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8,1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럽 슈퍼리그 초대 수장 "이대로라면 UEFA와 함께 다 망한다"

    ... 플로렌티노 페레스 레알 마드리드(스페인) 회장은 ESL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재정 위기에 놓인 축구계를 구할 유일한 방책이라고 강변했다. 페레스 회장은 20일(한국시간) 스페인의 축과 전문 TV 프로그램인 '엘 ... 리그 사무국은 ESL에 참가하는 구단이 국내외 리그나 국제대회에 참가하지 못하도록 하고, 소속 선수는 자국 국가대표팀에서 뛰지 못하게 하겠다고 경고했다. ESL 출범과 UEFA의 경고가 모두 현실화한다면 ESL 창립 구단으로 참여하는 ...

    한국경제 | 2021.04.20 10:15 | YONHAP

  • thumbnail
    하나금융그룹, 후원 골프 선수들에... ‘든든미래 홀인원’ 자산관리 프로그램 제공

    ... 첫만남을 갖고 구체적인 맞춤형 컨설팅을 진행했다. 한편 지난 2일에는 K리그 타이틀 스폰서인 하나은행이 한국프로축구연맹과 K리그 선수들의 안정적인 미래설계 및 종합 자산관리를 돕는 ‘든든미래 어시스트’ 프로그램을 ... 출범을 통한 선수 후원 등을 통해 대한민국 골프 문화 선도에 기여해 왔다. 또한 하나은행은 1998년부터 대한축구협회와 축구 국가대표 공식후원, K리그 타이틀 스폰서 취득, 대전하나시티즌 구단 운영 등 다양한 지원을 이어오고 ...

    한국경제 | 2021.04.20 08:41 | WISEPRESS

  • 유럽 '빅클럽' 뭉친 슈퍼리그 출범

    유럽 대표 ‘빅클럽’들이 유러피언 슈퍼리그(ESL) 출범을 발표했다. 이에 대해 국제축구연맹(FIFA)과 유럽축구연맹(UEFA), 각국 축구협회, 리그 사무국 등이 강하게 반발하면서 파장이 커지고 있다. 유럽 주요 12개 구단은 18일(현지시간) 공동성명을 내고 “주중에 열리는 새로운 대회로 ESL 출범에 동의했다. 최고의 결과를 만들기 위해 FIFA, UEFA와 논의하길 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성명에는 ...

    한국경제 | 2021.04.19 17:31 | 조수영

  • thumbnail
    "슈퍼리그 참가하면 대표팀서도 못 뛴다"…손흥민은 어떻게?

    유럽 일부 '빅클럽'이 유러피언 슈퍼리그(ESL) 출범을 선언하면서 소속 구단 선수들은 국가대표 경기에 나서지 못할 위기에 놓였다. 손흥민(29)의 소속 토트넘(잉글랜드)도 ESL 창단 멤버로 이름을 올린 만큼, 그의 대표 경기 출전 여부에도 관심이 쏠린다. 잉글랜드와 이탈리아, 스페인 소속 12개 프로축구 구단은 18일(현지시간) ESL 창설을 발표했다. 빅클럽들의 주관하에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를 대체하는 별도의 리그를 ...

    한국경제 | 2021.04.19 16:08 | YONHAP

  • thumbnail
    축구팬 조롱에 등장한 KBO리그..."슈퍼리그 트로피, 이거라면..."

    ... 수익을 올릴 수 있는 유용한 대회이지만 프리미어리그 이탈, UEFA 챔피언스리그 이탈, 그리고 소속 선수들의 국제축구연맹(FIFA) 대회 출전 금지 등 여러 가지 악영향이 있다. 특히 팬들은 100년이 넘는 축구 역사에 자국 리그를 ... 달성했다. NC는 6차전이 열린 24일, 우승이 확정된 뒤 샴페인 세레머니 대신하는 세레머니로 모회사 NC소프트의 대표 게임 '리니지'의 대표 아이템 '집행검'이 실사판을 공개했다. 한국시리즈 MVP인 ...

