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13,12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울산, 홍명보 감독 K리그 데뷔전서 5골 폭풍…강원 완파(종합)

    중국 이적설 돌았던 윤빛가람 '잔류 선언'과 함께 결승골…김인성 멀티골 울산, 역대 K리그1 개막 경기 한 팀 '최다 득점·최다 득실차' 승리 성남은 제주와 '남기일 더비'에서 0-0 무승부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우승팀 울산 현대가 홍명보 감독의 K리그 데뷔전에서 강원 FC를 완파하며 힘차게 2021시즌을 시작했다. 울산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강원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1라운드 홈 경기에서 전반 ...

    한국경제 | 2021.03.01 18:25 | YONHAP

  • [프로축구 성남전적] 성남 0-0 제주

    ◇ 1일 전적(탄천종합운동장) 성남FC 0-0 제주 유나이티드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1 18:22 | YONHAP

  • thumbnail
    '한국형 전투기' 내달 첫 선…생산 유발 효과만 24조원

    ...ldquo;종이 비행기가 실제 비행기로 거듭나는 순간을 앞두고 있습니다.” 지난달 24일 찾은 경남 사천 한국항공우주(KAI) 공장에서 만난 방위사업청 관계자는 한국형 전투기(KF-X) 사업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축구장 3개를 합친 넓이(2만1600㎡)의 거대한 공장에는 총 6대의 시제기가 줄지어 서 있었다. KF-X는 동체 길이 16.9m에 날개 길이 11.2m로, F-18과 비슷한 크기다. 시제기 6대 외에도 이와 똑같은 모양의 시험기가 2대 ...

    한국경제 | 2021.03.01 17:42 | 송영찬

  • thumbnail
    울산 유니폼 입은 이동준, 리그 첫 경기부터 '에이스 예감'

    상대 퇴장 유도에 쐐기골 활약…"홍명보 감독님이 자신있게 하라고 했다" 프로축구 부산 아이파크와 올림픽 대표팀에서 '에이스'로 활약하다 울산 현대 유니폼을 입은 측면 공격수 이동준(24)이 국가대표급 선수들이 즐비한 새 팀에서도 리그 첫 경기부터 강렬한 존재감을 내뿜었다. 이동준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강원 FC와의 K리그1 1라운드 홈 경기에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선발 출전, 후반 11분 팀의 세 번째 골을 터뜨린 것을 포함해 그라운드를 ...

    한국경제 | 2021.03.01 17:27 | YONHAP

  • 프로스펙스 40주년 기념 '발편한 워킹화'

    ... 단시간에 많은 걸음을 빠르게 걷거나 격렬하게 뛰어도 발바닥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설계됐다. 발뒤꿈치 힐 부분에 초경량 고탄성 소재 ‘페백스(Pebax)’를 부착했다. 페백스는 가볍고 내구성이 좋아 마라톤을 비롯해 축구, 스키 등 전문 스포츠화에도 널리 쓰이는 소재다. 편안한 발 착용감도 특징이다. 밑창(미드솔) 부분에는 착지할 때 좌우 흔들림을 잡아주는 ‘무브 프레임’과 부드러운 쿠션감과 복원력으로 충격을 흡수하는 데 ...

    한국경제 | 2021.03.01 17:06 | 박종필

  • thumbnail
    홍명보 울산 감독 "K리그 데뷔전 5-0 대승, 예상치 못한 결과"

    봄비에 젖어가며 '열정 지도'…"팬들도 비 맞고 계시니 당연히 그래야죠" 사령탑으로 처음 나선 K리그 경기에서 대승을 거둔 울산 현대의 홍명보 감독은 기대 이상의 결과로 평가했다. 홍 감독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강원 FC와의 2021 K리그1 1라운드 홈 경기를 마치고 기자회견에서 "예상치 못한 결과다. 이렇게 많은 득점으로 이길 줄 몰랐다"면서 "선수들이 영리하게 플레이했다"고 흡족해했다. 홍 감독이 지휘한 울산은 이날 전반 ...

    한국경제 | 2021.03.01 16:57 | YONHAP

  • thumbnail
    울산, 홍명보 감독 K리그 데뷔전서 5골 폭풍…강원 완파

    중국 이적설 돌았던 윤빛가람 '잔류 선언'과 함께 결승골…김인성 멀티골 지난해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우승팀 울산 현대가 홍명보 감독의 K리그 데뷔전에서 강원 FC를 완파하며 힘차게 2021시즌을 시작했다. 울산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강원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1라운드 홈 경기에서 전반 27분 윤빛가람의 결승 골을 시작으로 김기희, 이동준, 김인성(2골)이 릴레이골을 터뜨려 5-0으로 완승했다. 지난 시즌 ...

    한국경제 | 2021.03.01 15:52 | YONHAP

  • [프로축구 울산전적] 울산 5-0 강원

    ◇ 1일 전적(울산 문수축구경기장) 울산 현대 5(1-0 4-0)0 강원 FC △ 득점 = 윤빛가람①(전27분) 김기희①(후8분) 이동준①(후11분) 김인성①(후18분, 후25분·이상 울산)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1 15:50 | YONHAP

  • thumbnail
    'K리그 데뷔' 홍명보 울산 감독 "제 인생에서 의미 있는 경기"

    김지현, 친정팀 강원 상대 최전방 출격…"잔류 결정" 윤빛가람도 선발 프로축구 울산 현대 지휘봉을 잡고 K리그1 데뷔전에 나서는 홍명보 감독은 "제 인생에서 의미 있는 경기"라며 선전을 다짐했다. 홍 감독은 1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리는 강원 FC와의 2021 K리그1 1라운드 홈 경기를 앞두고 취재진을 만나 "개인적으로 K리그에 데뷔하게 돼 기대와 설렘이 있다"면서 "완벽하진 않지만, 준비한 내에서 선수들이 최선을 다해줬으면 한다"는 소감을 ...

    한국경제 | 2021.03.01 13:57 | YONHAP

  • thumbnail
    "베일, 최상의 컨디션이라면..." 무리뉴의 만족

    ... 터뜨렸고 이날 2골 1도움을 기록한 뒤 70분 에릭 라멜라와 교체돼 벤치로 들어갔다. 무리뉴 감독은 최고의 활약을 펼친 베일에 찬사를 보냈다. 그는 `베일은 경험이 매우 많다. 그는 자신의 몸을 잘 알고 있고 우리는 그가 행복한 축구 선수가 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난 그와 함께 해서 매우 행복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베일이 매우 좋은 컨디션이라면 베일을 쓰지 않을 감독은 전 세계에 그 누구도 없다. 그는 토트넘에 복귀한 이후로 그 어느 때보다 좋다. ...

    한국경제 | 2021.03.01 13:01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