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8,4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강열 "박지현 근황? 집에 있겠죠" 애매모호…버닝썬 논란엔 확실한 선 긋기

    ...'에서 최종 커플로 맺어진 바 있다. 또 다른 최종 커플이었던 서민재, 임한결가 스페셜 편에서 현재 친구 사이라고 밝힌 반면 김강열, 박지현은 따로 동반 촬영을 하며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져 현실 커플이 됐을 것이라는 추측이 가능했다. 그러나 최근 두 사람이 현실 커플이 아니라는 보도가 나오면서 이들의 실제 연애 여부에 관심이 쏠렸다. 이에 라이브 방송에서도 자연스레 박지현을 묻는 질문이 나왔지만 김강열은 답을 회피해 궁금증을 더욱 키웠다. 또 이날 ...

    연예 | 2020.08.12 14:46 | 김수영

  • thumbnail
    김근식 "김조원, 최재형 콘트롤 못해 사표쓴 것 아닐까…文의 탈원전 오기"

    ... 분석했다. "대통령 독대 역시 사표제출 과정의 통보성 마무리 면담 성격이 강해 보인다"고 했다. 김 교수는 "공직보다 집값이 영원하다며 강남 부동산을 고집하면서 눈밖에 났다는 세간의 분석말고 다른 추측도 가능하다"고 분석했다. 그는 "감사원이 민정수석의 관할인데도, 탈원전 방침에 반기를 든 최재형 감사원장을 제대로 콘트롤 하지 못했다는 이유로 김수석이 억지로 사표쓴 게 아니겠느냐"며 "뒤끝 퇴장한 ...

    한국경제 | 2020.08.12 09:40 | 임도원

  • thumbnail
    홍상수·김민희 결별설? "불륜녀로 만들어 괴로워해"

    ... 2년이 지나 법원은 이를 기각했다. 당시 홍 감독은 "사회적 여건이 갖춰지면 다시 법원의 확인을 받으려 한다"고 했다. 이에 대해 '풍문쇼' 측은 추후 이혼 소송을 제기하려는 의지로 보인다고 추측했다. 한 패널은 "이혼 재판이 1분 걸렸다고 한다.1분만에 기각된 이유는 유책주의 때문이다. 혼인파탄에 책임이 있는 유책배우자는 이혼을 제기할 수 없다는거다. 공식적으로 외도를 인정했기에 1분 만에 기각 판결을 받았다"고 ...

    연예 | 2020.08.11 17:38 | 김예랑

  • thumbnail
    여자 아이돌 다수 속한 FC루머 "남성팀과 별개, 건전하게 운동"

    ... 비롯해 미스코리아 출신 및 모델 등의 모습이 담겼다. 오하영과 김세정은 직접 FC루머 결성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이후 일부 네티즌들 사이에서 해당 축구팀의 결성 목적이 남자 연예인들이 소속된 남성팀과의 친목 때문이라는 무분별한 추측이 일어나 논란으로 번졌다. 이에 오하영은 "저희 외에는 다른 분들과의 만남도 없었고, 운동과 경기가 좋아서 모인 것 뿐"이라며 "오해하게 만들어 죄송하다. 남자팀과는 무관한 팀이고 본적도 같이 축구를 해보거나 ...

    연예 | 2020.08.11 14:53 | 김수영

  • thumbnail
    [취재수첩] P2P 시장서 투자자가 속을 수밖에 없는 이유

    ... 돌려막기 의혹을 폭로하면서다. 연 15%가 넘는 이윤을 보장하면서도 수년간 부실 없이 운영된 업체였기에 투자자들은 더욱 혼란스러워했다. 기사가 나간 이후 블루문펀드는 이 커뮤니티에 해명문을 냈다. “경쟁 업체와 한통속인 기자가 쓴 추측성 보도”라는 주장이었다. 하지만 의혹을 해소할 어떤 근거도 없었다. 경쟁 업체가 블루문펀드에 악의적인 감정을 갖게 된 그간의 상황들을 나열하는 내용뿐이었다. 그런데 신기하게도 여론의 흐름은 순식간에 바뀌는 듯했다. ...

