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9771-69780 / 72,6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폐경기 여성들 이야기, 뮤지컬 '메노포즈'

    요즘 중년 관객을 겨냥한 공연들이 인기다. 복고풍 스토리로 옛 추억을 일깨우기도 하고, 흘러간 가요를 엮어 콘서트나 뮤지컬로 만들기도 한다. 다음달에 시작하는 오프 브로드웨이 뮤지컬 '메노포즈'(5월 3일-7월 31일 코엑스아트홀)도 중년 관객, 특히 50대를 전후한 여성 관객이 "딱 내 얘기"라며 공감할만한 작품. '폐경기'(Menopause)를 뜻하는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폐경기 여성들의 이야기를 다룬 이색 소재가 눈길을 끈다. 등장인물은 ...

    연합뉴스 | 2005.04.16 00:00

  • thumbnail
    83세 파일럿 '六旬아우' 타고 퇴역비행

    ... 세계대전 직후인 47년 첫 비행을 시작했다는 랭씨는 "50년대 초부터 20여년간 이 기종을 몰았다"며 "이 항공기는 총 8백56대가 제작된 동종 기종 가운데 초기 모델에 속하는 것으로 대부분 고철이 되고 일부만 박물관에서 쉬고 있는 추억의 항공기"라고 설명했다. 그에게는 이번 비행을 끝으로 퇴역한다는 남다른 의미도 있다. "이 항공기를 한국에 두고 간다고 생각하니 함께 늙어온 동생을 두고 가는 기분"이라며 아쉬움을 감추지 않았다. 랭씨가 몰고 온 콘스텔레이션은 ...

    한국경제 | 2005.04.15 17:59

  • [이 아침에] 내 마음의 낙산사

    ... 사는 처지에 제사음식을 준비할 길이 막막해 조만간 낙산사에 가려고 했다. 그곳이 천년고찰이어서도 아니고 담장이 아름다워서도 아니었다. 원형의 고증과 복원, 문화재적 가치의 유무 따위와도 물론 무관했다. 이유는 오직 하나, 애틋한 추억이 담긴 곳에서 어머니의 제사를 모시고 싶었고, 한평생 사모곡을 부르기엔 낙산사만한 곳이 없을 것 같아서였다. 비단 나 하나만 그럴 것인가? 이곳에서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해마다 철마다 자신만의 귀중한 추억들을 가꾸고 엮어갔으랴. ...

    한국경제 | 2005.04.15 17:23

  • 문의장-박대표 첫 만남..'상생' 덕담

    ... 질문을 하니까 한층 돋보였다"고 치켜세웠다. 문 의장은 또 신문의 칭찬코너에서 박 대표를 칭찬했던 일과 의원회관에서 서로 마주보고 사무실을 쓰던 이야기를 건네며 박 대표와의 인연을 강조했다. 그러자 박 대표는 "우리는 에피소드 추억이 많다"며 "그때 문 의장의 인간적인면을 많이 발견해서 기뻤다"고 화답했다. 문 의장은 화제를 `속풀이 정치' `해장국정치'를 돌린 뒤 "민생정치를 공약한 만큼 현장을 부지런히 다니고 있다"고 말하자 박 대표는 "민생현장에 가보니 ...

    연합뉴스 | 2005.04.15 00:00

  • 쥬얼리, 여의도 윤중로에서 거리 콘서트

    ... 가족단위의 봄나들이 관객들이 많아 더욱 의미있는 콘서트가 될 것이다. 사람이 붐비는 곳이어서 콘서트 장소로도 안성맞춤이다"고 밝혔다. 쥬얼리의 리더 박정아는 "한번의 리허설도 없이 거리에서 바로 진행하는 콘서트 형식의 라이브 공연이어서 무척 힘들다. 우릴 보기 위해 모인 관객을 보면 더 열심히 부르게 된다. 거리 콘서트 일정을 마치고 나면 좋은 추억으로 남을 것 같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mimi@yna.co.kr