    한국경제 | 2021.04.19 15:44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이재근 산청군수 "전국 제일의 맛·품질 유지에 최선"

    ... 농산물을 생산하기 위해 노력해 온 우리지역 농업인들의 열정 덕분입니다” 이재근 산청군수(사진)는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곶감부문에서 5회 수상한 ‘지리산 산청곶감’과 딸기부문에서 6회 수상한 ‘지리산 ... 이 군수는 “산청곶감과 딸기는 우수한 품질은 물론 산청이 고향이자 베트남 국민영웅으로 떠오른 베트남축구 국가대표 박항서 감독의 매직 열풍에 힘입어 지난해 미국, 캐나다, 동남아 등지로 320만불의 수출실적을 올렸다”고 ...

    한국경제 | 2021.04.19 15:36

  • thumbnail
    유럽 슈퍼리그 출범 선언…UEFA 강경 대응 등 '축구계 발칵'(종합)

    ... 발표…토트넘도 포함 유럽의 일부 '빅클럽'들이 물밑에서 추진해온 유러피언 슈퍼리그(ESL)가 출범을 발표하면서 축구계 갈등에도 불이 붙었다. 현재 AC밀란, 인터 밀란, 유벤투스(이상 이탈리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FC바르셀로나, ... 5개 구단. 총 20개 구단이 리그에서 경기를 펼친다. 각국 정규리그와는 별개로 주중에 치러지며 8월부터 10개 씩 2개 조로 나뉘어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경기를 펼친다. 각 조의 상위 3개 이 자동으로 8강에 진출하고, ...

    한국경제 | 2021.04.19 12:39 | YONHAP

  • thumbnail
    '민망한' 토트넘...슈퍼리그 유일 21C '무관'

    ... 발표된 가운데 토트넘 홋스퍼도 슈퍼리그에 포함됐다. 슈퍼리그가 18일(한국시각) 공식 창설을 발표하면서 유럽 축구계를 넘어 전 세계 축구계에 파문이 일고 있다. 슈퍼리그는 잉글랜드의 아스널-첼시-리버풀-맨체스터 시티-맨체스터 ... UEFA 챔피언스리그 우승 기록을 정리했다. 이 가운데 토트넘이 유일하게 21세기에 리그 우승을 기록하지 못한 이었다. 토트넘의 가장 최근 리그 우승은 1960/61시즌이었다. 잉글랜드 대표팀이 자국 1960년에 열린 자국 ...

    한국경제 | 2021.04.19 11:58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

  • thumbnail
    유러피언 슈퍼리그 출범 선언…UEFA 등과 강한 의견 충돌

    ... 발표…토트넘도 포함 유럽의 일부 '빅클럽'들이 물밑에서 추진해온 유러피언 슈퍼리그(ESL)가 출범을 발표하면서 축구계 갈등에도 불이 붙었다. 현재 AC밀란, 인터 밀란, 유벤투스(이상 이탈리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FC바르셀로나, ... 5개 구단. 총 20개 구단이 리그에서 경기를 펼친다. 각국 정규리그와는 별개로 주중에 치러지며 8월부터 10개 씩 2개 조로 나뉘어 홈 앤드 어웨이 방식으로 경기를 펼친다. 각 조의 상위 3개 이 자동으로 8강에 진출하고, ...

    한국경제 | 2021.04.19 10:30 | YONHAP

  • thumbnail
    축구계 지각변동...12개 빅클럽 참가하는 슈퍼리그 창설

    [엑스포츠뉴스 김정현 기자] 현대 축구계의 패러다임에 변화가 발생했다. 레알 마드리드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주축이 된 '더 슈퍼리그'가 19일(한국시각) 공식 창설됐다. 슈퍼리그는 보도자료를 내고 '12개의 ... FC바르셀로나, 아틀레티코 마드리드, 이탈리아의 AC밀란, 인테르, 유벤투스가 포함됐다. 슈퍼리그는 차후 합류할 예정인 3을 더해 총 15개의 창립 구단들과 매년 5개의 참가구단들이 10개 씩 두 조로 나뉘어 홈 앤 어웨이 방식으로 경기를 ...

    한국경제 | 2021.04.19 09:59 | 김정현 기자(sbjhk8031@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