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9,21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FIFA, 코로나19에 U-20 여자월드컵 등 내년으로 연기

    올해 8월 열릴 예정이던 국제축구연맹(FIFA) U-20(20세 이하) 여자 월드컵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2021년 1월로 연기됐다. FIFA는 12일(한국시간) 이사회를 열어 U-20 여자 월드컵 등 주요 ... 2000~2004년 출생자, U-17 여자 월드컵은 2003~2005년 출생자가 출전할 수 있다. 한국 U-20 대표팀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U-19 여자 챔피언십에서 3위에 올라 U-20 월드컵 본선 진출권을 따냈다. ...

    한국경제 | 2020.05.12 23:26 | YONHAP

  • thumbnail
    '동일임금 소송' 패소한 미국 여자축구 대표, 항소장 제출

    이른바 '남녀 대표 동일 임금 소송'에서 진 미국 여자축구 대표팀이 항소했다. UPI통신은 미국 남자 대표팀과 같은 수준의 임금을 받지 못했다며 제기한 손해배상 소송을 법원이 기각한 데 대해 여자 대표 선수들이 항소장을 제출했다고 12일(한국시간) 보도했다. 여자 대표 변호인인 몰리 레빈슨은 "여자 대표팀이 남자 대표팀보다 두 배나 많이 승리하는데도 여자 대표팀이 현재 충분히 수당을 많이 받고 있다고 지적하는 것은 남녀 동일임금 원칙에 반한다"고 ...

    한국경제 | 2020.05.12 14:31 | YONHAP

  • thumbnail
    정성곤·변우혁·박신지 등 15명, 상무 야구단 합격(종합)

    ... 입대 kt wiz의 좌완 투수 정성곤, 한화 이글스 내야수 변우혁 등 프로야구 선수 15명이 2020년 2차 국군대표(상무) 야구단에 최종 합격했다. 국군체육부대는 12일 공식 홈페이지에 종목별 최종 합격자 명단을 공개했다. 야구에서는 ... 15명은 6월 8일 육군훈련소에 입소해 기초군사훈련을 하고, 상무 야구단에서 퓨처스(2군)리그 경기를 치른다. 축구에서는 23세 이하 국가대표 출신 미드필더 이정빈(안양), 수비수 우주성(경남), 심상민(포항) 등이 선발됐고 수원 ...

    한국경제 | 2020.05.12 11:25 | YONHAP

  • thumbnail
    코로나 시대의 K리그1 '변화'…침뱉기↓·경고↓·경기시간↑

    ... 침 뱉기와 신체 접촉 등 불필요한 행위가 눈에 띄게 줄었습니다. " 코로나19 상황에서 무관중으로 개막한 프로축구 '하나원큐 K리그1(1부리그) 2020'이 전 세계 축구 팬들의 큰 관심 속에 지난 8일 막을 올려 1라운드 6경기를 ... 자세를 취하는 '덕분에 세리머니'가 트렌드가 됐다. 심판들 역시 선수와 접촉을 최소화하는 모습이 역력했다. 가장 대표적인 사례는 10일 펼쳐진 K리그2 충남아산과 부천의 1라운드 경기에서 나왔다. 경기 도중 부천의 외국인 바이아노가 ...

    한국경제 | 2020.05.11 16:10 | YONHAP

  • thumbnail
    [고침] 체육('재밌다! K리그1'…여전한 '병수볼'·강력해…)

    ... 역전승·울산은 4골 폭발 '1R 최고 재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늦깎이 출발'에 나선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이 개막 라운드부터 화끈한 득점포 행진을 펼치며 '축구 갈증'에 시달렸던 팬들의 가슴을 뻥 뚫어줬다. ... 빠진 선수들의 면모만으로도 울산은 이번 시즌 우승후보 1순위로 조명받을 만하다. 김도훈 울산 감독은 상주전에서 대표 출신 미드필더 고명진, 노르웨이 국가대표 공격수 비욘 존슨, 해외 러브콜을 거절하고 에 남은 공격수 이동경을 ...

