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1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리버풀 선수들도 무릎 꿇기로 '미국 흑인사망' 시위 지지(종합)

    ... 동참 미국 백인 경찰의 과잉단속에 의한 흑인 사망 사건으로 전 세계에 항의 시위가 번지는 가운데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버풀 선수들도 이에 대한 지지의 뜻을 전했다. 영국 공영방송 BBC는 2일(한국시간) 리버풀 선수 29명이 훈련 ... 생명은 중요하다. 흑인 문화는 중요하다. 흑인 사회도 중요하다. 우리는 중요하다"고 썼다. 전 잉글랜드 대표 '캡틴' 데이비드 베컴 역시 인스타그램을 통해 "플로이드의 가족들에게 애도를 표한다. 흑인 사회, 그리고 이번 ...

    한국경제 | 2020.06.02 15:42 | YONHAP

  • thumbnail
    현대제철 vs 수원도시공사…챔프전 리턴매치로 WK리그 15일 개막

    올해 여자 실업축구 WK리그가 지난 시즌 챔피언결정전에서 맞붙은 인천 현대제철과 수원도시공사 간의 리턴 매치로 막을 올린다. 한국여자축구연맹은 2일 "2020 WK리그를 오는 15일 현대제철-수원도시공사의 공식 개막 경기로 시작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즌 대진은 전날 열린 대표자 회의에서 확정됐다. 대회 규정에 따라 지난 시즌 챔피언 현대제철이 올 시즌 1번 경기의 홈 에 배정된 가운데 진행된 추첨에서 지난해 챔피언결정전에서 현대제철에 패했던 ...

    한국경제 | 2020.06.02 14:58 | YONHAP

  • thumbnail
    [고침] 체육(1부보다 재미있는 K리그2…네이버 중계, 지난…)

    ... 중계, 지난해보다 80% 더 봤다 황선홍 등 '인기 사령탑 대결'·치열한 득점 경쟁, 인기에 불 지펴 올시즌 프로축구 K리그2(2부 리그)의 심상치 않은 인기가 수치로 입증됐다. 2일 한국프로축구연맹 집계에 따르면 5라운드까지 치른 ... 끌어냈다. 특히 '승격 청부사' 남기일 감독이 새로 부임한 제주 유나이티드는 가장 많은 동접자수를 기록한 K리그2 이었다. 제주는 현재 리그 순위는 4위에 자리해있지만, 5라운드까지 평균 1만8천307명의 동접자를 끌어모았다. ...

    한국경제 | 2020.06.02 11:56 | YONHAP

  • thumbnail
    1부보다 재미있는 K리그2…네이버 중계, 지난해보다 71% 더 봤다

    황선홍 등 '인기 사령탑 대결'·치열한 득점 경쟁, 인기에 불 지펴 올시즌 프로축구 K리그2(2부 리그)의 심상치 않은 인기가 수치로 입증됐다. 2일 한국프로축구연맹 집계에 따르면 5라운드까지 치른 하나원큐 K리그2 2020의 ... 끌어냈다. 특히 '승격 청부사' 남기일 감독이 새로 부임한 제주 유나이티드는 가장 많은 동접자수를 기록한 K리그2 이었다. 제주는 현재 리그 순위는 4위에 자리해있지만, 5라운드까지 평균 1만8천307명의 동접자를 끌어모았다. ...

    한국경제 | 2020.06.02 11:43 | YONHAP

  • thumbnail
    브라질축구스타, 저소득층 도우려 600㎞ 자전거 타고 친정팀으로

    프레드, 플루미넨시 훈련 합류 예정…기금 마련 위한 '아름다운 질주' 브라질 축구 국가대표 출신의 베테랑 공격수 프레드(37)가 친정 플루미넨시와 계약한 뒤 약 600㎞의 거리를 자전거로 달려 에 합류하기로 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고통받는 저소득층 지원에 힘을 보태기 위해서다. AFP통신은 2일(한국시간) 브라질 프로축구 크루제이루에서 뛰다 플루미넨시로 이적한 프레드가 자전거를 타고 새 에 합류한다고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0.06.02 09:55 | YONHAP