    연합뉴스 | 2005.04.15 00:00

  • 우디네 극동영화제에 한국 영화 무더기 초청

    ... '썸'(장윤현), '시실리 2㎞'(신정원), '알포인트'(공수창) 등 10편은 이 영화제의 메인프로그램에서 상영된다. 또 김형구 촬영감독은 중국의 구장웨이, 일본의 다무라 마사키와 함께 '아시아 삼인의 촬영감독' 섹션에 초청돼, 촬영작 '박하사탕'과 '살인의 추억'을 선보인다. 올해 우디네 영화제에는 박철수 감독과 변영주 감독, 김형구 촬영감독, 김동호 부산영화제 집행위원장이 참석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bkkim@yna.co.kr

    연합뉴스 | 2005.04.15 00:00

  • 실제 집처럼 꾸몄네 .. 유비티즌, 사이버 가족공간 분양

    ... 가족은 모두 동일한 '우리집'으로 들어오게 된다. 초기 화면은 실제 집처럼 꾸며져 있다. 가족 구성원이 함께 쓰는 '거실'에는 문패 가훈 가계도 등이 걸려 있다. 가족신문 가족앨범 가족게시판 약속방 등을 통해 구성원끼리 얘기를 나누고 추억을 공유할 수 있다. 메신저 '퀵서비스'를 통해 실시간 대화도 가능하다. 본인과 자신이 지정한 가족 구성원만 들어갈 수 있는 '내방'에서는 내 일정,내 일기장,내 앨범,금전출납부 등을 통해 개인 활동에 대한 계획과 기록을 남길 수 ...

    한국경제 | 2005.04.14 17:59

  • thumbnail
    "일단 뉴욕으로 갑니다" ‥ 로버트 코헨 제일은행장

    ... 것으로 안다"고 덧붙였다. 코헨 행장은 퇴임 후 구체적인 계획이 아직 없다. 그는 "이달 말 아들의 결혼이 예정돼 있어 일단 뉴욕으로 돌아간다"면서 "미국에서 여유를 가지며 다음 계획을 세워 볼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한국 음식 가운데 갈비 비빔밥 굴전 등을 좋아하게 됐다는 그는 "아내가 잡채 등의 요리법을 배웠기 때문에 뉴욕에서도 한국 음식을 즐기며 한국 생활을 추억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유병연 기자 yoob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4.14 17:56

  • 日 애니 '고래의 도약' DVD 출시

    ... 한 노인이 어느날 고래의 도약을 본다. 시간이 느리게 흐르는 그 곳에서 고래는 마치 공중에 멈춘 것처럼 반나절 동안 천천히 도약한다. 흩어진 물방울은 아름다운 유리구슬이 되고 이를 바라보는 사람들은 잊혀졌던 파도나 별을 추억한다. 노인 역시 잊고 있던 기억을 떠올린다. 50개 층의 일러스트를 합성해 만들어낸 이 애니메이션은 모든 것이 느리게 흘러가는 세계를 환상적으로 만들어냈다. '은하의 물고기'와 비슷한 정서를 표현하면서도 작품의 완성도 면에서는 ...

    연합뉴스 | 2005.04.14 00:00

  • 뒤셀도르프서 한국영화 상영회 개최

    ... '송환'(김동원), '복수는 나의 것'(박찬욱), '여섯개의 시선'(박광수), '스캔들-남녀상열지사'(이재용), '고양이를 부탁해'(정재은), '플란다스의 개'(봉준호), '오아시스'(이창동), '생활의 발견'(홍상수), '살인의 추억'(봉준호) 등 현지 미개봉 영화 10편이 선보인다. 주최측은 이미 지난달 독일의 라이프히치에서 첫번째 순회 상영전을 개최한 바 있다. 프로그램 디렉터인 김홍준 감독은 "순회 상영전을 통해 한국 문화의 다양성과 역동성을 전달할 수 ...

    연합뉴스 | 2005.04.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