절 아주 작은 산골 마을에서 자랐다. 여러가지로 힘들고 어려운 시절이었지만 갖가지 아름다운 추억들이 아직도 머리 속에 많이 남아 있다. 여러가지 추억들 가운데서도 눈이 많이 내리는 겨울날 눈 덮인 산에 올라가 쇠줄 올가미로 산토끼를 잡던 일과 뜨거운 여름날 시원한 시냇물에서 맑은 유리병으로 피라미를 잡던 일이 선명히 떠오른다. 지금 생각하면 산토끼나 피라미를 잡는 일 자체가 재미있는 일이기도 하지만 모처럼 색다른 고기맛을 볼 수 있다는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의약품 판매 전문가 양성 '공격 앞으로'

    ... 배웠다. 제약회사 영업사원 만나기를 유달리 꺼리는 개인병원 원장을 몇달간 꾸준히 찾아간 결과, 약을 주문받는 쾌거도 올렸다. 신입사원 채용직후 교육기간 동안 발음조차 어려운 전문 의약용어를 익히느라 머리를 싸맸던 과정도 이제 좋은 추억거리로 남아 있다. 오씨는 “영업직이라고 해서 실적 위주로 경쟁만 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동료들끼리 서로 밀어주고 끌어주는 끈끈한 동료애와 직원들을 격려하고 믿어주는 회사 풍토도 자신감을 키우는데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특별한 날 깜짝행운 '팡팡'

    ... '그리운 나의 학창시절'이란 이름으로 졸업기념 특별 이벤트를 마련한다. 레스토랑 전체를 손때 묻은 책상과 걸상 및 빛바랜 흑판, 층층이 쌓아두던 난롯가의 도시락 등 학창시절의 교실모습으로 장식하고, 교복입은 직원들의 서비스로 추억의 그때를 되새기게 해준다. 이와 함께 고교시절 교복입은 사진을 가져오는 고객에게는 맥주 1잔을 무료로 제공하고, 행사 마지막날인 23일에는 추첨행사를 통해 선물권 2매를 제공한다. (02-317-0388) ● 노보텔앰배서더 독산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사진, 더이상 붙이지 말자

    ... 작가의 사진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이벤트사진에는 국내에서 개최되는 각종 사진전시회 행사 일정이 수록돼 있으며 디지털 뉴스에는 사진관련 국내외 최신뉴스와 정보가 제공된다. 사이버스냅 ● www.cybersnap.co.kr 남기고 싶은 추억 인터넷과 함께 사이버스냅에서는 전자앨범을 제작하는데 있어 앨범 전체를 다른 앨범으로 옮기고 복사하는 기능을 제공한다. 최종인 하용수 김영진 등 유명 사진작가들의 작품을 풀스크린의 슬라이드쇼로 감상할 수 있다. 회원들의 공개앨범은 가족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시골역 정취 만끽하며 한 잔 … '북적북적'

    '추억이 서린 시골 기차역에서 한 잔'. 간이 기차역을 연상케 하는 자그마한 주점이 신세대와 직장인들 사이에서 인기다. 일시적이나마 복잡한 현실에서 빠져나와 색다른 즐거움을 느끼도록 만든게 인기 비결. 서울 미아동 지하철 4호선 미아삼거리역 근처에서 꼬치구이전문점 '간이역'을 운영하고 있는 최정훈(32) 사장은 그 '향수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최사장은 부담없는 가격에 가볍게 한 잔 할수 있도록 '고객과의 친밀도'를 강조한다. “삭막하게 살아가는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높으신 분들' 구두 맞춤제작 '최고 장인'

    ... 갑피가 헤어질대로 헤어진데다 구멍이 여기저기 나 있고 밑창은 닳아 발 모양이 그대로 드러날 정도였거든요. 그런데 비서 말이 그냥 수선만 해달라는 겁니다. ” 고 정주영 현대명예회장에 대한 나성실(58) R.SS 잉글랜드 사장의 추억담이다. 나사장은 지금껏 구두 밑창이나 굽을 바꿔준 적은 있지만 구두 갑피를 기워준 것은 고 정명예회장이 처음이었다고 회고한다. 고 정명예회장이 그만큼 검소했다는 얘기다. 나사장이 고 정명예회장과 인연을 맺게 된 것은 인맥 등 배경이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삼각형 브러시로 끝까지” 기능 강조 '대박'

    ... 길고 짙은 속눈썹은 '예쁜 얼굴'의 핵심 포인트가 되기도 했다. 그래서 한때는 여학생들이 속눈썹에 성냥개비 많이 올리기 내기를 하고 많이 올린 쪽이 '예쁜 눈'의 주인공으로 낙점되는 웃지 못할 사례도 있었다. 이런 어린 시절의 추억과 여학생들의 선망이 결집된 메이크업 화장품이 바로 마스카라다. 아래로 처진 속눈썹을 길고 짙어 보이게 하면서 위로 올려주는 마스카라가 요즘 메이크업 시장을 달구고 있다. 10~20대 여성들에게 마스카라가 화장의 필수품으로 인식되고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도전의식 똘똘, 사하라 겁없이 뛰었다

    ... 가장으로서 어깨가 무거울수록 자아를 확인하는 건 중요하다고 봅니다. 전 이번 대회를 통해 어떤 어려움도 극복할 수 있는 솔루션을 아주 값싸게 사온 셈이지요.” 사하라 마라톤 경기에서 함께 했던 외국 선수들도 박지점장에겐 잊을 수 없는 추억과 감동의 순간들로 가슴에 새겨졌다. 완주했을 때 모인 기금으로 가난한 고향 마을에 초등학교를 지어주겠다는 중국 선수도 있었고 휠체어를 탄 장애인 동료와 함께 결승전에 골인해 모두에게 박수세례를 받은 프랑스 선수들의 이글거리는 눈도 아직까지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