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61,1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외국인 근로자 2000명, 이달 조선업 현장 투입

    ... 명을 조선업 현장에 투입한다. 법무부와 산업통상자원부는 이달 기능인력(E-7) 및 저숙련인력(E-9) 비자 발급을 통해 외국인 근로자 2000여 명을 국내 조선업계에 투입한다고 5일 발표했다. E-7의 경우 지난달 말까지 고용 추천 2257건이 이뤄져 1798건의 비자 심사가 완료됐다. E-9도 지난달 1047명에 대한 비자 심사가 마무리됐다. 정부가 지난달 조선업 외국인 근로자 비자 심사 인력을 늘리면서 인력 도입 속도가 빨라졌다는 평가다. 정부는 지난달 ...

    한국경제 | 2023.02.05 18:09 | 김진성

  • thumbnail
    [사설] 국민연금 운용에 정치 개입…그 결과는 수익률 세계 꼴찌

    ... 없다. 저조한 수익률은 국민연금 최고 의결기구인 기금운용위원회의 낮은 전문성에서 비롯되고 있다. 복지부 장관이 기금운용위원장이고, 20명의 위원 가운데 노조·농어업인·소비자·자영업 단체 등의 추천 위원이 9명에 이르는 등 금융·투자 전문가와는 관계없는 이해관계자 중심의 구성이기 때문이다. 글로벌 스탠더드와도 맞지 않는다는 것을 정부가 모를 리 없다. 그런데도 기금운용위 개편이 어려운 것은 정권이 수익률보다 국민연금을 ...

    한국경제 | 2023.02.05 17:55

  • "금리 하락땐 신흥국 증시 상대적 강세"

    ... 투자는 신중해야 한다”고 했다. 박소연 신영증권 연구원은 “현재 국면은 2019년과 비슷하다”며 “당시 미국은 기준금리 동결로 회복 기대가 컸지만, 경기가 기대 이상으로 살아나지 못해 증시 모멘텀은 빠르게 식었고 채권만 강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그는 은행권 신종자본증권, 우량등급 유통물, A등급 채권 등의 자산을 추천했다. 현금은 과거보다 높은 비중을 유지하라고 조언했다. 박의명 기자

    한국경제 | 2023.02.05 17:39 | 박의명

  • thumbnail
    "손품·발품 팔이는 필수"…전세대출 이자 가장 싼 곳은?

    ... 수요자도 적지 않다. 현재로선 변동금리가 유리하다는 게 전문가들의 중론이다. 올해 안에 미국 중앙은행(Fed)의 기준금리 인상 사이클이 중단될 수 있다는 관측이 많기 때문이다. 전세 만기가 통상 2년으로 짧다는 점도 변동금리를 추천하는 이유다. 한 은행 관계자는 “금융채보다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기준 변동금리를 선택하는 게 유리하다”며 “금리 인상 기조가 약해지면서 코픽스에 반영되는 예금 금리가 이미 낮아지고 ...

    한국경제 | 2023.02.05 17:38 | 박상용

  • thumbnail
    尹 "윤핵관, 대통령 욕보이는 표현"…安 향해 "국정 운영 방해꾼"

    ... 누적됐다는 게 대통령실 참모들의 전언이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윤 대통령과 안 의원이 지난 대선 당시 공동정부 합의를 하고 대선을 승리한 후 안 의원을 대통령직인수위원장으로 임명하고 안 의원에게 정부 인사도 일부 추천받았다”며 “거의 매일 독대하다시피했지만 두 사람의 관계는 전혀 가까워지지 않았다”고 전했다. 다른 핵심 관계자도 “두 사람의 국정운영 철학, 스타일은 잘 맞지 않는 게 사실”이라고 ...

