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4,1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에미레이트항공 사장 "코로나 위기로 15% 감원할수도"

    ... 15%까지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이 항공사의 직원이 약 6만명임을 고려하면 최대 9천명 정도가 실직할 수 있다. 중동 항공사 중 매출액이 가장 큰 데다 재정 상황이 상대적으로 견고한 에미레이트항공의 감원 규모를 놓고 그간 여러 추측이 나왔으나 구체적인 숫자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클락 사장은 "에미레이트항공의 사정이 다른 항공사만큼 심하지는 않다"라면서도 "코로나19 대유행 전까지만 해도 올해가 최고의 한 해가 될 것으로 기대했지만 현재 상황은 급변했다"라고 ...

    한국경제 | 2020.07.11 18:56 | YONHAP

  • thumbnail
    "교회 소모임 안돼도 서울특별시장은 되나요" 박원순 시장 조문 행렬 비판도

    ... 없다"고 말했다. 이어 "서울시경은 온라인상 사실 관계 확인되지 않은 내용 유포 명예훼손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히 처리하기로 했다"면서 "이는 유족의 간절한 뜻이자 바람과 일치하니 악의적으로 고인에 대해 추측성 게시글로 명예훼손하는 행위를 멈춰주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하지만 성폭력 범죄 연루 의혹에 대해 해명 대신 극단적 선택을 택한 박 시장의 죽음 앞에 국민들은 애도와 동시에 실망의 눈초리를 보내고 있다. 이같은 민심은 ...

    한국경제 | 2020.07.11 16:42 | 이미나

  • thumbnail
    박원순 장례위 "고인 명예훼손으로 유족 고통…멈춰 달라"

    ... "어제 우려 표시했지만 여전히 고인에 대한 일방 주장에 불과하거나 확인되지 않은 내용 마구 퍼지고 있다. 특히 유튜브 가세연(가로세로연구소)이 사망 추정 장소에서 보여준 사자 명예훼손에 경악을 금할 수 없다. 악의적 추측성 게시글로 인해 고인 명예훼손 및 유족 고통이 극심하다. 부디 이런 행위 멈춰주길 거듭 간곡히 부탁한다"고 했다. 5일장을 치르는 부분에 대해서는 "소탈 검소했던 고인의 평소 삶과 뜻에 따라 유족도 사흘간의 장례를 ...

    한국경제 | 2020.07.11 14:31 | 김명일

  • thumbnail
    "교통량, 코로나19 이전 근접…대중교통 기피는 지속"

    ... 산출한 대중교통과 자동차의 수송 분담 비율은 지난 3월에는 56대 44, 5월에는 59대 41로 추정됐다. 임 책임연구원은 "상당기간 65% 수준을 유지하던 대중교통 수송분담률이 코로나19로 60% 이하로 떨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추측했다. 교통량 회복과 승용차 이용 증가에 따라 교통사고도 늘었다. 삼성화재 자동차보험 가입 차량의 교통사고 발생량은 작년 12월 11만3천542건에서 올해 3월 9만61건으로 감소했다가 5월에 10만5천664건으로 증가했다. 임 ...

    한국경제 | 2020.07.11 13:38 | YONHAP

  • thumbnail
    파우치, '코로나 99% 무해' 트럼프 주장에 "그렇지 않아"

    ...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4일 미국에서 약 4천만명에 대해 코로나19 검사를 했다며 "그만큼 검사를 한 결과 확진자가 많이 발생했지만 99%는 완전히 무해하다"고 말했다. 파우치 소장은 이 질문에 빙그레 웃은 뒤 "내가 추측하기로는 누군가 일반적 치명률이 약 1%라고 대통령에게 말했고, 대통령은 해석하기를, 그렇다면 99%는 문제가 아니라고 한 것 같다"며 "이는 분명히 그렇지 않다"고 말했다. 워싱턴포스트는 다른 트럼프 행정부 관리들은 '환자의 99%는 ...

    한국경제 | 2020.07.11 03:11 | YONHAP

  • thumbnail
    [유럽증시] 다음 주 실적 시즌 주시하며 소폭 상승

    ... 오른 3,296.22로 거래를 종료했다.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상황과 다음 주 주요 기업의 실적 발표를 주시하며 '관망 모드'를 보였다. 미국 외환중개업체인 OANDA의 크레이그 얼람 분석가는 AFP 통신에 "많은 추측과 뉴스의 흐름이 있지만, 근본적으로 변한 것은 없다"며 "우리는 관망 모드에 있다"고 말했다. 이어 "다음 주 실적 시즌이 시작되면 어떤 움직임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1 01:37 | YONHAP

  • thumbnail
    "비서 누구냐"…고소 여성 신상털이에 경찰 "2차가해 엄중조치"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을 성추행 혐의로 고소한 전직 비서에 대해 근거없는 추측과 비방이 온라인상에서 확산하자 경찰이 2차 가해에 대해 엄중조치한다는 입장이다. 10일 서울지방경찰청은 박 시장의 고소건과 관련해 "온라인상에 사실관계가 확인되지 않은 내용을 유포해 사건 관련자의 명예를 훼손하거나 위해를 고지하는 행위에 대해 법과 원칙에 따라 엄중 조치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앞서 박 시장의 전직 비서로 근무한 이력이 있는 A씨는 ...

    한국경제 | 2020.07.10 18:04

  • thumbnail
    김민교 출연취소, 개물림 사망 사고 물의로 인한 결정

    ... 못했다”며 “‘리미트’는 오픈런 공연으로 배우 스케줄 표가 미리 공지돼 있었고, 출연 여부를 협의 중인 상황이었으므로 티켓 예매처에 기존 스케줄이 남아 있었다. 때문에 현 상황 이후에 공지되었다고 추측하는 분들이 많으나 그런 오해는 자제 부탁 드린다”고 해명했다. 지난 5월 경기 광주시에서 김민교의 반려견이 이웃에 거주 중이던 80대 여성 A씨를 공격했다. 그의 반려견은 벨지안 쉽도그 종으로 목줄과 입마개를 하지 않은 상태에서 ...

    HEI | 2020.07.10 17:21 | 장지민

  • thumbnail
    미 유명 래퍼 SNS에 저택 사진 올렸다 범죄 희생양돼

    ... 생각했지만 이후 주거침입 사건이 (강도 사건으로) 변질했다는 것을 보여주는 또 다른 증거들이 발견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용의자들이 소셜미디어에 올라온 사진을 통해 팝 스모크의 주거지를 판단하는 데 도움을 받았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앞서 팝 스모크는 집 뒤뜰의 고급 수영장에서 포즈를 취한 모습이나, LA 풍경이 담긴 사진을 SNS에 올렸다. 또 주소가 적힌 선물 가방 사진이나 지번이 드러난 집 벽면을 배경으로 한 자동차 사진을 올려 자신의 위치를 그대로 ...

    한국경제 | 2020.07.10 16:01 | YONHAP

  • thumbnail
    박원순이 "내 아우다" 했던 이재명 "홀연히 간 형님 밉다"

    ... 금이가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도 제기됐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대응 과정에서 양측은 이슈 선점 경쟁을 했지만, 이 지사의 지지율은 급등한 반면 박 시장은 정체되는 모습을 보이면서다. 다만 이는 지나친 추측이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박 시장은 지난 6일 민선 7기 2주년 기자간담회에서 이 지사에 관한 질문을 받고 "이 지사와 갈등을 조장하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이 지사는 내 아우다. 서울시 정책을 가져가서 잘하면 ...

    한국경제 | 2020.07.10 14: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