  • thumbnail
    벨 감독, WK리그 사령탑들과 회동…"모두의 대표 공감대 형성"

    하반기 A매치 차출…"9월엔 WK리그·10~11월엔 대표팀에 방점" "대표팀이 누구 하나만의 것이 아니라 우리 한국 여자 축구계 모두의 것이라는 데에 공감대를 형성했습니다. " 콜린 벨(잉글랜드) 한국 여자축구 대표 감독이 ... 바 있지만, 오늘처럼 모든 감독님이 시간을 내줘 많은 아이디어와 관점들을 공유한 것은 처음"이라면서 "WK리그와 대표 간에 소통의 장을 연, 유익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벨 감독은 이어 "대표팀의 성공은 나 혼자 이룰 수 있는 ...

    한국경제 | 2020.06.01 17:15 | YONHAP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이운재·이천수부터…암 투병 유상철까지 '뭉클'

    ... 유비’ 유상철 감독을 비롯해 2002 월드컵 레전드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최태욱과 전(前) 국가대표 현영민, 박재홍, 김용대, 김정우까지 대한민국 축구 영웅들이 총출동 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수도권 유료가구 ... 모습으로 ‘어쩌다FC'와의 특별한 만남을 즐겼다. 스포츠 전설들 역시 필드 위에 다시 선 유상철과 축구 영웅들을 향해 반가움을 금치 못하며 그 어느 때보다 웃음이 넘치는 시간을 보냈다. 특히 월드컵 전사들의 필수 코스와도 ...

    HEI | 2020.06.01 16:27 | 김예랑

  • thumbnail
    1부보다 재밌는 K리그2 득점경쟁…안병준·안드레 '안의 전쟁'

    ... '인민날두' 안병준(수원FC)과 '브라질 특급' 안드레(대전 하나시티즌)의 득점 경쟁이 그야말로 점입가경이다.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2(2부 리그) 2020이 일정을 불과 5라운드까지 소화했지만 두 골잡이는 5경기 연속골로 벌써 6골씩을 ... 위해 야심 차게 임대 영입한 골잡이다. 탄탄한 체구에서 나오는 힘과 브라질리언의 개인기를 앞세워 상대가 어느 이건 페널티 지역을 지배하고 있다. 최전방 스트라이커와 왼쪽 윙 포워드 모두 소화할 수 있는 '만능 공격수'인 그는 ...

    한국경제 | 2020.06.01 11:51 | YONHAP

  • thumbnail
    '뭉쳐야 찬다' 유상철-2002 월드컵 영웅들 소환…시청률 7.3% [종합]

    ‘어쩌다FC’가 유상철 감독, 대한민국 축구 영웅들과 함께 2002 월드컵 영광의 추억을 소환시켰다. 지난 31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그라운드 위 유비’ 유상철 감독을 비롯해 2002 월드컵 레전드 최진철, 이운재, 송종국, 이천수, 최태욱과 전(前) 국가대표 현영민, 박재홍, 김용대, 김정우까지 대한민국 축구 영웅들이 총출동 하며 시청률 7.3%(닐슨코리아)를 기록했다. 양파처럼 ...

    텐아시아 | 2020.06.01 09:22 | 태유나

  • thumbnail
    도르트문트 산초, 경고와 바꾼 '플로이드를 위한 정의' 세리머니

    ... 중요한 일들이 벌어지고 있어서 개인적으로 씁쓸하면서 달콤한 순간입니다. 정의를 위해 싸워요. "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에서 활약하는 잉글랜드 대표팀의 '젊은 공격수' 제이든 산초(20)가 최근 경찰관의 ... 펼쳐져 TV로 지켜보던 팬들을 숙연하게 했다. 세리머니 주인공은 도르트문트의 '흑인 공격수' 산초였다. 산초는 이 1-0으로 앞선 후반 13분 페널티 지역 왼쪽 측면에서 율리안 브란트가 내준 땅볼 크로스를 골 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

    한국경제 | 2020.06.01 08: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