    한국경제 | 2023.02.05 11:45 | 좌동욱

  • thumbnail
    외국인력 2000여명, 이달 중 조선업 현장 투입한다

    ... 2000여명을 조선업 현장에 투입한다. 법무부와 산업부가 이달 중 기능인력(E-7) 및 저숙련인력(E-9) 비자 발급을 통해 외국인 근로자 2000여명을 국내 조선업계에 투입한다고 5일 발표했다. E-7의 경우 지난달 말까지 고용 추천 2257건이 이뤄져 1798건의 비자 심사가 완료됐다. E-9도 지난달 1047명의 비자 심사가 마무리됐다. 정부가 지난달 조선업 외국인 근로자 비자 심사 인력을 늘리면서 인력 도입 속도가 빨라졌다는 평가다. 정부는 지난달 6일 조선업 ...

    한국경제 | 2023.02.05 11:00 | 김진성

  • thumbnail
    "2억 넣었는데 잔고 5000만원…저녁은 라면이나 먹을래요" [윤현주의 主食이 주식]

    ... 사실이다”고 했다. 하지만 “메타버스·자율주행·블록체인 등 5G 기반으로 움직이는 서비스가 많기에 현재 소외되어 있지만 관련주 상승 기대감은 여전히 유효하다”고 말했다. 그는 별도로 추천 종목을 언급하진 않았다. '천만 개미'와 함께 달리겠습니다. 여러분들의 주식 계좌가 빨간불이 되는 그날까지 재미있는 종목 기사 많이 쓰겠습니다. 아래 기자 페이지서 윤현주 기자 구독과 응원을 눌러 주시면 매주 기사를 ...

    한국경제 | 2023.02.04 08:00 | 윤현주

  • thumbnail
    2월 첫째 주, 한경 마켓PRO가 주목한 종목과 이슈는? [위클리 리뷰]

    ... 전문가 5명에게 '로봇'과 '메타버스' 중 어떤 테마의 비중을 확대할지 물어봤습니다. 이 중 3명은 호재성 재료가 기다리는 메타버스 테마를, 나머지 2명은 연초부터 테마 열풍을 일으킨 로봇 섹터를 추천했습니다. 올 들어 국내 증시에서 로봇 관련주들의 주가가 가파른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습니다. 삼성전자가 연초 국내 로봇기업 레인보우로보틱스에 투자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로봇 업종 투자심리에 긍정적인 영향을 준 것이죠. ✔美시장에서 ...

    한국경제 | 2023.02.04 06:00 | 류은혁

  • thumbnail
    우리금융 차기 회장에 임종룡 前 금융위원장

    ... 회장(2007~2008년) 이후 16년 만에 첫 외부 출신 최고경영자(CEO)다. ‘외부 수혈’을 통해 완전 민영화를 이룬 우리금융을 안정화하고 내부 개혁에 힘을 싣기 위한 인사로 풀이된다. 우리금융은 3일 임원후보추천위원회를 열어 임 전 위원장을 차기 대표이사 회장 최종 후보로 선정했다. 임추위는 “민관을 두루 거친 금융전문가로 우리금융을 한 단계 도약시킬 수 있는 역량을 갖춘 적임자”라고 했다. 임 내정자는 오는 3월 24일 정기주주총회 ...

    한국경제 | 2023.02.03 20:56 | 박상용

  • thumbnail
    임종룡 "우리금융 조직 혁신이 제1 과제"

    ... 우리금융그룹 수장으로 낙점된 임 내정자는 3일 “조직 혁신과 신기업문화 정립을 통해 우리금융이 시장, 고객, 임직원에게 신뢰받을 수 있는 그룹으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우리금융 임원후보추천위원회는 이날 임 전 위원장을 차기 우리금융 회장 단독 후보로 추천하면서 “우리금융이 과감히 조직을 혁신하기 위해서는 객관적인 시각으로 조직을 진단하고 주도적으로 쇄신을 이끌 수 있는 인사가 적합하다고 판단했다”고 ...

    한국경제 | 2023.02.03 20:55 | 박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