    한국경제 | 2020.05.11 15:01 | YONHAP

  • thumbnail
    '재밌다! K리그1'…여전한 병수볼·강력해진 울산

    ... 역전승·울산은 4골 폭발 '1R 최고 재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여파로 '늦깎이 출발'에 나선 프로축구 K리그1(1부리그)이 개막 라운드부터 화끈한 득점포 행진을 펼치며 '축구 갈증'에 시달렸던 팬들의 가슴을 뻥 뚫어줬다. ... 빠진 선수들의 면모만으로도 울산은 이번 시즌 우승후보 1순위로 조명받을 만하다. 김도훈 울산 감독은 상주전에서 대표 출신 미드필더 고명진, 노르웨이 국가대표 공격수 비욘 존슨, 해외 러브콜을 거절하고 에 남은 공격수 이동경을 ...

    한국경제 | 2020.05.11 09:54 | YONHAP

  • thumbnail
    관중 효과음·'덕분에' 세리머니…코로나 시대 K리그의 일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완전히 종식되지 않은 채 무관중으로 문을 연 프로축구 K리그 그라운드에선 평소에 보기 어려운 장면이 일상으로 자리 잡고 있다. 10일 포항 스틸러스와 부산 아이파크의 K리그1 1라운드가 ... 다양한 응원 음성이 울려 퍼졌다. 가상의 관중 소리로 휑한 경기장을 채우는 건 연습경기와 개막 라운드에서 여러 이 시도해 온 아이디어인데, 포항의 준비는 좀 더 세밀했다. '위 아 스틸러스(We are Steelers)' ...

    한국경제 | 2020.05.10 18:53 | YONHAP

  • thumbnail
    베트남의 새로운 얼굴, 애국주의 [박동휘의 베트남은 지금]

    ... 위기를 토양 삼아 베트남 애국주의가 꽃을 틔웠다는 점도 주목할 필요가 있다. ‘바잉미 사건’이 대표적이다. 대구에서 코로나19가 확산될 무렵, 베트남 정부는 다낭에 입국한 한국인 관광객들을 예고 없이 시설에 격리시켰다. ... 선정하는데 시상대에 오른 인물들은 베트남적인 것을 잘 구현한 연예인, 예술가, 스포츠맨들이 대부분이다. 박항서 베트남 축구국가대표 감독도 2018년에 선정된 바 있다. 베트남 애국주의를 가장 빠르게 흡수하고 있는 층은 젊은 세대들이다. ...

    한국경제 | 2020.05.10 18:04 | 박동휘

  • thumbnail
    '우승 후보' 울산이 무서운 이유, 선발 명단 뒤를 봐야 안다

    ... 챙긴 4-0 대승과 경기 내용 모두 호평을 받았다. 그라운드에 먼저 선 11명도 물론 '초호화'였지만, 울산의 진정한 위력은 그 뒤에 있었다. 상주전 후반 교체 투입된 선수들만 봐도 전·현 국가대표급이다. 국가대표 출신 미드필더 고명진, 노르웨이 국가대표 공격수 비욘 존슨, 미국프로축구(MLS) 밴쿠버 화이트캡스의 러브콜을 받았으나 울산에 남은 올림픽 대표 에이스 이동경이 차례로 교체 출전했다. 엔트리에 포함은 됐으나 출전 기회를 얻지 못한 ...

    한국경제 | 2020.05.10 11:33 | YONHAP

  • thumbnail
    미국 여자축구 간판 골잡이 모건, 첫 딸 순산

    미국 여자축구 대표팀의 간판 스트라이커인 알렉스 모건이 '엄마'가 됐다. 모건은 10일(한국시간) 트위터를 통해 첫 딸 찰리 엘레나 카라스코를 순산했다고 알렸다. 모건은 "딸이 예정일보다 늦게 나왔는데, 나올 때 되면 잘 나올 ... 날 태어났네요"라고 적었다. 모건의 남편은 로스 LA 갤럭시에서 뛰는 미드필더 세르반도 카라스코다. 미국 여자대표 주장이자 간판 골잡이인 모건은 2015년, 2019년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2연패와 2012 런던 올림픽 ...

    한국경제 | 2020.05.10 10:28 | YONHAP