    한국경제 | 2020.08.10 17:47

  • thumbnail
    [속보] 靑 "노영민 반포 아파트 매각 중, 잔금 지급만 남아"

    ... 아파트를 남겨두기로 해 비판을 받았었다. 그러다가 결국 반포 아파트도 팔겠다고 한 바 있다. 하지만 최근까지 반포 아파트 매각 소식이 들리지 않자 매각을 취소한 것 아니냐는 언론 보도가 나왔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 같은 추측성 언론 보도에 대해 "기본적인 팩트 확인조차 거치지 않은, 무리하면서도 악의적이라고 할 수밖에 없는 보도"라고 했다. 노영민 실장과 김조원 민정수석이 여러 차례 언성을 높이고 싸웠다는 보도에 대해서도 "한마디로 ...

    한국경제 | 2020.08.10 10:21 | 김명일

  • thumbnail
    [취재수첩] '상장사 패닉' 부른 상장회사법

    ... 뿐이다. 이 의원 측은 “기업 관련 단체를 초청했지만 불참했다”고 해명했다. 하지만 공청회 후 1주일도 안 돼 상장기업법이 발의된 걸 보면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했어도 법안 내용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을 것으로 추측된다. 결론을 정해둔 요식행위에 들러리 서는 걸 기꺼이 할 기업은 없다. 이 의원은 한경 보도 후 “의무공개매수제가 공정거래법과 충돌할 일은 없다”고 반박했다. 의무공개매수제는 상장사의 의결권이 있는 지분을 25% 이상 ...

    한국경제 | 2020.08.09 18:23 | 조미현

  • thumbnail
    의암호 실종 공무원, 일 가기 전 "미치겠네"…흐느껴 탄식도

    ... 일하러 간다", "중도 선착장 가는 중이다"는 이야기도 담긴 것으로 전해졌다. 상사 등 누군가로부터 지시를 받지 않았다면 나올 수 없는 대화 내용으로, 자의적으로 나간 것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고 가족은 추측했다. 가족은 "자의적으로 나간 건 아닌 것 같다. 왜 휴가 중인 사람을 불러내서 투입했고, 그 지시(수초섬 고정 작업)를 누가 내렸는지 궁금하다"고 의혹을 제기했다. 가족은 블랙박스에는 이 주무관이 누군가로부터 ...

    한국경제 | 2020.08.08 11:12 | 채선희

  • thumbnail
    '조국 명예훼손' 보수 유튜버 우종창 항소 "감옥통신으로 알릴 것"

    ... 허위사실로 명예가 훼손됐다"며 이듬해 우씨를 경찰에 고소했다. 1심 재판부는 "피고인이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되고 형사재판을 받게 된 일련의 사태에 불만을 품고 어떠한 합리적 근거나 검증 절차도 없이 막연한 추측만으로 허위사실을 방송했다"면서 "공공의 이익을 위해 이 사건 방송을 한 것으로 보기 어렵고 비방 목적이 있었다고 판단된다"며 공소사실을 유죄로 인정했다. 우씨의 항소심은 서울고법 형사3부(배준현 표현덕 ...

    한국경제 | 2020.08.08 09:54 | 채선희

  • thumbnail
    [연예 마켓+] '초통령' 도티도 휘청…뒷광고가 뭐길래

    ... 조사를 통해 일부 영상에서 유료 광고 관련 표기 문구가 누락돼 있음을 확인했다"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자사의 지침에 따라 영상 더보기란, 고정 댓글 등을 통해 유료 광고 영상을 고지한 유튜버들까지 허위 및 추측성 비난과 악플(악성 리플)을 받고 있다"며 "부디 샌드박스의 기존 지침을 준수한 유튜버들에 대한 비난과 악플을 멈춰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일각에서는 아직 공정위의 지침이 시행되지 않았음에도 ...

    연예 | 2020.08.08 08:40 | 김소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