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9781-69790 / 73,4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향기산업 개척자 ... 120종 공급

    ... 도너츠를 하나 집어들고 싶은 마음을 느끼게 만든다. 속옷 판매점에 에로틱한 향기를 뿌려주는 것 역시 마찬가지 효과를 얻을 수있다. 바이오미스트 테크놀로지는 이 분야의 개척자다. 최사장은 『후각은시각이나 청각보다 과거의 기억이나 추억을 되살리는데 더 큰 효과가 있으며 이는 곧 그 상품이나 서비스에 대한 연상작용을 일으켜구매충동을 일으킨다』고 설명한다. 실제로 해당 상품과 관련된 향기가 있으면 매출이 증가한다는 것이여러 조사를 통해 증명되었다. 미국 워싱턴 주립대의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7

  • 러브레터

    ... 잔잔한 선율로 되살리고 있다. 등반사고로 연인 이츠키를 잃은 히로코는 그를 잊지 못하고 그의 옛집으로 편지를 보낸다. 그러나 예상치 못한 이츠키의 답장. 히로코는 곧 죽은 연인과 이름이 같은 여자임을 알지만 중학교 동창생인연인의 추억을 나눠달라고 부탁한다. 이츠키는 잊고 지냈던 어린 시절을 하나둘 떠올린다. 이름이 같다는 이유로 놀림거리가 됐던 이츠키의 기억들은 점차 아쉽고 소중한 추억으로 그리움을 만들어내는데…. 옛사랑을 잊지 못하는 와타나베 히로코와 맑고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7

  • 순수를 찾아가는 시간여행

    ... 눈빛과 사랑을 만날 수 있다. 은 철저한 리얼리즘 정신을 담은 데뷔작 로 주목을 받았던 이창동감독의 두번째 작품. 지난해 제4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선정돼 화제를 모았다. 타락하고 망가진 마흔살의 김영호(설경구)가 첫사랑의 추억이 어린 가리봉동우회의 야유회 장소에 느닷없이 나타나면서 영화는 시작된다. 그리고 영화는 총 7개의 챕터를 통해 과거로 흘러간다. 이 시간여행 속에서 관객들은 차츰 김영호가 젊어지고, 세월의 오염과 타락의 때를 벗어가는 모습을 지켜보게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7

  • “손때 묻은 추억 보러오세요”

    ... 공을 차던 아이들. 동네에 하나밖에 없는 TV앞에옹기종기 모여앉아 김일 선수의 박치기에 열광하던 마을사람들. 몇년전 모 방송국의 프로그램이 화제가 된 적이 있었다. 40대 이후 중장년층들은 이 프로그램을 보며 잠시나마 과거의 추억속에 빠졌었다. 이젠 중장년층들은 TV를 통하지 않고서도 「과거」로 돌아갈 수 있게됐다. 지나간 삶의 궤적을 고스란히 담고 있는 「타임캡슐」이 우리주변에 생겼기 때문이다. 지난 15일 개관한 개인 박물관 「그때를아십니까」가 바로 그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7

  • 사람찾기 사이트

    ● 아이러브스쿨 www.iloveschool.net 학창시절 추억을 만나보세요 어린시절이나 오랫동안 만나지 못했던 사람을 찾아 주는 방송국 프로그램이 인기다. 아이러브스쿨은 소식이 끊긴 학창시절 친구와 은사님을 찾아주는 사이트다. 전국의 초중고대학교의 졸업생 및 재학생을 위한 모교 후원 인터넷 동문회 사이트를 겸하고 있다. 우선 회원에 가입하고 자신이 졸업한 학교명을 입력한다. '나의 동기들'코너를 통해 가입된 회원 가운데 친구가 있으면 쪽지로 연락할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7

  • 소유·경영 분리 … 전문경영인 체제로

    ... 가한 결과라는 관측도 있다. 한국경제의 패러다임이 근본적으로 바뀌면서 재벌체제에 대한 존재가치가 어느 때보다 의문시되고 있는 이때 '왕회장'의 퇴진선언은 53년의 역사를 가진 '현대왕국'의 해체 못지 않게, 한국재벌사에 큰 획을 긋게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국의 독특한 족벌경영 그룹체제로 옥스퍼드 사전에까지 올라 있다는 '재벌(Chaebol)'이란 단어가 또 다른 뜻 혹은 '추억속의 단어'가 될 날이 현대로 인해 앞당겨질지 주목해볼 일이다.

    한경Business | 2006.09.04 11:57

  • 동영상 압축·전송기술 최강 '쾌속질주'

    ... 2억8천만원을 들고 장사장은 19명의 동료들과 고시촌이 밀집한 봉천동의 한 허름한 건물에서 회사를 차렸다. 불과 3~4년만에 자본금 84억원에 1백여명의 직원을 둔 사장으로 변신하기는 했지만 장사장 역시 대부분의 벤처기업가들의 추억처럼 라면을 끓여먹고 야전침대에서 새우잠을 자며 연구개발에 몰두했다. 97년말 제품개발에 성공하고도 IMF경제위기의 직격탄을 맞고 빈털터리가 됐다. “아무리 훌륭한 아이디어로 제품을 만들어도 팔리지 않으면 아무 소용이 없다는 걸 깨달았습니다.”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7

  • 국내 상륙 초읽기 … 한발 앞서 정보 찾자

    ... 프로포즈'는 고백 대행업의 선두주자격인 회사다. 이 회사는 최근 오사카에 가맹점을 내는 등 본격적인 사업 확대에 나서고 있다. 이 회사가 제공하는 서비스는 크게 4가지 코스. 그중에서도 좋아하는 사람에게 접근하는 코스, 옛 애인을 추억하는 코스에 고객이 몰리는 편이다. 나머지 두 가지는 애인을 다른 사람에게 소개하는 것과 그룹미팅이다. 회비는 입회비가 5천엔, 등록비가 3천엔 그리고 월회비가 1천엔이다. 일본의 젊은이들은 큰 부담이 되지 않는 요금체계라고 평한다.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낭만을 위하여 …” 중년층 반응 '팍팍'

    ... 일 따위는 아예 입밖에 내지도 않는다는 사람도 있지만, 과거의 일을 떠올리는 것이 뭐가 나쁜가. 나이 지긋해지면서 잊고 있었던 고향이나 동창생들, 옛 스승을 그리워하며 찾고 싶어하는 것이 인지상정이 아닐까. 이런 점에 착안한 '추억마케팅'이 요즘 인기다. 잠재의식 속에 숨어 있는 과거의 향수를 자극함으로써 특정 상품의 판매 또는 인지도를 높이겠다는 것이 추억마케팅의 기본 개념. 최근에는 인터넷업체들이 동창찾기, 스승찾기 등 '찾아주기' 웹사이트를 속속 개설, 이같은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

  • 손때 덜 탄 '자연의 맛' 만끽

    ... 물이 빠지면 토끼섬으로 건너가 '나만의 섬생활'을 즐길 수도 있다. 토끼섬에서 건너다 보이는 마을은 일출과 석양을 동시에 볼 수 있다는 왜목마을. 여유가 있다면 왜목마을에서 하루쯤 묵으며 일출과 일몰을 동시에 체험하는 것도 색다른 추억거리가 될 듯. 화성군청 문화관광과(031)370-7063~5), 당진군청 문화관광과(041-350-3224). ● 원산도(충남 보령)=대천항에서 배로 40분 거리에 있는 멧돼지 모양의 섬. 멀리서 보면 마치 흰색 띠가 섬을 감싸고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